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석 의원 “바이든 정부 코로나19 백신 지식재산권 면제 결정 환영”

5월21일 한미정상회담...우리나라의 안정적인 백신 수급 챙겨야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1:08]

더불어민주당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인 김민석 의원은 6일, 성명서를 통해 “지구상의 모든 사람이 백신을 맞을 수 있도록, 건강 불형평(Health inequity)의 간극을 좁히기 위한, 바이든 정부의 용기 있는 결정을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밝혔다.  

 

김민석 의원은  “오는 5월21일 한미정상회담이 열린다”며, “하루빨리 지재권 면제가 실현될 수 있도록 국제공조 등을 긴밀히 논의하고, 우리나라의 안정적인 백신 수급 또한 단단히 챙기는 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김 의원은 “(코로나19로)“매일 15,000명이 생명을 잃고 매일 80만 명 이상이 새로 감염되는 21세기 최악의 공중보건 위기 속에 미국이 코로나19 백신 지식재산권 면제에 대한 의지”를 거듭 밝혔다

 

이어 “미국내 제약회사들을 설득하고, EU 등 다른 국가들을 설득해야하는 쉽지 않은 과정이 남아있지만 20여년 전 미국이 에이즈 치료 약제비를 1만달러에서 300달러로 낮춰 수백만 명의 목숨을 구했던 것처럼 이번 위기도 지혜로운 리더십과 집단 지성으로 인류사적 합의를 이끌어 낼 것이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오는 5월21일 한미정상회담이 열린다”며, “하루빨리 지재권 면제가 실현될 수 있도록 국제공조 등을 긴밀히 논의하고, 우리나라의 안정적인 백신 수급 또한 단단히 챙기는 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김민석 의원은 “지식재산권 면제로 백신 수급 문제가 모두 해결되는 것은 아니다. 백신을 안정적으로 생산해 낼 제조시설 확충이 필요하다. 세계적인 제약시설을 갖춘 우리나라에는 또 다른 기회가 될 수 있다.”며, “신속한 기술이전과 함께 우리가 갖춘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한다면 우리나라가 백신 제조의 허브가 될 수 있다”고 피력했다.  

 

김 의원은 “K방역의 모범을 보였던 대한민국이 다시 한 번 "Vaccine for all"의 한 축이 되어 세계 전염병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탤 수 있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Rep. Minsuk Kim, “Welcoming Biden Government's Courageous Decision to Exempt Corona 19 Vaccine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May 21st Korea-US Summit...Stable supply and demand for vaccines in Korea must be taken care of

 

In addition, Rep. Minsuk Kim,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s National Assembly Health and Welfare Committee, said in a statement on the 6th, “We welcome the courageous decision of the Biden government to close the gap in health inequity so that everyone on the planet can get the vaccine. And support it.”

 

Rep. Kim said, “(Corona 19) “Amid the worst public health crisis in the 21st century, where 15,000 people die every day and more than 800,000 new infections every day, the US is willing to exempt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for the Corona 19 vaccine.”

 

“Although there remains a difficult process of persuading pharmaceutical companies in the US and other countries such as the EU, this crisis is also wise as the US reduced the cost of AIDS treatment drugs from $10,000 to $300 and saved millions of lives 20 years ago. We believe that we will bring about an agreement in human history with good leadership and collective intelligence.”

 

In addition, he ordered, "The ROK-US summit will be held on May 21st," he said. "It should be a place to closely discuss international cooperation, etc. so that IPR exemption can be realized as soon as possible, and that Korea's stable supply of vaccines should also be secured."

 

Rep. Minsuk Kim said, “With the exemption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not all vaccine supply and demand problems will be solved. There is a need to expand manufacturing facilities that will stably produce vaccines. It could be another opportunity for Korea, which has world-class pharmaceutical facilities,” he said. “If we make the most of our infrastructure along with rapid technology transfer, Korea can become a hub for vaccine manufacturing.”

 

Rep. Kim urged, "I hope that the Republic of Korea, which has shown an example of K-quarantine, can once again become an axis of "Vaccine for all" and contribute to overcoming the global pandemic crisis."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