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안 전속계약, VAST엔터서 현빈·이연희·신도현 등과 한솥밥[공식]

지난해 12월 개막 이순재 연출작 연극 ‘갈매기’서 활약 중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6 [09:36]

▲ 배우 김서안 <사진출처=VAST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신예 김서안이 VAST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는 26일 김서안과 전속계약 체결 사실을 알리며 “신비로운 분위기의 비주얼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겸비한 신예 김서안의 시작을 함께 하게 돼 기쁘다. 김서안이 가진 잠재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서안은 웹드라마 ‘세상 잘 사는 지은씨2’의 강민아 역으로 데뷔하며 이름을 알린 신예. 이어 웹드라마 ‘또 한번 엔딩’, ‘소녀의 세계’에 이어 드라마 ‘썸웨이’의 사랑스러운 주인공 현재희까지 MZ세대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는 캐릭터와 함께 성장을 거듭해왔다.

 

또한 김서안은 지난해 12월 개막한 이순재의 연출작으로 화제를 모은 연극 ‘갈매기’의 니나 역에 캐스팅돼 활약 중이다. 니나는 명성 있는 여배우를 꿈꿨지만, 사랑도 아이도 잃고 삼류 배우로 전락하고 마는 인물. 

 

김서안은 극중 10대부터 30대까지 폭넓은 연령대를 커버하며 변화무쌍한 모습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끌어내고 있어, 앞으로의 활동에 기대감이 더해진다.

 

한편, VAST엔터테인먼트에는 현빈, 이연희, 스테파니리, 신도현, 도우, 김지인, 박이현, 고하, 한은수 등이 소속돼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xclusive contract with Kim Seo-an, VAST Enter with Hyun Bin, Lee Yeon-hee, and Shin Do-hyun [Official]

 

Active in the play ‘Seagull’ directed by Lee Soon-jae, which opened in December last year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Rookie Kim Seo-an has signed an exclusive contract with VAST Entertainment.

 

On the 26th, VAST Entertainment, her agency, announced the signing of an exclusive contract with Kim Seo-an, saying, “We are happy to be with Kim Seo-an, a newcomer who has a mysterious visual and stable acting skills. She plans to fully support Kim Seo-an so that she can fully realize her potential.”

 

Kim Seo-an is a rookie who made her name known through her debut as Kang Min-ah in her web drama ‘Mr. She continued her growth with characters that resonate with the MZ generation, from web dramas ‘Another Ending’ and ‘Girl’s World’ to the lovely protagonist Hyun Hee Hyun of the drama ‘Some Way’.

 

She is also Kim Seo-an, who was cast in the role of Nina in the play ‘Seagull’, which was directed by Lee Soon-jae and drew attention, which opened in December last year, and is active. She is Nina, who dreamed of becoming a famous actress, but lost her love and child and ended up falling into a third-rate actress.

 

Kim Seo-an covers a wide range of ages from her teens to her 30s in her play and is drawing favorable reviews from the audience with her ever-changing appearance, raising expectations for her future activities.

 

Meanwhile, VAST Entertainment includes Hyun Bin, Lee Yeon-hee, Stephanie Lee, Shin Do-hyun, Do-woo, Kim Ji-in, Park Lee-hyeon, Goha, and Han Eun-soo.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