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문]경고하노니, 지금이야말로 경제위기다! 복합적인 대위기다!

'경제 암흑시대' “소모적인 정쟁의 정당정치, 잠시 멈추어야 한다. 정쟁 스톱!.”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2/06/20 [12:18]

▲ 문일석 발행인.  ©브레이크뉴스

'웃음종교 교주'인 필자는 코로나19 시대를 일찌기 '웃음 암흑시대'라 정의한 바 있다. 코로나19는 2020년 1월에 시작됐다. 그해 5월, 범 사회적으로 마스크 착용이 시행됐다. 그때부터 국제사회는 상호 간 잘 오갈 수, 없게 됐다.

 

'웃음 암흑시대' 2년6개월. 이제 세계의 모든 국가들은 예외 없이 물가가 오르는 등 '복합적인 경제위기'를 겪고 있다. 세계는 바야흐로  '경제 암흑시대'로 이전됐다. 이 암흑시대를 이겨낼 비결은 과연 무얼까? 그 어느 때보다 상호 단합을 이끌어 낼 '화합의 리더십'이 필요한 시대이다. 나름, 이 시기에 필요한 몇 가지를 적어 본다.

 

1. 개인이든 회사든 국가든 필요한 게 있다면, 오직 인내와 내핍이다. 흥청시대는 잠시 멈췄다. 국제사회가 인내를 필요로 하고 있다. 내핍을 해야 한다. 오르는 물가를 따라 임금이 오를 수 없으니 돈을 아끼고 또 아껴 써야 한다. 공무원들, 국가세금도 아끼고 또 아껴 써야 한다. 아끼지 않으면? 국가가 부도난다.

 

2.한국은 정치적-남북한 간 소모적인 분쟁을 멈추고 화해와 평화로 가야한다. 군사경비로 국가예산을 탕진할 시기가 결코 아니다.

 

3.한국의 경우, 수출위주의 국가라서 대기업의 미래가 밝아야 한다. 힘을 합쳐 위기극복의 지혜를 찾아내고, 단결해서 '경제 암흑시대'를 이겨내야 한다. 세계적인 복합 경제위기를 이겨낼 창의가 한국의 대기업 내에서 나와야만 한다. 미래생존을 위해 대기업에게 힘을 실어줘야 한다.

 

4.'경제 암흑시대', 소모적인 정쟁의 정당정치, 잠시 멈추어야 한다. 정쟁 스톱!. 개인-사회-국가를 살리기위해 서로가 서로의 손을 잡는 실용-대 융합만이 이 암흑시대를 돌파할 초 에너지가  될 수 있다.

 

5.세계10대 경제대국으로 이제 갓 입성한 대한민국. 여기에서 밀려나지 않으려면? 국가 내부가 분열되지 않고 하나 돼야 한다. 그런 과정을 거쳐, 난국을 헤치고, 대한민국 웅비의 새 역사를 창조해야 한다.

 

정치권, 복합적인 경제위기 지적 시작

 

정치권에서도 경제문제의 복합적인 위기를 지적하고 나서기 시작했다. 윤석열 대통령도 6월 20일 물가문제를 언급, 초당적 대응을 요망했다. 윤 대통령은 전 세계적 경기 침체에 대해 “통화량을 많이 풀린 데다 고물가를 잡기 위해 전 세계적으로 고금리 정책을 쓰고 있어 문제들로 근본적 대처 방도는 없다”면서 “국민들의 숨이 넘어가는 상황이다. 민생물가에 초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전남 여수시을)은 통계청 자료를 분석 “지난 5월의 경제고통지수가 8.4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경제고통지수 8.4란 소비자물가 상승률 5.4%에 실업률 3.0%를 더한 결과. 김회재 의원은 “고물가에 가장 큰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는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원자재 공급원 다변화 등 고물가의 장기화에 대비한 중장기 대책 마련이 이뤄져야 한다”고 피력했다. 더불어민주당 원내부대표 박영순 의원(대전 대덕구)은 "우리 경제에 고물가·고금리·고환율·저성장의 퍼팩트 스톰(총체적 복합위기)이 다가오고 있다”면서 “서민경제를 지키기 위한 정부의 비상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총체적인 복합위기”라고 진단했다. “코로나19 이후 2020년 4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피해 중소기업·소상공인의 대출원금 만기 연장 및 원리금 상환유예 조치의 9월 종료”를 언급하며,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경고하노니, 대중-시민들아 지금이야말로 위기다!  대위기다!  '경제 암흑시대'. 대한민국이 살아야 만이 우리-개인도 살 수 있다!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발행인.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rus] I warn you, this is an economic crisis! It's a complex crisis!

“The party politics of exhausting political struggles must be stopped for a moment. Stop the strife!.”

-Publisher Il-suk Moon

 

As a 'laughing religious leader', I defined the Corona 19 era as the 'dark age of laughter'. COVID-19 started in January 2020. In May of that year, the wearing of masks was enforced across the society. Since the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as been unable to come and go with each other.

 

The Dark Age of Laughter 2 years and 6 months. Now, all countries in the world are experiencing a 'complex economic crisis', including rising prices, without exception. The world has now shifted to the 'Dark Age of Economics'. What is the secret to overcoming this dark age? This is an era in which 'leadership of harmony' is needed more than ever to bring about mutual unity. Anyway, I'll write down a few things I need at this time.

 

1. If there is anything an individual, company, or nation needs, only patience and perseverance. The booming era has stopped for a whil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needs patience. have to be humble Wages cannot rise with rising prices, so you have to save money and spend more. Public officials and government taxes should also be saved and used sparingly. What if you don't spare? the country goes bankrupt

 

2. The Republic of Korea must stop wasting political-South and North Korean conflicts and move toward reconciliation and peace. This is by no means the time to squander the national budget on military expenses.

 

3. As Korea is an export-oriented country, the future of conglomerates should be bright. We must work together to find the wisdom to overcome the crisis, and unite to overcome the dark economic era. Creativity to overcome the global complex economic crisis must come from within the Korean conglomerates. We need to empower large corporations to survive in the future.

 

4. The party politics of exhausting political struggles must be stopped for a moment. Conflict stop!. Only pragmatism-versus convergence, where each other's hands hold each other's hands in order to save the individual, society, and nation, can be the super energy to break through this dark age.

 

5. The Republic of Korea has just entered the world's 10th largest economy. How to avoid being pushed out of here? The nation should be united rather than divided. Through such a process, we have to overcome difficulties and create a new history of the Republic of Korea Ungbi.

 

Politicians begin to point out the complex economic crisis

 

 Politicians also began to point out the complex crisis of economic problems. President Yun Seok-yeol also mentioned the price problem on June 20 and demanded a bipartisan response. Regarding the global economic slowdown, President Yoon said, “There is no fundamental way to deal with these problems because the money supply has been released and high interest rates are being used around the world to keep up with high inflation. “We need to respond bipartisanally to the livelihood price,” he said.

 

 Rep. Kim Hoe-jae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Yeosu-si, Jeollanam-do) analyzed data from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and said, “The economic distress index in May was analyzed to be 8.4.” The economic distress index of 8.4 is the result of adding the unemployment rate of 3.0% to the consumer price inflation rate of 5.4%. Rep. Kim Hoe-jae emphasized, “We need to strengthen support for the vulnerable who are most likely to be hit by high prices, and prepare mid- to long-term measures to prepare for prolonged high prices, such as diversification of raw material supply sources.” Rep. Park Young-soon (Daedeok-gu, Daejeon), floor leader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A perfect storm of high prices, high interest rates, high exchange rates, and low growth is approaching our economy. do,” he pointed out. “It’s a total complex crisis,” she diagnosed. She called for measures to be taken, referring to “the end of September of the extension of the principal maturity of loans and the deferment of principal and interest repayment for damaged SMEs and small businesses that have been in effect since April 2020 after COVID-19”.

 

I warn you, public-citizens, this is a crisis! It's a big hit! Only when the Republic of Korea lives can we and individuals live! moonilsuk@naver.com

 

*Writer/Il-Suk Moon. poet. Publish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