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과거 정부, 부동산·환경을 정치·이념문제로 인식해 국민 고통"

국토부·환경부 업무보고 "정치·이념에서 출발 아닌 전문성·과학기반 일해야"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3/01/03 [18:47]

▲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3년 국토교통부·환경부 합동업무보고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출처: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3일 "과거 정부가 부동산·환경 문제를 어떤 정치·이념 문제로 인식을 했다"며 "그렇게 되면 결국 국민이 힘들고 고통받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국토부·환경부 합동업무보고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힌 후 "최근에 금리 상승으로 인해 연착륙 아닌 경착륙 위험성이 높기에 특히 수요 측 규제를 과감하고 속도감 있게 풀어야 될 것"이라며 "규제는 풀되 기술로 풀어 나갈 수 있도록 이 분야를 산업화·시장화해 달라"고 양 부처에 당부했다.

 

그러면서 "규제 부처가 아닌 민생부처라 생각하고 정치와 이념에서 출발할 게 아닌 전문성·과학에 기반해 일해야 될 것"이라고 주문했다.

 

또 "수요공급시장이란 기본 시장 원리를 존중하는 가운데 정부는 집값이 늘 예측 가능하게 오르고 내릴 수 있도록 어느 정도 관리해야 한다"며 "정부가 이것을 어떤 이념 차원서 접근하면 시장이 왜곡되고, 수요·공급측 규제에 묶여 시장에 제대로 주택이 공급되지 못하고 가격이 치솟고 임대가도 따라 올라감으로써 국민이 굉장히 힘들어진다"고 지적했다.

 

이어 '빌라왕' '전세왕' 사건등 대규모 전세사기 사건에 대해 "피해 회복·법률 지원·강력 처벌 이런 분야들에 조금도 미진함 없이 해달라"며 "지금 미분양 주택들이 시장에 나오는데 정부 공공기관이 매입·임차해 취약계층에 다시 임대하는 방안도 깊이 있게 검토해달라"고 주문했다.

 

더불어 광역급행철도(GTX) 건설 관련해선 "선거 때부터 국민께 드린 약속인데 주민들께서 교통 편의를 체감할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해달라"며 "GTX-A 노선은 내년 초 수서∼동탄 구간이 우선 개통돼야 하고 B노선은 내년 초 착공이 시작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C노선은 연내 착공할 수 있도록 신속 추진해주기 바란다"며 "D·E·F 노선은 빨리 예비타당성조사에 들어가야 할 것이며 임기내 통과돼 추진할 수 있도록 잘 준비해주기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또 "단순 규제 문제로 생각할 게 아닌 환경 규제를 설정한 공공목표·정책이란걸 가급적이면 고도 기술로 풀어나갈 수 있고 규제는 풀되 기술로 풀어 나갈 수 있도록 해야한다"며 "모든 하천에 대한 수계 관리를 인공지능(AI) 시스템으로 빨리 체계를 만들어 달라 했고, 1년 안에 해낼 수 있다 했기에 금년에 수계 관리·연구 시스템이 제대로 작동될 수 있도록 마무리 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원전은 탄소 중립에 기여하는 에너지로 속도감 있게 원전 생태계가 복원될 수 있도록 산업통상자원부와 잘 협력해달라"며 "실행력 있는 탄소중립 정책을 추진해주길 바라며 기업들이 글로벌 탈탄소 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관련 규제를 대대적으로 혁신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환경영향평가도 과학에 기반하고 반도체·바이오 같이 글로벌 시장서 경쟁해야 하는 분야에 대한 규제 역시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게 합리화해달라"며 "깨끗한 환경이란 공공 목표 달성을 위해 규제보다 친환경 기술개발·산업 생태계·시장 조성에 앞장서달라"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Seok-yeol "Recognized as a problem in the past government, real estate, environment, politics and ideology.. People's pain"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Environment Business Report “We must work based on expertise and science, not starting from politics and ideology”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Yoon Seok-yeol said on the 3rd, "The past government recognized real estate and environmental issues as some kind of political and ideological issues."

 

After making this statement at the joint business report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Ministry of Environment held at the Blue House guesthouse on the same day, President Yoon said, "The risk of a hard landing rather than a soft landing is high due to the recent rise in interest rates. He asked both ministries to industrialize and market this field so that regulations can be lifted but technology can be used to solve the problem.”

 

At the same time, he ordered, "Think of it as a public welfare ministry, not a regulatory agency, and work based on expertise and science, not politics and ideology."

 

He also said, “While respecting the basic market principle of the supply and demand market, the government must manage to some extent so that house prices can always rise and fall predictably.” He pointed out that the people are suffering very hard because housing is not properly supplied to the market due to regulations, and prices soar and rental prices follow.”

 

Then, regarding large-scale charter fraud cases such as the 'Villa King' and 'Cheonse King' incidents, he said, "Please do not make any progress in these areas of damage recovery, legal support, and strong punishment." Please consider in depth the plan of renting and re-renting to the vulnerable.”

 

In addition, regarding the construction of the GTX, he said, “It is a promise given to the people since the election, so please promote it with a sense of speed so that residents can feel the convenience of transportation.” And construction of Line B should begin early next year,” he stressed.

 

President Yoon said, "I hope that the C line will be promoted quickly so that construction can begin within the year." He also ordered, "The D, E, and F lines need to enter into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quickly, and I hope that they will be well prepared so that they can be passed and promoted within the term." .

 

“Instead of thinking of it as a simple regulatory problem, public goals and policies that set environmental regulations can be solved with advanced technology if possible, and regulations should be solved with technology,” he said. “Water system management for all rivers They asked me to quickly create a system with an artificial intelligence (AI) system, and they said it could be done within a year, so please finish it this year so that the water system management and research system can operate properly.”

 

"Nuclear power is energy that contributes to carbon neutrality, so please cooperate well with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so that the nuclear power plant ecosystem can be restored with a sense of speed," he said. Please drastically innovate related regulations.”

 

He said,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is also based on science, and regulations for fields that have to compete in the global market, such as semiconductors and bio, should be rationalized according to global standards.” · Please take the lead in creating the market," he adde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윤석열 대통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