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소녀’ 변우석, 3월 17일 日 팬미팅 개최..글로벌 저력 입증

데뷔 이래 첫 일본 팬미팅, 현지 팬들 기대감↑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5 [17:17]

▲ 변우석, 3월 17일 日 팬미팅 개최 <사진출처=월드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변우석이 첫 일본 팬미팅을 개최, 글로벌 저력을 입증했다.

 

25일 소속사 바로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해 넷플릭스 영화 ‘20세기 소녀’ 주인공으로 2030세대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변우석이 데뷔 이래 첫 일본 팬미팅으로 팬들과의 시간을 가진다”고 밝혔다.

 

모델로 먼저 활동을 시작한 변우석은 훤칠한 비주얼로 사랑을 받으며 2016년 tvN ‘디어 마이 프렌즈’로 본격적으로 연기자로 데뷔, 이후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tvN ‘청춘기록’ 등 다채로운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경력을 차근차근 쌓아왔다.

 

2022년에는 KBS 2TV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서 세자 이표 역으로 열연, 로맨틱 왕세자로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완벽히 사로잡으며 배우로서 유의미한 이정표를 세웠다. 

 

이어 넷플릭스 영화 ‘20세기 소녀’에서는 풍운호 역을 맡아 첫사랑 아이콘으로 등극, 평단의 주목을 받았다. 무엇보다 ‘20세기 소녀’는 공개 3일 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영화(비영어) 부문에서 2위를 차지하는가 하면, 한국과 일본에서는 영화 부문 1위를 기록한 바. 첫 일본 팬미팅에 대한 현지 팬들의 기대를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변우석의 ‘Byeon Wooseok 2023 JAPAN 1st Fanmeeting Special White Day’는 오는 3월 17일 도쿄 야마노 홀에서 열리며, 일본 티켓 판매는 오는 28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th Century Girl’ Byun Woo-seok holds a fan meeting in Japan on March 17. Proving his global potential

 

First Japanese fan meeting since debut, local fans anticipation ↑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Actor Byun Woo-seok held his first Japanese fan meeting and proved his global potential.

 

On the 25th, his agency Baro Entertainment said, “Byeon Woo-seok, who received a lot of attention by arousing nostalgia in the 20s and 30s as the main character of the Netflix movie ‘20th Century Girl’ last year, will spend time with fans at his first Japanese fan meeting since his debut.”

 

Byeon Woo-seok, who started his career as a model first, received love for his handsome visuals and debuted as an actor in earnest with tvN's 'Dear My Friends' in 2016. He has been building his career as an actor by appearing in various works such as 'Record of Youth'.

 

In 2022, he played the role of Crown Prince Lee Pyo in KBS 2TV’s ‘Think of the Moon When Flowers Bloom’, perfectly capturing the hearts of viewers as a romantic crown prince and setting a significant milestone as an actor.

 

Then, in the Netflix movie ‘20th Century Girl’, he played the role of Poong Woon-ho and became an icon of first love, drawing attention from critics. Above all, '20th Century Girl' took second place in the global TOP 10 film (non-English) category on Netflix within three days of its release, and ranked first in the film category in Korea and Japan. The expectations of local fans for the first Japanese fan meeting are even higher.

 

Meanwhile, Byeon Wooseok's 'Byeon Wooseok 2023 JAPAN 1st Fanmeeting Special White Day' will be held at Yamano Hall in Tokyo on March 17th, and ticket sales in Japan will start at 10:00 am on the 28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