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슬기X비와이 화보, “연예인 포스 느껴져”..팬심 고백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4/23 [16:47]

▲ 레드벨벳 슬기X비와이 화보 <사진출처=앳스타일>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레드벨벳 슬기와 래퍼 비와이가 앳스타일 5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폭스바겐의 신형 티록 홍보대사인 슬기와 비와이는 이번 화보에서 푸르른 자연을 배경으로 봄날의 피크닉을 즐기는 듯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포즈와 표정을 취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보 작업을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두 사람. 비와이는 슬기와 함께한 소감에 대해 “실제로 만나니 정말 연예인 포스가 느껴진다. 평소에도 레드벨벳 음악 자주 듣는 팬이다”라며 팬심을 드러냈다. 

 

이어 신혼 생활을 만끽 중이라는 비와이는 이번 인터뷰에서 꿀 떨어질 만큼 달달한 근황을 전했다. 그는 “여행 같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자유롭고 평안한 나날들을 보내서 행복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역재생 플로우 랩’의 창시자라 불리고 있는 소감에 대해서는 “역재생한 것처럼 들리게 의도했다기보단 레이백을 신경 쓰며 디자인했다. 좋게 들어준 팬분들에게 감사할 따름”이라고 전했다. 

 

레드벨벳 슬기는 이번 인터뷰에서 “활동 초반보다 노련함이 생기고 자신감이 좀 더 생긴 느낌이다. 확실히 여유도 생겼다. 앞으로 더 보여줄 게 많다”고 밝혔다. 

 

실제 모습과 무대 위 모습의 갭 차이가 커 ‘갭신갭왕’이라고 불리는 슬기. 이에 대해선 “무대 위에선 더 과감해지는 것 같다. 평소에는 ‘과감’하고는 거리가 먼데, 무대 위에서는  콘셉트 안에서 더욱 자유로운 생각들을 할 수 있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한편, 레드벨벳 슬기X비와이의 더 많은 화보 컷과 진솔한 인터뷰는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 5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Red Velvet Seulgi and rapper BW decorated the cover of the May issue of AtStyle.

 

In this pictorial, Seulgi and Biwai, the ambassadors of Volkswagen's new T-rock, captured attention by taking a comfortable and natural pose and expression as if enjoying a spring picnic against the backdrop of greenery.

 

The two people who worked together for a pictorial work. BiWay said about his feelings with Seulgi, “I really feel the celebrity force when I actually meet them. I am a fan who often listens to Red Velvet music.”

 

In this interview, B.Y, who is enjoying her honeymoon, then conveyed the latest circumstances that were sweet enough to drop honey. He said, “I'm having a day by day like a trip. I am happy and grateful for having free and peaceful days.”

 

Regarding the feelings of being called the founder of “Reverse Regeneration Flow Lab”, “I designed it with care about the layback rather than intended to sound like it was reversed. I just want to thank the fans who listened to me nicely.”

 

In this interview with Red Velvet Seulgi, “I feel more skilled and more confident than in the beginning of my activity. Surely there is room too. There is a lot more to show in the future.”

 

Seulgi is called the “Gap God Gap King” due to the large gap between the actual appearance and the appearance on the stage. Regarding this, “It seems to be more bold on the stage. It's usually far from being'bold', but I think I can think more freely within the concept on the stage.”

 

Meanwhile, more pictorial cuts and sincere interviews of Seulgi & BW can be found in the May issue of Star & Style magazine AtStyl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