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아린 화보, 봄 닮은 완벽한 미모..“‘환혼’은 각별했던 첫 작품”

26일 매거진 ‘싱글즈’ 화보 통해 다채로운 매력 대방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6 [10:21]

▲ 오마이걸 아린 화보 <사진출처=싱글즈>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매거진 <싱글즈>는 26일, 걸그룹 오마이걸 멤버이자 드라마 <환혼>을 통해 완벽한 연기자로서의 변신에 성공한 아린의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보도자료를 통해 공개된 이번 화보에서 아린은 봄의 분위기를 물씬 머금은 모습을 선보였다. 다양한 컬러와 찰떡같이 잘 어울리는 것은 물론, 완벽한 미모를 뽐내며 촬영에 임했다. 그 모습에 현장의 스태프들 모두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환혼>의 진초연과 연기자 아린

 

아린은 드라마 <환혼>, <환혼: 빛과 그림자>를 통해 연기자로서 성공적인 변신을 선보였다. 첫 정극이나 사극을 마친 소감을 묻자 아린은 “최근까지 한참 재미있게 모니터하던 중이라 끝났다는 실감이 안 나더라. 오랜 기간 함께한 첫 작품이라 무척 각별했던 것 같다”고 이야기한다. 

 

더불어 이번 작품을 통해 “연기를 하면서 캐릭터를 분석하는 방식부터 연기에 임하는 태도, 동료를 대하는 자세 같은 것들 것 배웠다”고 말했다. 걸그룹 오마이걸의 사랑스러운 막내이기만 하던 아린이 연기자로서 완벽한 변신을 한 것이다.

 

#데뷔 9년 차, 더욱 높아진 자신감

 

오마이걸 멤버로서 올 해 데뷔 9년 차. 아린은 어느 순간부터 분위기가 달라진 것 같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한다. “예전과는 달리 점점 무대를 할수록 그냥 나 자신을 보여주는 데 몰입하게 되는 것 같다. 그때 비로소 무대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예전에는 ‘어떤 선배님을 닮고 싶다’ ‘누군가처럼 되고 싶다’ 였다면 지금은 그냥 ‘아린은 아린만의 특유의 분위기가 있는 것 같다’, ‘아린만의 색깔이 있다’는 말이 더 좋더라”며 자신감을 내비치기도 했다.

 

한편, 봄을 닮은 완벽한 미모를 보여주는 아린의 비주얼 화보는 <싱글즈> 2월호와 <싱글즈>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h My Girl's Arin pictorial, perfect beauty resembling spring "'Hwanjoon' is the first work that was special"

 

On the 26th, various charms were released through the magazine ‘Singles’ pictorial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On the 26th, the magazine <Singles> released a visual pictorial of Arin, a member of the girl group Oh My Girl and successfully transforming into a perfect actor through the drama <The Enchantment>.

 

In this pictorial, which was released through a press release, Arin showed off her spring vibes. Not only did she go well with various colors, but she also showed off her perfect beauty while filming. Rumor has it that all the staff at the scene admired her appearance.

 

#Jin Cho-yeon and actress A-rin in <Ghosts>

 

Arin showed her successful transformation as an actress through her dramas <Gwanho> and <Gwanhon: Light and Shadow>. When asked about her feelings after finishing her first positive or historical drama, Arin said, “I had a lot of fun monitoring until recently, so I didn’t feel it was over. It was her first work together for a long time, so I think it was very special,” she says.

 

In addition, through this work, she said, “I learned things like the way I analyze the character while acting, the attitude towards acting, and the attitude towards my colleagues.” Arin, who used to be the lovable maknae of the girl group Oh My Girl, has completely transformed into an actress.

 

# Her 9th year since her debut, more confident

 

As a member of Oh My Girl, this year marks her 9th year of debut. Arin said that she heard that the atmosphere seemed to change at some point. She said, “Unlike before, the more I perform on stage, the more I just seem to be immersed in showing myself. Only then can you enjoy the stage,” she said.

 

Along with this, “In the past, ‘I want to be like a certain senior’ or ‘I want to be like someone’, but now I just like the words ‘Arin has his own unique atmosphere’ and ‘Arin has his own color’.” He also expressed his confidence.

 

Meanwhile, Arin's visual pictorial, which shows her perfect beauty resembling her spring, can be found in the February issue of <Singles> and on the <Singles> websit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