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김성한-설리반 통화, 한미 대북공조 더욱 강화"

"양측, 최근 북한 도발 행위에 심각한 우려 표했다"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2/05/13 [10:18]


▲ 대통령 취임식을 하루 앞둔 9일 대통령 집무실로 사용될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의 모습.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10일 용산 국방부 청사로 이전된 집무실에서 업무를 개시할 예정이다. (공동취재사진) 2022.05.09.     ©뉴시스


대통령실이 13일 김성한 국가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반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이 전날 전화 통화를 각고 한미 대북 공조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양측은 전날 탄도미사일 발사를 비롯 최근 북한의 도발 행위에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양측은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방한이 한미 간 포괄적 전략동맹 강화를 위한 주요 전기가 될 것임에 인식을 같이 하고, 주요 협의 의제 점검 등을 통해 성공적 방문이 될 수 있도록 계속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또 한반도 상황 및 여러 국제적 현안 감안 시 한미 및 한미일 안보실장 간 긴밀한 협의 체제 구축이 긴요함을 공감하고, 대면 협의를 포함 다양한 형태의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20~22일 한국을 방문히는 가운데 한미 정상회담은 오는 21일 열릴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s Office "Kim Seong-Han-Sullivan Call To Strengthen ROK-U.S.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Both sides expressed serious concerns about North Korea's recent provocations."

-kihong Kim reporter 

 

The President's Office announced on the 13th that National Security Advisor Kim Seong-han and U.S. National Security Adviser Jake Sullivan had a phone call the day before and decided to further strengthen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The two sides expressed serious concerns about North Korea's recent provocations, including the launch of a ballistic missile the day before," the presidential office said in a press release.

 

"The two sides shared the view that President Biden's visit to Korea will be a major turning point for strengthening the comprehensive strategic alliance between the ROK and the United States, and both sides agreed to continue to cooperate so that the visit can be a success by reviewing the agenda for major consultations," he added. .

 

In addition, in view of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and various international issues, they agreed to continue consultations in various forms, including face-to-face consultations, recognizing the importance of establishing a close consultation system between Sou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nd the heads of security offices in Japan and South Korea.

 

Meanwhile, while President Biden will visit South Korea from the 20th to 22nd, the Korea-US summit will be held on the 21s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