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윤아 “매니저, 백신 3차 접종 후 5일 만에 뇌출혈”..지정헌혈 요청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1/26 [17:27]


▲ 배우 송윤아 <사진출처=채널A>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송윤아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3차 접종 후 뇌출혈로 쓰러진 매니저를 위해 지정헌혈을 부탁했다. 

 

송윤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매니저 친누나의 게시물을 리그램하며 “갑자기 너무 경황이 없어서 급히 올린다. 제 매니저 현수 씨가 제주로 여행을 와서 이런 일이 생겼다”며 매니저에 대한 지정헌혈을 요청했다.

 

이어 송윤아는 “제주 첫 여행이라고 너무 설레어 했고, 서울 가기 전에 밥이라도 한끼 먹고가라고 어제 저녁 저희 집에 다녀갔다. 오랜만에 먹어보는 집밥이라며 얼마나 좋아했는지”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송윤아는 “현수 웃는 얼굴이 떠나질 않는다. 그리고 이런 소식을 접하게 됐다. 부디 많은 분들이 봐주고 도움주길 간절히 바란다. 믿기지도 않고 저는 뭘 어찌해야할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송윤아가 리그램 한 게시물에 따르면, 송윤아의 매니저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후 5일만에 갑자기 뇌출혈로 쓰러졌고, 현재 응급수술 후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다. 매니저 친누나는 “코로나로 인해 피가 많이 부족한 상황이다. 혹시 헌혈이 가능한 분이 계시다면 지정헌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송윤아는 최근 종영한 채널A 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에 출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ctress Song Yoon-ah asked for a designated blood donation for her manager who collapsed from brain hemorrhage after the third dose of the Corona 19 (new coronavirus infection) vaccine.

 

On her 26th, Song Yuna regrammed her manager's sister's post on her own Instagram, saying, "I'm suddenly too busy to upload it. This happened when my manager, Hyunsoo, was on a trip to Jeju,” he said, requesting a designated blood donation for her manager.

 

She continued, “I was so excited that it was my first trip to Jeju, and I went to my house last night to eat one meal before going to Seoul. It was home-cooked food that I ate in a long time and I loved it so much,” she wrote.

 

She added, "Song Yoon-ah said, "Hyun-soo's smile never leaves. And she got this news. I sincerely hope that many people will watch and help. I can't believe it and I don't know what to do,” she added.

 

According to a post made by Song Yoon-a, her manager suddenly collapsed from a brain hemorrhage 5 days after the third dose of the Corona 19 vaccine, and is currently hospitalized in the intensive care unit after emergency surgery. Her manager's older sister said, "There is a lot of blood shortage due to Corona. If there is anyone who can donate blood, she urged her to donate blood.”

 

Meanwhile, Song Yoon-a appeared in the recently finished Channel A drama 'Show Window: The Queen's Hous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