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행복을 나누는 헌혈’ 적극참여로 생명존중 실천

211명 공직자와 시민 참여,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난 해소 기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0/24 [17:32]

 

▲안승남(좌측) 구리시장 행복을 나누는 공직자 헌혈행사 현장 방문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20일(수) 구리도시공사 멀티스포츠센터와 22일(금) 구리시청 광장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극심한 혈액 수급난을 해소하고자 공직자와 시민들을 대상으로 ‘행복을 나누는 헌혈’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헌혈 행사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회장 권임순)와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원장 김상진) 지원으로 헌혈 버스 5대(구리시청 3대, 멀티스포츠센터 2대)를 배치 운영했다.

 

헌혈을 통한 생명나눔 실천에 구리시 공직자와 시민 총 211명이 참여했으며, (사)구리시새마을회(회장 안정섭)가 동참해 혈액 수급 위기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큰 보탬이 됐다.

 

또한, 헌혈 현장에서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봉사원 20여 명이 헌혈 참여자의 문진표 작성을 도와주고, 음료를 제공하는 등 헌혈 독려와 확산 캠페인도 병행하며 생명 존중과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권임순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장은 “이웃의 생명을 살리는 고귀한 헌혈 운동에 앞장 서주신 구리시 공직자와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헌혈 확산 운동을 전개하고 지역사회 어려움을 함께 나누며 사회적 가치실천에 앞장서는 적십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혈액 수급이 어려운 여건 상황에도 생명 존중과 나눔을 실천해 주신 구리시 공직자, 적십자와 동부혈액원에 감사드린다”며 “시는 꾸준히 헌혈 운동을 진행하여 공직자가 솔선수범하여 더 많은 시민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와 지원을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올해 '행복을 나누는 헌혈' 행사를 총 4차례 진행하여 총 924명의 공직자와 시민이 헌혈을 통한 생명 나눔 실천에 동참했으며, 오는 12월 올해 마지막 헌혈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si, practice respect for life through active participation in ‘Blood Donation Sharing Happiness’

Participation of 211 public officials and citizens, contributing to resolving the shortage of blood supply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held a 'Sharing Happiness' program for public officials and citizens to solve the severe blood supply shortage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t the Guri City Corporation Multi-Sports Center on the 20th (Wednesday) and the Guri City Hall Plaza on the 22nd (Friday). A blood donation event was held.

 

For this blood donation event, 5 blood donation buses (3 Guri City Hall, 2 Multi-sports Center) were deployed and operated with the support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Guri District Council (Chairman Im-soon Kwon) and the Korean Red Cross Seoul Eastern Blood Center (President Sang-Jin Kim).

 

A total of 211 Guri city officials and citizens participated in the practice of sharing life through blood donation.

 

In addition, at the blood donation site, about 20 volunteers from the Guri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helped participants fill out questionnaires and provided beverages to encourage and spread blood donation campaigns, and had a time of respect for life and sharing.

 

Kwon Im-soon, president of the Guri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Association, said, “I am grateful to the public officials and citizens of Guri for taking the lead in the noble blood donation movement that saves the lives of neighbors. We will become a leading Red Cross,” he said.

 

Mayor Ahn Seung-nam said, “I am grateful to the public officials in Guri, the Red Cross and the Dongbu Blood Center, who practiced respect for life and sharing despite the difficult circumstances in blood supply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We will promote and support so that many citizens can participate.”

 

Meanwhile, the city of Guri held a total of 4 'Blood Donation to Share Happiness' this year, with a total of 924 public officials and citizens participating in the practice of sharing life through blood donatio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문헤림 2021/10/31 [18:06] 수정 | 삭제
  • 구리시의 생명나눔 활동 정말 멋지고 대단한 활동이라고 생각합니다. 많은 분들이 이를 본보기로 헌혈활동에 많이 참여하셨으면 좋겠습니다. 헌혈 활동으로 모범을 보여주신 구리시 관계자 분들께 다시한번 감사를 표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