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 수거 재활용 캠페인 진행

최애리 기자 | 기사입력 2023/01/26 [10:01]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현대백화점이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을 수거해 금속자원으로 재활용하는 친환경 캠페인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31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 사은데스크에서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을 수거하는 ‘휴대폰 자원순환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휴대폰 자원순환 캠페인을 통해 수거된 휴대폰은 재활용 전문업체로 보내져 파쇄 후 금속 자원으로 재활용될 예정이다. 캠페인 참여 고객에게는 휴대폰 1대당 현대백화점그룹 통합멤버십 H포인트 2000 포인트를 증정하며, 1인당 최대 3개의 휴대폰까지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수거된 휴대폰 1대당 1000원씩 기부금을 조성해 멸종위기종인 수달의 서식지 보전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13일부터 17일까지 2회차 행사를 진행하고, 올 한해 최소 6회 이상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캠페인은 현대백화점이 운영 중인 업계 유일의 고객 참여형 친환경 캠페인 ‘365 리사이클 캠페인’의 일환이다.

 

‘365 리사이클 캠페인’은 현대백화점 전 점포에서 진행하는 자원순환 캠페인으로, 고객으로부터 의류·잡화 등 물품을 상시로 기부 받아 친환경 용기 및 쇼핑백 제작 등에 활용하는 친환경 활동이다. 

 

지난 한 해 동안 18여 만 명 이상의 고객이 365 리사이클 캠페인에 참여해 20여 만점 이상의 기부 물품과 60여 만개 이상의 투명 페트병을 수거했다. 현대백화점은 지난해 365 리싸이클 캠페인을 통해 100여 톤 가량의 온실가스 저감 효과를 이룬 것으로 분석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고객과 함께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친환경 플랫폼 역할을 구현하기 위해 365 리사이클 캠페인을 지속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통 기업의 특성을 살려 고객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친환경 캠페인과 제도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환경 보호’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yundai Department Store, unused mobile phone collection and recycling campaign

 

Break News Reporter Choi Ae-ri= Hyundai Department Store is launching an eco-friendly campaign to collect unused mobile phones and recycle them as metal resources.

 

Hyundai Department Store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will carry out a ‘mobile phone resource circulation campaign’ to collect unused mobile phones from the gift desks of 16 stores nationwide, including the Apgujeong main store, until the 31st.

 

Mobile phones collected through the mobile phone resource circulation campaign will be sent to recycling companies and recycled as metal resources after being shredded. Customers who participate in the campaign are given 2,000 Hyundai Department Store Group H points for each cell phone, and each person can participate in up to three cell phones.

 

In addition, Hyundai Department Store will donate 1,000 won for each cell phone collected and use it as a fund to preserve the habitat of otters, an endangered species. Hyundai Department Store plans to hold the second event from the 13th to the 17th of next month, and at least six times this year.

 

This campaign is part of the industry’s only customer-participating eco-friendly campaign ‘365 Recycle Campaign’ operated by Hyundai Department Store.

 

The ‘365 Recycling Campaign’ is a resource recycling campaign conducted at all stores of Hyundai Department Store.

 

Over the past year, more than 180,000 customers have participated in the 365 Recycle Campaign, collecting more than 200,000 donated items and more than 600,000 transparent plastic bottles. Hyundai Department Store analyzed that it reduced about 100 tons of greenhouse gas emissions through the 365 Recycle Campaign last year.

 

An official from Hyundai Department Store said, “We are continuing to expand the 365 Recycling Campaign to realize the role of an eco-friendly platform that practices carbon neutrality with customers.” We plan to take the lead in realizing the social value of 'environmental protection' by continuously preparing 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