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임지연 화보, 파격적인 새로운 얼굴부터 독보적 아우라까지

매거진 보그코리아 2월호 화보 통해 다채로운 매력 발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0 [11:55]

▲ ‘더 글로리’ 임지연 화보 <사진출처=보그코리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배우 임지연이 매혹적인 비주얼로 화보까지 사로잡았다”고 밝혔다. 

 

임지연은 최근 진행한 패션 매거진 보그코리아 2월호를 통해 다채로운 매력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특히 임지연은 이번 화보를 통해 그동안 보여온 모습과는 또 다른 파격적인 새로운 얼굴을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공개된 화보 속 임지연은 긴 생머리와 함께 강렬한 레드립, 타이트한 블랙 수트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눈길을 모았다. 또한 서늘한 듯한 표정부터 강한 카리스마까지 다양한 표정을 통해 독보적인 아우라까지 자랑하며 현장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임지연은 화보와 함께 이어진 인터뷰를 통해 ‘배우 임지연’의 다채로운 이야기와 함께 전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임지연은 ‘더 글로리’에서 문동은(송혜교 분)에게 지울 수 없는 고통을 선사한 박연진 역을 맡아 첫 악역 도전 임에도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고 있다. 

 

한편, 임지연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보그코리아 2월호와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im Ji-yeon's pictorial from 'The Glory', from a new face to an unrivaled aura

 

Variety of charms through the pictorial in the February issue of Vogue Korea magazine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On the 20th, her agency Artist Company announced, “Actress Lim Ji-yeon captivated even the pictorial with her captivating visuals.”

 

Lim Ji-yeon published her colorful pictorial and interview through her recent fashion magazine, Vogue Korea, in the February issue.

 

In particular, through this pictorial, Lim Ji-yeon is showing off a completely new face that is different from her appearance she has shown so far, drawing admiration from the viewers.

 

In her published pictorial, Lim Ji-yeon drew attention with her long straight hair, intense red lip, and tight black suit. It is also said that she boasted her unique aura through various expressions, from cool to strong charisma, and aroused admiration for her on-set.

 

Lim Ji-yeon told the colorful story of 'Actress Lim Ji-yeon' and the story behind the worldwide popular Netflix series 'The Glory' through an interview that followed her pictorial.

 

Lim Ji-yeon played the role of Park Yeon-jin, who gave Moon Dong-eun (Song Hye-kyo) an indelible pain in “The Glory,” and despite her first attempt at a villain role, she showed off her perfect performance and received favorable reviews.

 

Meanwhile, more pictorials and interviews of Lim Ji-yeon can be found in the February issue of Vogue Korea and on her homepag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