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개호 의원 “공천개입 녹음파일 유포는 악의적 왜곡”

“특정 후보 편든 적 없이 공정경선, 黨 비대위 결정 불가피”…“불법 후보, 근거없는 비난 후보 모두 공천배제 강조한 것” “이번 사안 진위왜곡·사실오도 계속되면 법적조치 나설 것”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2/05/08 [02:48]


▲ 이개호 국회의원    



(담양=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전남 담양군수 경선결과 발표 이후 모 후보측이 ‘민주당 국회의원의 공천개입 의혹’이라는 전화 녹음 파일을 담양군민들에게 유포한데 대해 이개호 의원이 악의적 왜곡이 계속될 경우 법적조치를 예고했다.

 

이 의원은 7일 ‘담양군민께 드리는 입장문’을 통해 “후보간 경쟁이 극에 달하면서 제가 특정후보를 편들고 있다는 근거없는 비난이 횡행한데 이어 공천개입을 주장하는 녹음파일이 유포됐다”고 밝혔다.

 

이 녹음파일에 대해 이 의원은 “통화내용에도 드러나듯 저는 경선과정에서 불법사실이 분명한 후보는 공천배제가 마땅하다는 입장”이라며 “아울러 공정한 경선관리에 나섰음에도 근거없는 비난과 이를 경선에 이용하는 잘못된행태를 보여 온 후보 또한 공천배제가 필요함을 강조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특히 “절차를 무시한 채 상대후보를 탈락시켜달라는 전화와 문자메시지를 수도없이 받아왔다”며 “이에 대해 민주당 중앙당 재심위와 최고의결기관인 당 비대위의 판단을 지켜보고 최종결정의 불가피함을 설명해왔다”고 일부 강성지지자들의 무리한 요구와 답변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은 “제가 군수공천에 개입했다는 악의적 왜곡·모략과, 이를 군민들에게 무차별 살포한데 대해 결코 간과할 수 없다”며 “이번 사안에 대해 진위왜곡과 사실오도가 계속될 경우 분명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을 밝혔다.

 

또한 “이번 군수경선 과정에서 어떠한 사사로움이나 치우침 없이 공정을 원칙으로 경선관리에 나섰다”면서 “과열된 경선으로 군민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e Gae-ho “Malicious distortions in the distribution of recording files for intervention in nominations”

“Without taking sides with a specific candidate, it is inevitable to make a fair election, a non-captaining decision”… “I emphasized the exclusion of nominations for both the illegal candidates and the unfounded accusations”

 

(Damyang=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In addition, if lawmaker Lee Gae-ho continues to maliciously distort the results of the Democratic Party's announcement of the election results for the governor of Damyang, Jeollanam-do. legal action was announced.

Rep. Lee said in a statement on the 7th, "A statement to the citizens of Damyang County", "As the competition between candidates has reached an extreme, baseless accusations that I'm on the side of a specific candidate are rampant, and recording files claiming to intervene in the nomination have been circulated." .

Regarding this recorded file, Assemblyman Lee said, “As revealed in the conversation, I am of the view that candidates with clear facts about illegality in the primary should be excluded from the nomination process. Candidates who have demonstrated the same are also emphasizing the need for exclusion from the nomination.”

In particular, lawmaker Lee said, “I have received countless phone calls and text messages asking me to drop the other candidate while ignoring the procedure. I have been doing it,” he said, revealing the unreasonable demands and answers of some supporters of Kangseong.

In addition, lawmaker Lee said, "I cannot overlook the malicious distortions and plots that I intervened in the military nomination, and the indiscriminate distribution of this to the military." I will go,” he said.

In addition, he added, “In the process of this military contest, we started to manage the contest on the principle of fairness without any individuality or bias,” he add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