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윤, 2월 5일 데뷔 10주년 기념 팬미팅 개최..“감사의 마음 전하고 싶다”

오는 27일부터 티켓 예매 진행, 팬들 기대감↑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0 [17:43]

▲ 김혜윤, 2월 5일 데뷔 10주년 기념 팬미팅 개최 <사진출처=IHQ>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김혜윤이 데뷔 10주년을 기념하며 팬미팅에 나선다.

 

20일 소속사 IHQ는 “김혜윤이 오는 2월 5일 오후 3시 서울 강남 일지아트홀에서 팬미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티켓 예매는 오는 27일부터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진행된다. 공지는 20일 오후 2시 sidusHQ 공식 SNS 인스타그램를 통해 진행된다.

 

김혜윤은 데뷔 후 첫 팬미팅을 앞두고 있는 만큼 매일 설레는 감정으로 팬들과의 만남을 기다리고 있다는 후문이다. 별도의 포스터 촬영도 진행했으며 스크린에서는 보여주지 않은 다양한 퍼포먼스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김혜윤은 “팬들과 온라인으로 소통하며 많은 축하와 응원을 받았다. 이번 팬미팅을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혜윤은 지난해 연말 영화 ‘불도저를 탄 소녀’로 각종 시상식을 휩쓸며 2023년 최고의 기대주로 조명받고 있다. 현재 광고와 영화, 드라마 캐스팅 문의가 폭주하고 있으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Hye-yoon held a fan meeting to commemorate the 10th anniversary of her debut on February 5.."I want to express my gratitude"

 

Ticket reservations will be held from the 27th, fans anticipation ↑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Actress Kim Hye-yoon is going to her fan meeting to celebrate the 10th anniversary of her debut.

 

On the 20th, her agency IHQ announced, “Kim Hye-yoon will hold her fan meeting at Ilji Art Hall in Gangnam, Seoul at 3 pm on February 5.”

 

Ticket reservations will start on the 27th through Interpark Ticket. The announcement will be made on the 20th at 2pm on the official SNS Instagram of sidusHQ.

 

As Kim Hye-yoon is about to have her first fan meeting after her debut, it is rumored that she is waiting for her meeting with her fans with her excitement every day. She also conducted a separate poster shoot, and she plans to show various performances that were not shown on screen.

 

Kim Hye-yoon received a lot of congratulations and support for her “communication with her fans online. Through this fan meeting, she wants to express her gratitude,” she said.

 

On the other hand, Kim Hye-yoon swept various award ceremonies with her year-end film ‘Girl on a Bulldozer’ last year, and she is highlighted as her best prospect in 2023. Currently, inquiries about casting her for commercials, movies and dramas are flooding in, and she is reviewing her next work.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