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규 HDC 회장, “광주 화정 아이파크 모두 철거 재시공하겠다”

4일 용산 사옥서 기자회견 개최..철거·재시공 70개월 추가비용 2000억원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2/05/04 [11:16]


▲ 정몽규 HDC 회장이 4일 오전 서울 용산구 HDC현대산업개발 용산 사옥에서 열린 광주 화정동 아이파크 정상화 방안 관련 추가대책 발표를 하고 있다.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올 1월 발생한 광주 화정 아이파트 외벽 붕괴사고와 관련, 해당 201동을 포함해 8개 동을 전면 철거한 후 재시공하기로 결정했다.

 

정몽규 HDC 회장은 4일 10시 용산 사옥 9층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며 “현대산업개발은 입주예정자의 요구이신 화정동의 8개동 모두를 철거하고, 새로 아이파크를 짓겠다”고 밝혔다.

 

HDC현산은 철거에서 준공까지 약 70개월로 추정하고 있다. 사고가 발생했던 201동을 제외한 나머지 건물은 대부분 공사가 완료된 상황이기 때문이다. 

 

또한, 이번 철거 및 시공비용 입주자 주거지원 비용돈 전액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2000억원 정도의 추가비용이 예상된다.

 

정 회장은 “광주 화정동에서 사고가 일어난 지 4개월째 접어 들었지만, 사고로 유명을 달리하신 근로자 가족분들의 보상 외에는 국민 여러분께 체감할만한 사고수습 모습을 보이지 못해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현대산업개발은 고객에게 안전과 국민의 신뢰를 얻지 못한다면 회사의 존립 가치가 아무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고객에게 신뢰를 주고, 고객에게 가장 중요한 자산인 아이파크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정 회장은 “아이파크 고객들께서 평생 안심하고 사실 수 있도록 회사의 역량을 다할 것이다. 나아가 고객의 안전과 사회적 가치를 최우선으로 국가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는 기업이 될 것을 약속한다”며 “마지막으로 다시 한번 광주 사고로 피해를 보신 모든 분과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DC Chairman Mong-gyu Chung, “All Gwangju Hwajeong I-Park will be demolished and rebuilt”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Yongsan office building on the 4th.. Demolition/reconstruction 70 months additional cost 200 billion won

 

Break News Reporter Moon Hong-cheol=HDC Hyundai Development Company decided to completely demolish and re-construct 8 buildings, including the 201, in connection with the collapse of the outer wall of the I-part in Gwangju in January this year.

 

HDC Chairman Mong-gyu Chung held a press conference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9th floor of the Yongsan office building at 10:00 on the 4th and announced, "Hyundai Industrial Development will demolish all 8 buildings in Hwajeong-dong, which are the demands of prospective tenants, and build a new I-Park."

 

HDC Hyeonsan is estimated to take about 70 months from demolition to completion. Except for Building 201, where the accident occurred, most of the buildings have been completed.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fully support the demolition and construction costs of the tenant's housing support costs. An additional cost of about 200 billion won is expected.

 

Chairman Jung said, “It has been four months since the accident in Hwajeong-dong, Gwangju, but once again, I am sorry that I could not show the people how to deal with the accident, except for compensation for the families of workers who died in the accident.”

 

He continued, “Hyundai Industrial Development believes that the existence of a company has no meaning if it does not earn the trust of customers and the safety of the public. I will make it,” he emphasized.

 

Lastly, Chairman Jung said,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IPARK customers can live in peace for the rest of their lives. Furthermore, we promise to become a company that contributes to the national economic development by prioritizing customer safety and social value.

I bow my head and deeply apologize to the people,” he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