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즈메의 문단속’,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초청..日 애니 21년만 쾌거

신카이 마코토 감독 신작, 오는 3월 8일 극장 개봉 예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5 [15:25]

▲ ‘스즈메의 문단속’ <사진출처=미디어캐슬>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5일 수입사 미디어캐슬 측에 따르면,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스즈메의 문단속>이 제73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영화 <스즈메의 문단속>은 우연히 재난을 부르는 문을 열게 된 소녀 ‘스즈메’가 일본 각지에서 발생하는 재난을 막기 위해 필사적으로 문을 닫아가는 이야기.

 

올해로 73회를 맞이하는 베를린국제영화제는 1951년 처음 개최된 이래 매해 전 세계 유수의 작품들을 초청해 상영하며 칸영화제, 베니스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힌다. 

 

특히 <스즈메의 문단속>이 초청된 공식 경쟁 부문은 세계적으로 우수한 영화 작품을 모아 영화제 최고상인 황금곰상, 은곰상 등을 수여하며 영화제의 꽃으로 불린다. 국내에서는 임권택 감독, 박찬욱 감독, 홍상수 감독 등이 초청되며 화제를 모았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첫 장편영화 <구름의 저편, 약속의 장소>를 시작으로 <초속5센티미터>, <별을 쫓는 아이>, <언어의 정원>, <너의 이름은.>, <날씨의 아이>에 이르기까지 선보이는 작품마다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으며 언론과 평단, 관객 모두를 사로잡은 바 있다. 

 

이 중 <너의 이름은.>은 국내에서 379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국내 개봉 일본 영화 중 흥행 1위에 오르는 이례적인 신드롬을 일으켰다.

 

이번 경쟁 부문 초청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일본 장편 애니메이션 영화 중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2002) 황금곰상 수상 이후 무려 21년 만이라는 점이다. 

 

이에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스즈메의 문단속>은 12년 전에 일본에서 일어난 사건을 바탕으로 했습니다. 이 영화가 해외 관객에게 어떻게 비춰질지, 무엇이 전해지고, 무엇이 전해지지 않을지, 무엇을 공유하실 수 있을지, 우리의 영화가 어떤 식으로 보여질지에 대해 눈과 귀로 확인할 좋은 기회를 줬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여기까지 함께해준 스태프들의 재능과 노력, 그리고 응원해준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즈메’ 역 성우를 맡은 하라 나노카는 “첫 해외 영화제 진출을 <스즈메의 문단속>으로 갈 수 있게 돼 영광이고 꿈같습니다. 다시금 이 작품에 함께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합니다. 전 세계 분들의 목소리를 직접 들을 수 있다니 매우 기대됩니다. <스즈메의 문단속>이 전 세계에서 사랑받을 수 있기를!”라며 떨리는 심경을 밝혔다. 

 

또한 신카이 마코토 감독과 하라 나노카는 영화제 공식 행사인 레드 카펫과 프리미어 상영에 참석할 예정으로 밝혀져 반가움을 더했다.

 

전 세계적인 관심뿐만 아니라 작품성까지 입증한 <스즈메의 문단속>은 우연히 재난을 부르는 문을 열게 된 소녀 ‘스즈메’가 펼치는 성장과 모험 이야기로 관객들에게 특별한 재미와 뜨거운 감동을 안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제73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며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영화 <스즈메의 문단속>은 오는 3월 8일 극장 개봉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uzume’s Lockdown’ invited to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in competition.

 

A new film directed by Makoto Shinkai will be released in theaters on March 8.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According to the importer Media Castle on the 25th, Makoto Shinkai's new film <Suzume's Door Cracked> was invited to the official competition section of the 73rd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The movie <Suzume's Door Lock> is the story of a girl named 'Suzume' who accidentally opens a door that causes disaster, and desperately closes the door to prevent disasters from happening all over Japan.

 

The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hich celebrates its 73rd this year, invites and screens world-class films every year since it was first held in 1951, and is considered one of the world's top three film festivals along with the Cannes Film Festival and the Venic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In particular, the official competition section, to which <Suzume's Door Lock> was invited, collects world-class film works and presents the highest awards of the film festival, such as the Golden Bear Award and the Silver Bear Award, and is called the flower of the film festival. In Korea, directors Lim Kwon-taek, Park Chan-wook, and Hong Sang-soo were invited and drew attention.

 

Director Makoto Shinkai started with his first feature film <Beyond the Cloud, the Promised Place>, <5 Centimeters Per Second>, <Child Chasing Stars>, <Garden of Words>, <Your Name>, <Weathering Child>. Each of the films presented up to 2018 has won awards at world-renowned film festivals, captivating the media, critics, and audiences alike.

 

Among them, <Your Name.> mobilized 3.79 million viewers in Korea and caused an unprecedented syndrome, ranking first among Japanese films released in Korea.

 

The reason why this invitation to the competition is even more special is that it has been 21 years since <Spirited Away> (2002) by director Hayao Miyazaki won the Golden Bear Award.

 

In response, director Makoto Shinkai said, “<Suzume's Lockdown> is based on an incident that happened in Japan 12 years ago. I think it gave us a good opportunity to see with our eyes and ears how this film will be viewed by overseas audiences, what will be transmitted and what will not be transmitted, what can be shared, and how our film will be shown. I sincerely thank the talent and efforts of the staff who have been with me this far, and all of you who have supported me.”

 

Nanoka Hara, who voiced the role of “Suzume,” said, “It feels like a dream and an honor to be able to go to her first overseas film festival with <Suzume's Door Lock>. I am delighted to be able to work with you again on this project. I can't wait to hear the voices of people all over the world. I hope <Suzume's Lockdown> will be loved all over the world!”

 

In addition, it was revealed that director Makoto Shinkai and Nanoka Hara were scheduled to attend the red carpet and premiere screening, the official event of the film festival, adding to the joy.

 

<Suzume's Door Lock>, which has proved not only worldwide interest but also its artistic quality, is expected to bring special fun and excitement to the audience with the growth and adventure story of 'Suzume', a girl who accidentally opens a door that causes disaster.

 

Meanwhile, the movie <Suzume's Door Cracked>, which is officially invited to the competition section of the 73rd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nd raises expectations, is scheduled for a theatrical release on March 8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