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현주X장승조 ‘모범형사2’, 포스터 공개..더 강력해진 대역전 수사극

현재 후반 작업 중,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8 [10:31]

▲ 손현주X장승조 ‘모범형사2’, 포스터 공개 <사진출처=JTBC>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모범형사’ 손현주, 장승조, 그리고 인천 서부 경찰서 강력2팀이 수사를 재개한다. JTBC 새 토일드라마 ‘모범형사2’가 강력2팀의 컴백 포스터를 전격 공개, 더욱 강력해진 시즌2의 시작을 알렸다.

 

‘모범형사’ 시즌1은 최종회 시청률 8.5%로(닐슨코리아 제공, 유료가구 수도권 기준), 첫 회보다 2배 이상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지난 2020년 8월 성공리에 종영했다. 무엇보다 상처로 얼룩진 평범한 사람들이 서로 위로하고 연대하며 진실을 추적하는 스토리로 깊은 여운을 남겼다. 

 

인물들의 사연과 감정을 깊이 있게 담아낸 휴먼 드라마와 스릴러의 긴장감, 범죄를 타파하는 통쾌함을 버무린 추적 수사극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웰메이드 드라마’로 자리 잡으며, 작품 종영 전부터 시즌2 요청이 쇄도했다.

 

그리고 드디어 사건 수사하다 안방극장까지 사수하러 더 강력해진 포스로 무장한 강력2팀이 돌아온다. JTBC 새 토일드라마 ‘모범형사2’(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블러썸스토리, SLL)는 선(善) 넘는 악(惡)인들의 추악한 욕망 앞에 진실 하나로 맞선 강력2팀 모범형사들의 대역전 수사극이다.

 

28일 공개된 포스터에서 시즌2의 문을 박차고 나온 강도창(손현주), 오지혁(장승조), 권재홍(차래형), 지만구(정순원), 변지웅(김지훈), 그리고 심동욱(김명준)의 위풍당당한 아우라와 호탕한 웃음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컴백 포스터에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모범형사’ 시즌2의 컴백 소식을 알리는 메시지가 이곳저곳 담겨 있다. 제목 ‘모범형사2’가 적힌 철문을 열고 다 함께 등장한 강력2팀 형사들의 당당한 발걸음과 더불어 “더욱 강력해진 그들이 돌아왔다”라는 카피가 바로 그것. 

 

강력2팀만의 ‘꼴통력’과 진짜 형사들의 합동 케미로 사랑받았던 이들의 대활약을 기대케 하는 대목이다. 마치 선 넘은 악인들을 혼내주고 나온 듯한 형사들의 홀가분한 표정만 봐도 ‘모범형사2’가 더 강력해진 통쾌함과 유쾌함으로 무장했음을 예감케 한다.

 

‘모범형사2’ 제작진은 “발로 뛰는 리얼한 형사들의 세계를 보여준 시즌1의 서사가 시즌2에선 더 강력해진다. 그만큼 강력2팀이 더욱 발바닥에 땀이 나도록 나쁜 놈을 잡으러 악의 세계를 종횡무진할 예정이다. 또한, 강도창, 오지혁을 비롯한 강력2팀의 팀워크 역시 더욱 환장할 정도로 단단해진다. 환상의 모범 형사 케미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연출 장인 조남국 감독과 연기 장인 손현주의 세 번째 호흡인 ‘모범형사2’는 ‘언터처블’, ‘모범형사1’의 최진원 작가가 집필을 맡아 믿고 보는 ‘흥행보증수표’ 드라마다. 지난 5월 촬영을 모두 마쳤고, 후반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오는 7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n Hyun-joo X Jang Seung-jo 'Exemplary Detective 2', poster released... Powerful 2 team armed with a stronger force

 

Currently in post-production, scheduled to premiere in July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Exemplary Detective' Son Hyeon-joo, Jang Seung-jo, and the 2nd team of the Incheon West Police Station will resume the investigation. JTBC's new Saturday and Sunday drama 'Exemplary Detective 2' announced the start of season 2, which became stronger by unveiling the comeback poster of the powerful 2nd team.

 

Season 1 of 'Exemplary Detective' ended successfully in August 2020, recording an audience rating of 8.5% in the final episode (provided by Nielsen Korea, based on paid households in the metropolitan area), more than double the viewership rating of the first episode. Above all, it left a deep impression as a story in which ordinary people stained with wounds comfort each other, solidarity, and pursue the truth.

 

It has become a 'well-made drama' that perfectly blends a human drama that deeply captures the stories and emotions of the characters, a thriller thriller, and a chase investigation drama that blends the exhilaration of overcoming crime.

 

And finally, the 2nd strong team, armed with a stronger force, returns to defend the home theater while investigating the case. JTBC's new Saturday drama 'Exemplary Detective 2' (directed by Jo Nam-guk, written by Choi Jin-won, produced by Blossom Story, SLL) is an investigative drama of two strong team model detectives who face the truth in the face of the ugly desires of evil people beyond good. .

 

In the poster released on the 28th, Kang Do-chang (Son Hyun-joo), Oh Ji-hyuk (Jang Seung-jo), Kwon Jae-hong (Cha Rae-hyung), Ji Ji-woong (Jeong Soon-won), Byun Ji-woong (Kim Ji-hoon), and Shim Dong-wook (Kim Myung-jun), A majestic aura and a roaring laughter catch the eye.

 

The comeback poster contains messages here and there announcing the comeback news of season 2 of the upgraded ‘Model Detective’. With the dignified steps of the detectives from the 2nd team of powerful detectives who opened the iron door with the title ‘Exemplary Detective 2’ written on it, and the copy that reads, “They are back stronger than ever” is that.

 

This is a scene that raises expectations for the outstanding performances of those who were loved for the 'sloppy power' of the two powerful teams and the joint chemistry of real detectives. Just looking at the innocent faces of the detectives, who seem to have come out by scolding the bad guys who crossed the line, gives us a foreboding that 'Exemplary Detective 2' is armed with stronger exhilaration and fun.

 

The production team of 'Exemplary Detective 2' said, "The narrative of Season 1, which showed the world of real detectives running on their feet, becomes stronger in Season 2. As such, the 2nd strong team is planning to go all over the world of evil to catch the bad guy so that the soles of the feet sweat even more. In addition, the teamwork of the two strong teams, including Kang Do-chang and Oh Ji-hyuk, also becomes even more amazing. Please look forward to the fantastic detective chemistry as well.”

 

On the other hand, ‘Exemplary Detective 2’, the third collaboration between director Jo Nam-guk, director of directing, and actor Son Hyeon-joo, is a ‘performance guarantee check’ drama written by Choi Jin-won, who wrote ‘Untouchable’ and ‘Exemplary Detective 1’. Filming was completed last May, and he is concentrating on post-production. It will be aired for the first time in July.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