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카카오엔터와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0/25 [17:10]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넷마블은 개발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가 설립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가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메타휴먼 기술과 엔터테인먼트 시너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했다고 25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유상증자를 통한 제 3자 배정 방식으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의 신규 발행 주식 8만주를 인수한다.

 

이번 투자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의 메타휴먼 기술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엔터테인먼트 역량 및 노하우가 만나 다양한 협업 및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글로벌 타깃 버츄얼 아이돌 사업 및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에 가속화를 낼 것이라는 전망이다.

 

양사의 메타버스 프로젝트 시작은 K팝 버츄얼 아이돌 그룹이다. 현재 캐릭터 개발을 진행 중인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독자적인 세계관과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로 구성된 아이돌 그룹을 내년 중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서우원 대표는 “국내 엔터 업계 큰 축인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든든한 파트너로 합류하게 되어 미래 사업 전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투자금은 현재 진행 중인 글로벌 버츄얼 아이돌 사업과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에 집중적으로 투입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이진수 대표는 “넷마블에프앤씨가 가진 최고의 캐릭터 제작 능력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밸류 체인이 만나 새로운 세계인 메타버스에 또 다른 파격을 입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메타 아이돌을 시작으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향한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넷마블에프앤씨는 지난 8월 지분 100%를 출자해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 가상현실 플랫폼 개발과 버츄얼 아이돌 매니지먼트 등 게임과 연계된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과 서비스 사업 계획을 밝힌 바 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Metaverse Entertainment and Kakao Enter Strategic Partnership

-Reporter Jeong Min-woo

 

Netmarble announced on the 25th that Metaverse Entertainment, founded by its development subsidiary Netmarble FNC, has established a strategic partnership with Kakao Entertainment for metahuman technology and entertainment synergy.


Kakao Entertainment will acquire 80,000 newly issued stocks of Metaverse Entertainment through a third-party allocation method through a rights offering.

 


Through this investment, Metahuman technology of Metaverse Entertainment and Kakao Entertainment's entertainment capabilities and know-how meet, enabling various collaborations and synergies to be expected. It is expected to accelerate the development of global target virtual idol business and metaverse contents.


The metaverse project of both companies started as a K-pop virtual idol group. Metaverse Entertainment, which is currently developing characters, plans to introduce an idol group composed of characters full of unique worldviews and personality sometime next year.


Seo Woo-won, CEO of Metaverse Entertainment, said, “We expect that Kakao Entertainment, a major axis of the domestic entertainment industry, will join as a reliable partner and will be of great help in developing future businesses. We plan to focus on developing and metaverse content.”


Jinsoo Lee, CEO of Kakao Entertainment, said, "We expect that Netmarble FNC's best character creation ability and Kakao Entertainment's global value chain will meet to bring another shock to the new world, the Metaverse." We will not stop challenging ourselves.”


Meanwhile, Netmarble FNC invested 100% of its shares in August to establish a subsidiary, Metaverse Entertainment, and announced plans to develop a virtual reality platform and create metaverse content related to games such as virtual idol management and service busines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