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청년·신혼부부 위한 매입·전세임대주택 7000호 입주자 모집

매입임대 6월 24일부터 4000호 전세임대 7월 3000호 모집 예정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2/06/23 [13:39]

  © 국토교통부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국토교통부는 오는 24일부터 전국 16개 시·도에서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2022년 2차 입주자 모집을 시작하고, 7월중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청년 전세임대주택 입주자(2순위)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매입임대주택은 청년 2297호, 신혼부부 1861호로 총 4158호 규모다. 이번에 입주를 신청한 청년·신혼부부는 자격 검증 등을 거쳐 이르면 8월 말부터 입주가 가능하다.

 

전세임대주택은 7월 중순(18일 예정) 이후 청년을 대상으로 총 3000호 규모로 모집예정이며, 소득·자산 자격 검증 등을 거쳐 이르면 10월 초 선정될 예정이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취업준비·직주근접 등을 위해 이사가 잦은 청년의 주거특성을 고려, 풀옵션(에어컨·냉장고·세탁기 등)으로 공급한다. 시세의 40~5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최대 6년간 거주할 수 있다.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다가구 주택 등에서 시세 30~40%로 거주할 수 있는 Ⅰ유형(1027호)과, 아파트·오피스텔 등에서 시세 60~80%로 거주할 수 있는 Ⅱ유형(834호)으로 공급된다.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결혼 7년 이내의 신혼부부와 예비신혼부부 외에도 만 6세 이하 자녀를 양육하는 가구 및 일반 혼인가구(신혼Ⅱ)도 신청할 수 있다.

 

청년 2순위 전세임대주택 입주대상은 본인과 부모의 월평균소득 합이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100% 이하인 청년으로, 지원한도는 수도권 1억2000만원, 광역시 9500만원, 기타지역 8500만원이다. 이 중 입주자가 부담하는 보증금은 100~200만원이며, 보증금에 대한 연 이율(1~2%)이 월 임대료로 부과된다.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모집하는 청년(1137호)·신혼부부(1361호) 매입임대주택은 이달 24일 이후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 누리집과 마이홈 콜센터를 통해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서울주택도시공사, 인천도시공사, 부산도시공사가 모집하는 청년ㆍ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1660호)에 대한 구체적인 입주자격 등은 각 기관별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세임대주택은 모집 예정일(7월 18일) 이후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과 마이홈 콜센터를 통해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 주거복지지원과 이중기 과장은 “이번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은 대학교 2학기 개강 일정을 고려해 청년들이 8월 말부터 입주할 수 있도록 했다”며 “매입·전세임대주택이 높은 주거비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과 신혼부부들의 따뜻한 보금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cruitment of 7000 occupants of purchased and leased housing for young people and newlyweds

 

Purchasing lease from June 24, 4000 units..Jeonse rental July 3000 units scheduled

 

Break News Reporter Moon Hong-cheol= From the 24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will start recruiting second-generation tenants in 2022 for rental housing for young people and newlyweds in 16 cities and provinces across the country, and in July, 17 cities and provinces across the country will receive occupants of youth rental housing (2nd priority). announced on the 23rd that they are recruiting

 

Purchased rental housing is 2297 for young people and 1861 for newlyweds, with a total of 4158. Young couples and newlyweds who applied for the residence this time will be able to move in from the end of August as early as possible after verification of their qualifications.

 

From mid-July (scheduled on the 18th), a total of 3,000 housing units will be recruited for young people.

 

Purchased rental housing for youth is provided as a full option (air conditioner, refrigerator, washing machine, etc.) in consideration of the housing characteristics of young people who frequently move to prepare for employment and close to direct residence. You can live there for up to 6 years at a low rent of 40-50% of the market price.

 

Purchased rental housing for newlyweds is supplied in Type I (Room 1027), which can be lived at 30-40% of the market price in multi-family houses, and Type II (Room 834), where residents can live at 60-80% of the market price in apartments and officetels. .

 

In addition to newlyweds who have been married for less than 7 years and newlyweds, households raising children under the age of 6 and general married households (Newlyweds II) can apply for the rental housing for newlyweds.

 

The target for the second-priority rental housing for young people is young people whose average monthly income of themselves and their parents is less than 100% of the average monthly income of urban workers. Among them, the deposit paid by the tenant is 1 to 2 million won, and an annual interest rate (1 to 2%) on the deposit is charged as monthly rent.

 

The details of the purchased rental housing for young people (No. 1137) and newlyweds (No. 1361), which are being recruited by the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can be checked through the website of the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subscription center and the My Home call center after the 24th of this month.

 

The specific occupancy qualifications for youth and newlyweds purchased rental housing (No. 1660) recruited by Seoul National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Incheon Metropolitan City, and Busan Metropolitan City can be found in the notice posted on each institution's website.

 

For rental housing, detailed information can be found through the announcement posted on the website of the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subscription center and the My Home call center after the expected recruitment date (July 18).

 

Lee Jung-ki, Manager of Housing Welfare Support Division a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We hope that it will become a warm home for young people and newlywed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