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 공식입장, “학폭 의혹? 본인 확인 결과 사실무근..법적 조치 진행”

20일 한 매체 의혹 제기, 해당 사실 전면 부인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0 [17:36]

▲ ‘스물다섯 스물하나’ 남주혁 <사진출처=tvN>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남주혁이 학교폭력(학폭) 가해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이라는 공식입장을 밝혔다.

 

20일 남주혁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최초 보도기사에 관해 배우에게 관련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 모두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 또한 이번 기사가 나가기까지 소속사나 배우에게 단 한 번의 사실 확인도 거치지 않은 매체의 일방적인 보도에 유감을 표한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남주혁 측은 “당사는 이번 허위 보도로 인해 배우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책임을 물어 해당 매체를 상대로 신속하게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 신청 등을 할 예정이다”며 “최초 보도를 한 해당 매체 기자 및 익명의 제보자를 상대로 형사 고소를 할 것이다. 당사는 이러한 법적 조치의 진행을 위해 오늘 당사의 법률자문사에 사건을 의뢰했고, 현재 진행 중에 있다”고 알렸다.

 

또 남주혁 측은 “무분별하고도 전혀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막연한 가십성 루머로 인해 가장 큰 고통을 받는 것은 배우와 가족들이다. 온라인상의 근거 없는 루머에만 기대 아무런 사실확인도 하지 않은 채 ‘아니면 말고’ 식의 남발하는 기사에 대해 소속사나 배우가 아무리 사실무근이라는 공식입장을 밝히더라도 주홍글씨의 낙인이 찍히는 작금의 상황에 대해 소속사는 정말이지 참담하고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이 시간 이후로, 소속사는 일방적인 주장에 대해 명확한 사실확인 절차 없이 이를 온라인(SNS, 유튜브)에 게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엄중한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다. 여기에 악의적 확대 해석 및 이를 조장하는 행위나 단순한 의견 표출을 넘어선 악성 게시물, 댓글 등에 대해서도 선처 없는 처벌로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다. 이미 모니터링으로 수집된 자료 또한 법적 조치에 들어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남주혁 측은 “이와 관련 더 이상의 근거 없는 루머 확산이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이후에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다각도로 엄중히 대응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온라인 매체 더데이즈는 남주혁의 중·고등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A씨의 제보를 바탕으로 학폭 가해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한편, 남주혁은 2013년 모델로 데뷔했으며, 그동안 드라마 ‘잉여공주’, ‘후아유-학교 2015’, ‘치즈인더트랩’,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 ‘역도요정 김복주’, ‘하백의 신부 2017’, ‘눈이 부시게’, ‘보건교사 안은영’, ‘스타트업’, ‘스물다섯 스물하나’, 영화 <안시성>, <조제> 등에 출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 Joo-hyuk's official position: "Suspected of sexual assault? As a result of identity verification, it is groundless. Legal action is being taken.”

 

On the 20th, a media allegation was raised, and the fact was completely denied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or Nam Joo-hyuk was caught up in allegations of school violence (school violence), and his agency made an official statement saying that it was "groundless."

 

On the 20th, Nam Joo-hyuk's agency, Management Soop, issued an official statement and said, "After confirming the facts with the actor regarding the first news article, we confirmed that all of the information was not true at all. Also, I am sorry for the unilateral report by the media that did not go through a single fact-check with the agency or the actors until this article was published.”

 

Nam Joo-hyuk's side said, "We plan to quickly apply for correction information to the media arbitration committee against the media, taking responsibility for seriously damaging the actor's reputation due to this false report." and criminal charges against the anonymous informant. In order to proceed with these legal actions, we have requested a case from our legal advisors today, and we are currently working on it.”

 

Nam Joo-hyuk's side said, "Actors and their families suffer the most from vague gossip rumors that have not been confirmed at all. Relying only on baseless rumors online No matter how much the agency or the actor reveals the official position that it is unfounded, the management company about the current situation in which the scarlet letter stigma is engraved on the excessively 'or else' articles without any confirmation of the facts. There is really no way to hide my tragic and sad heart,” he appealed.

 

He continued, “After this time, the agency will take strict legal responsibility for all acts of posting unilateral claims online (SNS, YouTube) without a clear fact-checking process. In addition, we will strongly respond with lenient punishment to maliciously extended interpretations, acts that encourage such interpretation, or malicious posts and comments that go beyond simple expression of opinions. The data already collected through monitoring will also be taken into account,” he said.

 

Lastly, Nam Joo-hyuk's side said, "We earnestly ask that you refrain from spreading baseless rumors or speculative reports in this regard. After that, we will take strict measures from various angles through continuous monitoring.”

 

Earlier on the morning of this day, the online media The Days raised suspicions of sexual assault based on a report from Mr. A, who claimed to be Nam Joo-hyuk's middle and high school classmate.

 

On the other hand, Nam Joo-hyuk debuted as a model in 2013, and during that time, he made his debut as a model in the dramas 'Surplus Princess', 'Who Are You-School 2015', 'Cheese in the Trap', 'Moon Lovers - Bo Bo Kyung Ryeo', 'Weightlifting Fairy Kim Bok-joo', ' Habaek's Bride 2017', 'The Dazzling', 'Health Teacher Ahn Eun-young', 'Startup', 'Twenty-five Twenty One', and the movies <Ansiseong> and <Jojo>.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