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한미, 미국 핵전력 자산 공동실행 방안 논의 중"

김은혜 홍보수석 "Joint nuclear exercise, 핵 보유국들 간 가능한 용어"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3/01/03 [09:42]

▲ 윤석열 정부 대통령실 ©뉴시스     

 

대통령실이 3일 한미간 공동 핵연습을 논의않고 있다는 취지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발언에 "한미는 미국 핵전력 자산 공동기획 및 공동실행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오늘 바이든 대통령 발언은 로이터 기자가 거두절미하고 핵전쟁 연습하고 있는지 물으니 당연히 'No'로 답할 수밖에 없는 것"이라며 "Joint nuclear exercise(핵 전쟁 연습)은 핵 보유국들간 가능한 용어"라고 덧붙였다.

 

앞서 윤석열 대통령은 모 국내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한미가 미국 핵전력을 공동기획·공동연습 개념으로 운용 방안을 논의하고 있고, 미국도 상당히 긍정적"이라고 밝혔으나 바이든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아니다"며 배치성 발언을 해 상호 입장이 엇갈렸다.

 

바이든 대통령은 백악관 기자단으로부터 "지금 한국과 공동 핵 연습을 논의하고 있느냐"는 질의를 받고 "아니다(No)"고 답했다. 그러나 단지 부인만 했을 뿐 추가 설명은 하지 않아 향후 여지를 남긴 모양새를 보였다.

 

핵전력 운용 공동기획·공동연습은 지난해 11월 미국서 열린 제54차 한미안보협의회의(SCM)에서 한미 국방장관 간 합의 내용이다. 

 

공동기획은 미국의 핵 정책·전략과 작전계획·신속억제·대응방안 등에 한국이 참여하는 것이며 공동연습 경우 미국 핵 전략자산을 동맹국이 재래식 수단으로 지원하는 시나리오를 실전적으로 훈련하는 것으로 미국의 핵 의사결정에 한국 의사가 반영된다는 의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ial Office "Republic of Korea and the U.S. are discussing plans for joint planning and joint execution of U.S. nuclear power assets"

Kim Eun-hye, senior public relations chief "Joint nuclear exercise, a possible term between nuclear powers"

-kihong Kim reporter

 

In response to the remarks of US President Joe Biden to the effect that the presidential office was not discussing joint nuclear exercises between Korea and the US on the 3rd, "Korea and the US are discussing plans for joint planning and joint implementation of US nuclear power assets."

 

In a written briefing that day, Kim Eun-hye, chief of public relations at the President's Office, said, "Today's remarks from President Biden are reaped by a Reuters reporter and asked if they are practicing nuclear war, so of course they have no choice but to answer 'No'." It is a possible term between holders,” he added.

 

Earlier, in an interview with a domestic media outlet, President Yoon Seok-yeol said, "Sou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re discussing ways to operate US nuclear forces under the concept of joint planning and joint exercises, and the United States is also quite positive." However, President Biden said on the 2nd (local time) “No” and made a dispositional statement, resulting in a conflicting position.

 

President Biden answered "No" when asked by the White House press corps, "Are you discussing joint nuclear exercises with South Korea right now?" However, he only denied it and did not give any additional explanation, leaving room for the future.

 

Joint planning and joint exercises for the operation of nuclear forces were agreed between the defense ministers of Sou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t the 54th ROK-US Security Consultative Meeting (SCM) held in the United States last November.

 

Joint planning involves South Korea's participation in US nuclear policy, strategy, operational plans, rapid deterrence, and countermeasures. This means that Korean opinions are reflected in the decisi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대통령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