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지도부, 6월20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

민생당 “광주 민주주의 정신을 이어받아, 인간-생명-민생 존중하는 당으로 거듭나겠다”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2/06/21 [11:38]

▲ 민생당     ©브레이크뉴스

민생당은 6월 20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 참배했다. 사진/상-하.  ©브레이크뉴스

 

민생당은 20일자 보도자료에서 “6월 2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대표 변경을 받은 김정기, 이관승 비상대책위원장 공동직무대행은 간부들과 함께 지난 6월 13일 서울 현충원 방문에 이어 6월 20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 참배했다”고 밝혔다. 

 

김정기, 이관승 공동직무대행은 "민생당은 518민주영령들의 희생과 광주 민주정신을 이어받아 인간과 생명을 존중하고 민생을 살리는 정당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밝혔다. 양건모 수석대변인은 “지도부들이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하고 오후에는 광주에 있는 중소기업을 방문하여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듣고 민생당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민생탐방을 하였다”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1박2일 이어진 워크숍에서 민생당은 논의와 토론을 통해 민생당의 비전과 활동방안을 모색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nsaeng Party leadership visits Gwangju National 518 Democracy Cemetery on June 20

Minsaeng Party “We will inherit the spirit of democracy in Gwangju and be reborn as a party that respects human life, life, and people’s livelihood”

-Reporter Park Jeong-dae

 

In a press release on the 20th, the Minsaeng Party said in a press release on the 20th, “On June 2nd, Kim Jung-gi and Lee Kwan-seung, who received a change of representative from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jointly acted as the chairman of the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visited the Seoul Memorial Cemetery on June 13th, and then on June 20th. I visited the Gwangju National 518 Democracy Cemetery on Sunday,” he said.

Kim Jung-gi and Lee Gwan-seung, co-acting officials, said, "The Minsaeng Party will inherit the sacrifices of the 518 Democrats and the democratic spirit of Gwangju and be reborn as a party that respects people and lives and saves the people's livelihood." After visiting the 518 Democracy Cemetery, we visited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Gwangju in the afternoon to hear about the difficulties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to reflect them in the policy of the Democratic People's Party,” he emphasized.

In the workshop that continued for 2 days and 1 night, the Minsaeng Party sought the vision and action plan of the Minsaeng Party through discussion and discussi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