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자발적 리콜..무상 택배 회수 병행

최애리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4:33]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스타벅스 코리아가 2022년도 여름 e-프리퀀시 행사 증정품이었던 서머 캐리백에 대한 자발적 리콜을 진행한다.

 

스타벅스는 지난 7월 23일부터 진행하고 있었던 회수조치를 고객의 불안감 해소 및 신속한 추가 조치 진행을 위해 공식화하기로 결정하고, 이를 국가기술표준원과 협의해 자발적 리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10월 11일까지 두 달 동안 캐리백에 대한 자발적 회수 절차가 진행되며, 회수 대상은 사은품으로 제공된 106만2910개 및 계열사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매된 1만6200 개 등 총 107만9110개다. 판매된 캐리백은 구매처에서 별도 회수 및 환불에 대해 안내가 진행된다.

 

현재까지 교환된 물량은 38만개로 전체 물량의 약 36%가 회수됐으며, 이번 자발적 리콜 조치를 통해 향후 스타벅스는 관련 정부기관에 리콜 실적을 공유하고, 주기적으로 리콜 현황을 점검 받을 예정이다.

 

리콜 대상 제품에 대한 상세 정보는 스타벅스 홈페이지와 고객 상담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번 리콜과는 별도로 스타벅스는 이달 9일부터 22일까지 ‘17개의 e-스티커 적립 후 캐리백 교환 고객’을 대상으로 보상 신청 및 접수를 진행중이다.

 

해당 고객은 데스크 모듈 혹은 스타벅스 리워드 카드 3만원권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리워드 카드 3만원권은 신청 후 3일내로 수령할 수 있으며, 보상 증정품은 제작이 완료되는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순차적으로 증정해 나갈 방침이다.

 

스타벅스는 현재 진행 중인 캐리백 회수가 빠른 시일 내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현재 캐리백을 지참해 매장을 방문시, 무료 음료 쿠폰 3장을 제공하는 교환 일정을 기존 8월 31일에서 리콜 종료 기간인 10월 11일까지로 확대한다.

 

특히, 고객의 회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택배를 통한 무상 회수도 병행해 진행한다. 매장 방문이 어려운 경우, 매장을 방문하지 않더라도, 스타벅스 모바일 앱에서 택배 수거를 신청하면, 택배 기사가 접수한 주소로 방문해 회수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 시행할 예정이다. (무료음료쿠폰 3장 동일 제공)

 

스타벅스 관계자는 “이번 일로 많은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드리며, 무상 택배 도입 등 투명하고 신속한 후속 절차를 통해 안전하게 회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향후 품질 관리 조직 확대 및 전문 인력 채용, 검증 프로세스 강화 등 품질 관련 부분에 대한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tarbucks voluntarily recalls summer carry bag..Free courier collection

 

Break News Reporter Choi Ae-ri= Starbucks Korea is conducting a voluntary recall of the summer carry bag, which was a gift from the 2022 summer e-frequency event.

 

Starbucks announced on the 11th that it has decided to formalize the recall measures, which it has been carrying out since July 23, in order to relieve customers' anxiety and promptly proceed with additional measures.

 

Accordingly, a voluntary collection procedure for carry bags will be carried out for two months until October 11, with a total of 1,079,110 items including 1,062,910 items provided as free gifts and 16,200 items sold through affiliated online channels. Sold carry bags will be separately collected and refunded at the place of purchase.

 

So far, 380,000 units have been exchanged, and about 36% of the total quantity has been recovered. Through this voluntary recall, Starbucks plans to share the recall results with relevant government agencies and periodically check the recall status.

 

Detailed information on the recalled products can be found on the Starbucks website and through the customer service center.

 

Apart from this recall, Starbucks is in the process of applying for and receiving compensation for 'customers who exchange carry bag after accumulating 17 e-stickers' from the 9th to the 22nd of this month.

 

The customer can choose either a desk module or a Starbucks reward card of 30,000 won. Reward card vouchers of KRW 30,000 can be received within 3 days of application, and rewards will be presented sequentially from October to December when production is complete.

 

Starbucks will do its best to ensure that the carry-back collection currently in progress can be completed as soon as possible. Currently, the exchange schedule, which provides three free drink coupons when visiting a store with a carry bag, will be extended from August 31 to October 11, the recall period.

 

In particular, in order to increase the convenience of collection for customers, free collection through courier is also carried out in parallel. If it is difficult to visit the store, even if you do not visit the store, if you apply for a delivery service through the Starbucks mobile app, the delivery driver will visit the address received and collect it. (3 free drink coupons provided)

 

A Starbucks official said, "We sincerely apologize for causing a lot of concern with this incident, and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safe recovery through transparent and prompt follow-up procedures such as the introduction of free courier services." We plan to focus our company-wide capabilities on quality-related areas such as recruiting personnel and strengthening the verification proces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