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두과자 한 봉지에 얼마?”..휴게소 물가상승에 ‘한숨’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3/01/23 [10:06]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휴게소 대표간식으로 꼽히는 호두과자 한봉지의 가격이 1년새 10% 넘게 오르며 5000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경준 국민의힘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제출받은 고속도로 휴게소 매출현황에 따르면 전국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품목 평균가격을 비교한 결과, 가장 많이 팔린 아메리카노의 경우 작년 설 평균가격 4251원 대비 4.3% 오른 4435원으로 조사됐다. 

 

다음으로 많이 팔린 호두과자는 4309원에서 4818원으로 11.8% 올랐다. 호두과자의 경우 매출 상위 10개 품목 중 가장 큰폭으로 올랐으며, 스낵류와 로스팅원두커피가 각각 8.0%, 7.5%로 뒤를 이었다.

 

2022년 설 연휴기간 코로나19러 인해 판매가 중지됐던 식사류 국밥, 돈가스, 어묵우동도 각각 1.4%, 2.8%, 2.5% 상승했다.

 

특히, 한국도로공사가 ‘가성비 좋은 메뉴’라고 선정한 4900~5500원대 실속 메뉴 품목도 작년 7월 코로나19 거리두기 완화와 휴가철을 앞두고 33개 품목 중 22개의 품목이 18.2~32.6% 상승했다.

 

도로공사는 물가수준을 고려한 것이라고 설명했지만, 사실상 반찬 수 증가 등을 통한 인위적 가격 상승요인으로 작용했다는 지적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w much for a bag of walnut snacks?”… ‘sigh’ at the price increase at rest areas

 

Break News reporter Moon Hong-cheol= The price of a bag of walnut snacks, considered the representative snack at rest areas, has risen by more than 10% over the past year, reaching nearly 5,000 won.

 

According to the sales status of highway service areas submitted by Rep. Gyeong-jun Yoo from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the average price of the top 10 items sold at service areas nationwide was compared. was investigated

 

Walnut snacks, which sold the most, rose 11.8 percent from 4,309 won to 4,818 won. Walnut snacks rose the most among the top 10 sales items, followed by snacks and roasted coffee with 8.0% and 7.5%, respectively.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 in 2022, rice soup, pork cutlet, and fish cake udon, which had been suspended due to Corona 19, also rose by 1.4%, 2.8%, and 2.5%, respectively.

 

In particular, 22 out of 33 items on menu items ranging from 4,900 to 5,500 won, which were selected by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as “good cost-effective menus,” increased by 18.2 to 32.6% in July of last year, ahead of the easing of COVID-19 distancing and the holiday season.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explained that it was in consideration of the price level, but it was pointed out that in fact, it acted as a factor in artificially increasing prices through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side dish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