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나라 한농, 상주시 어려운 지역민에게 '유기농 쌀 시리얼' 나눔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3/01/25 [14:33]

돌나라 한농 복구회 상주지부는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사랑의 손길을 나눴다. ©브레이크뉴스

 

돌나라 한농 복구회 상주지부는 보도자료에서 “지난 1월18일 설 명절을 앞두고 상주시 외서면과 화북면의 행정복지센터를 찾은 돌나라 한농 복구회 상주지부는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사랑의 손길을 나눴다”면서 “돌나라 한농 복구회는 친환경 농사단체로 국내뿐만 아니라 브라질, 필리핀, 아프리카 등 해외 8개국에 진출하여 해외농업개발에 참여하고 있다”고 알렸다.

 

이어 “최근에는 브라질 현지법인인 돌나라 오아시스 농장에서 직접 생산한 유기농 쌀을 주원료로 만든 '유기농 6종 시리얼'을 출시하여 현지에서 판매 중”이라면서 “돌나라 오아시스 농장 측은 최근 출시된 제품 중에서 3종의 유기농 쌀 시리얼을 그동안 한국에서 물심양면으로 도와준 회원들과 지역민들에게 작은 소산물이라도 나누고자 하는 마음으로 이번에 한국으로 보내온 것”이라고 밝혔다.

 

돌나라 한농마을에서는 유기농쌀 시리얼을 비롯하여 돌나라에서 생산한 곡류가공품, 음료, 죽염김 등 140여 박스를 화북면과 외서면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하고 어려운 지역민들과 행복을 함께 나눴다.

 

송봉섭 화북면장은 “우리 지역에 소재한 돌나라 한농이 해외까지 진출해서 생산한 곡물로 제품까지 나오니까 더욱 기대되고 보내주신 온정을 어려운 지역민들과 함께 나누겠다”라고 감사를 표했다. 돌나라 한농 복구회 정석동 대표는 “코로나19와 경기 침체로 모두 어려운 시기였지만, 희망찬 토끼의 해를 맞아 활력과 온기가 가득한 우리 지역 사회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피력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alnara Hannong, sharing 'organic rice cereal' to local residents in need in Sangju

-Reporter Park Jeong-dae

 

In a press release, the Sangju Branch of the Doalnara Hannong Restoration Association said,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on January 18, the Sangju Branch of the Doalnara Hannong Restoration Association visited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s in Oeseo-myeon and Hwabuk-myeon, Sangju-si, to help neighbors in need in their jurisdiction have a warm winter. “The Doolnara Hannong Restoration Association is an eco-friendly farming organization, and is participating in overseas agricultural development not only in Korea but also in eight overseas countries, including Brazil, the Philippines, and Africa.”

“Recently, we have launched ‘6 types of organic cereals’ made with organic rice produced by Doalnara Oasis Farm, our local subsidiary in Brazil, as the main ingredient, and are selling them there,” he said. We sent our organic rice cereal to Korea this time with the intention of sharing even a small product with the members and local residents who have helped us in Korea.”

Doalnara Hannong Village delivered 140 boxes of organic rice cereal, processed grain products, beverages, bamboo salt seaweed, etc. to Hwabuk-myeon and Oeseo-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s and shared happiness with local residents in need.

Song Bong-seop, head of Hwabuk-myeon, expressed his gratitude, saying, “Since Doalnara Hannong, located in our region, has expanded overseas and even produces products with grains produced, we are more excited about it and will share the warmth you sent with local residents in need.” Jeong Seok-dong, CEO of Doalnara Hannong Restoration Association, said, "It was a difficult time due to COVID-19 and the economic downturn, but I hope that our local community will be full of vitality and warmth in the hopeful year of the rabb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