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전당대회 진행 중에 당헌 개정 바람직한가?

축구 경기 중에 마음에 안든다고 시합의 규칙을 바꿀 수 없어...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2/08/09 [23:10]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선거에서 '어대명'을 넘어 '확대명'이란 말까지 나오는 상황에서 민주당 당헌 제80조의 ‘검찰이 부정부패 등의 혐의로 기소할 경우 당직자의 직무를 정지시킨다’는 개정을 두고 당내에서 격론이 벌어지고 있다. 문제는 이미 전당대회 경선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당헌개정이 바람직한가를 두고 빅 이슈로 급부상한 모양새다.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도 “강성 지지층의 저 요구에 쫓아다닐 거면 정당 뭐 하러 해요. 그때도 그래가지고 서울, 부산 시장 선거에서 한번 참패를 하고 나서 연속된 거 아닙니까? 당헌을 바꾼다는 게 국민들이 다 보고 있어요. 그런데 이번에 또 저런 식으로 당헌을 바꿔요? 또 망하는 길로 가는데…”라고 부정적 견해를 밝혔다.  (사진, 제주도당 합동연설회 중에서)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민주당 당헌 제80조 1항은 ‘사무총장은 뇌물과 불법 정치자금 수수 등 부정부패와 관련한 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각급 당직자의 직무를 기소와 동시에 정지하고 각급 윤리심판원에 조사를 요청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부정부패를 끊어내겠다는 민주당의 결연한 의지를 보여주는 조항으로 평가 받고 있다. 이 조항은 지난 2015년 문재인 당 대표 시절, 김상곤 혁신위원장이 처음으로 도입된 규정이다. 

 

이후 지난 2020년 이해찬 당시 대표가 일부 개정해 현재의 당헌이 규정됐다. 문제는 2년이나 흐른 지금, 별안간 해당 당헌이 후퇴하고 있다는 것. 당 대표 선거에 나선 이재명 후보의 지지자들이 지난 1일 민주당 청원 게시판에 관련 글을 올리면서 당헌 개정에 불이 붙었다. 

 

지지자들은 당헌 개정을 “'윤석열 정부의 무차별적 기소가 진행되는 사정 정국이 예상된다'는 게 이유였다. 이를 두고 현재 당 대표 후보들간 치열한 격론이 벌어지고 있다. 

 

이재명 후보는 율사 출신답게 “당헌 제80조는 법리적으로도 문제가 있다”며, “기소와 동시에 직무를 정지하는 건 무죄 추정의 원칙에 어긋난다”고 주장했다. 

 

이에 반하여 박용진 후보는 “부정부패와 관련된 우리 당의 결연한 의지를 보여주는 당의 정신이고 근간이다. 당헌 제80조 개정 추진이 결국 이재명 후보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 이 후보가 사법리스크에 휘말려 있는 상황에서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한 방탄 개정에 나섰다는 의구심을 드러냈다”며, “당헌을 개정하려는 것은 결국 이재명 사당화 논란을 키울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최고위원에 출마하고 있는 윤영찬 의원은(YTN '이재윤의 뉴스 정면승부') “그런 논의가 있으려면 이재명 후보와 관계가 없는 시점에 논의가 됐었어야죠. 이미 전당대회가 지금 벌어지고 있고, 그리고 당대표 가능성이 높은 상황에서 지금 논의를 시작하는 건 '이재명 후보 1인 구하기'라는 오해로부터 벗어날 수가 없다”며, “시점도 마땅치 않고 그 논의의 시발점도 순수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미스터 쓴 소리의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도  “강성 지지층의 저 요구에 쫓아다닐 거면 정당 뭐 하러 해요. 그때도 그래가지고 서울, 부산 시장 선거에서 한번 참패를 하고 나서 연속된 거 아닙니까? 당헌을 바꾼다는 게 국민들이 다 보고 있어요. 그런데 이번에 또 저런 식으로 당헌을 바꿔요? 또 망하는 길로 가는데…”라고 일침을 가했다.

 

지금까지 당대표 선거결과에 의하면 어차피 '어대명'으로 가고 있는 상황에서 굳이 당헌 개정을 할 필요가 있을까? 축구 경기 중에 마음에 안든다고 시합의 규칙을 바꾸자고 주장한다면 과연 합리적인가? 민주당을 아끼고 사랑하는 당원들이라면 내분을 촉발시키는 청원을 철회할 수는 없을까? 민주당이 어떻게 여기까지 왔는데...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s it desirable to revise the party constitution during the Democratic National Convention?

You can't change the rules of a game if you don't like it during a soccer match...

 

In the Democratic Party's presidential election, where the word 'extended name' goes beyond 'a great name', Article 80 of the Democratic Party's constitution 'suspends the duties of a member of the party if the prosecution is charged with corruption, etc.' There is a debate going on in The problem seems to have emerged as a big issue over whether it is desirable to revise the party constitution in a situation where the primary is already underway at the national convention.

 

Article 80, Paragraph 1 of the Democratic Party Constitution stipulates that 'The secretary-general may suspend the duties of any member of the party charged with violating the law related to corruption, such as bribery and illegal receiving of political funds, at the same time as prosecuting the duties and request the ethics tribunal of each level to investigate.' it is stipulated It is evaluated as a clause that shows the resolute will of the Democratic Party to end corruption. This provision was first introduced by Kim Sang-gon, chairman of the innovation committee, in 2015 during the time of Moon Jae-in, the leader of the party.

 

After that, in 2020, then-CEO Lee Hae-chan partially revised the current party constitution. The problem is that now, two years have passed, the party constitution is suddenly retreating. On the 1st, supporters of Lee Jae-myung, who was running for the party's representative election, posted related articles on the bulletin board of the Democratic Party's petition.

 

The supporters said the reason for the revision of the party constitution was that “the situation in which the Yoon Seok-yeol administration is going to be prosecuted indiscriminately is expected.” A fierce debate is currently taking place among the party's representative candidates over this.

 

Candidate Jae-myung Lee asserts that “Article 80 of the Party Constitution is also legally problematic” and that “suspending duties at the same time as indictment is against the principle of presumption of innocence.”

 

In contrast, Candidate Yong-jin Park said, “It is the spirit and foundation of the party that shows the determined will of our party in relation to corruption. After all, the promotion of the amendment of Article 80 of the Party Constitution is not solely for candidate Lee Jae-myung. Lee expressed his doubts that he was revamping the bulletproof system to protect himself in a situation where he was embroiled in legal risks,” he said.

 

Rep. Yoon Young-chan, who is running for the Supreme Council (YTN's 'Lee Jae-yoon's News Head-to-head Match'), said, “For such a discussion to take place, it should have taken place at a time when it had nothing to do with candidate Lee Jae-myung. The national convention is already taking place, and in a situation where there is a high probability of the party representative, starting the discussion now cannot escape the misunderstanding that it is 'saving one candidate Lee Jae-myung.' not,” he asserted.

 

Former National Assembly Secretary-General Yoo In-tae (SBS 'Joo Young-jin's News Briefing') also said, "If you're going to follow the demands of the Kang-seong supporters, what do you do with the political party? Isn't that still the case after losing once in the Seoul and Busan mayoral elections? The people are all watching the party constitution change. But are you going to change the constitution in that way again this time? I'm on my way to ruin again... ” he pointed out.

 

According to the election results of the party representative so far, is it necessary to revise the party constitution in a situation where it is going to be 'Eo Dae Myung' anyway? Would it be reasonable to insist on changing the rules of a match during a soccer game if you don't like it? If the party members who care and love the Democratic Party can't withdraw the petition that sparks infighting? How did the Democratic Party get here...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