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경영’ 한화그룹, 설 전 협력사 대금 900억원 조기지급

최대 54일 앞당겨 전액 현금 지급..경기 선순환 기여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2/01/26 [11:01]


▲ 한화빌딩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한화그룹의 주요 제조/화학 및 서비스 계열사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약 1500여개의 협력사 대금 90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운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의 일환으로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설, 추석 명절마다 대금을 조기에 지급해 왔다. 

 

협력사 입장에서는 명절을 앞두고 직원들의 성과급이나 2차, 3차 협력사에 대한 비용 부담이 늘어난다. 이를 해소하고자 한화그룹 계열사에서 예정된 자금을 조기에 현금으로 집행해 경기 선 순환에 기여하려는 것이다.

 

계열사별로는 ㈜한화 121억원, 한화솔루션 277억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144억원, 한화디펜스 114억원, 한화토탈 90억원, 한화시스템 70억원 등 약 900억원의 대금을 평소보다 최대 54일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

 

또한,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지역 특산품 등을 구매해 사내 상주 협력업체 및 용역직원, 주요 고객들에게 설 선물로 증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한 지역 특산품 구매 금액만 총 40억원에 이르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올해 신년사에서 “70년 역사에 걸맞은 깊은 책임감으로 한화가 다 함께 살아갈 밝은 미래를 만드는데 앞장서야 한다”며 “우리 안에 장착한 ESG경영과 ‘함께 멀리’의 철학이 일류 한화의 이름으로 전파될 수 있도록 정도경영과 나눔의 가치를 적극 실천해 나가자”고 강조한 바 있다.

 

이 밖에도 주요 계열사들은 코로나19로 더욱 힘들어하는 지역 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도 병행한다. 복지관, 봉사센터를 통해 기초수급세대 등 소외계층에게 명절 후원물품(식료품, 도시락, 힐링 용품 등)을 지원하는 활동을 진행한다. 매년 명절을 맞아 진행했던 대면 봉사활동은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최소화한다.

 

이달 21일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테크윈, 한화정밀기계 등 판교에 사업장을 둔 3개사는 성남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한화와 함께하는 사랑의 떡국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대표이사를 포함 임직원들이 참여하여 떡국재료 500세트를 지역 사회 어려운 가정에 전달했다.

 

한화디펜스 창원사업장은 25일 경남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지역 500가구에 각각 쌀 10kg을 전달했으며, 한화손해보험은 1월 26일 대방동 영구임대아파트 거주 중인 어르신 및 장애인 50세대를 대상으로 설 맞이 쿠키 및 안마봉 키트를 제작하여 전달할 예정이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지역 농수산품의 명품화 지원 육성’을 위해 갤러리아 센터시티, 타임월드, 광교 백화점 내 아름드리 매장을 운영한다. 품평회를 통해 신규 발굴된 충남지역 우수 특산품을 중심으로 백화점 내에 아름드리 매장을 통해 명절 세트 판매를 지원하는 것이다. 

 

지역의 우수 농수산물 가공 상품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2015년도부터 진행해온 갤러리아백화점의 대표 지역 사회 상생활동으로 2021년 설에는 4억6000만원의 매출액을 기록한 바 있으며 올해에는 4억8000만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in-Win Management’ Hanwha Group, early payment of KRW 90 billion to suppliers before Lunar New Year 

 

Hanwha Group's major manufacturing/chemical and service affiliates will pay 90 billion won in cash to about 1500 partner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As part of measures to ease the financial burden of business partners ahead of the holidays, major Hanwha Group affiliates have been paying early payments every Lunar New Year and Chuseok holidays.

 

From the supplier's point of view, performance pay for employees and cost burdens for secondary and tertiary suppliers increase ahead of the holidays. To solve this problem, Hanwha Group affiliates are planning to execute the planned funds in cash at an early stage, contributing to a virtuous cycle of the economy.

 

By affiliate, about 90 billion won, including Hanwha Corporation 12.1 billion won, Hanwha Solution 27.7 billion won, Hanwha Aerospace 14.4 billion won, Hanwha Defense 11.4 billion won, Hanwha Total 9 billion won, and Hanwha System 7 billion won, will be paid in cash up to 54 days earlier than usual. .

 

In addition, Hanwha Group's major affiliates plan to purchase local specialties and present them as Lunar New Year gifts to resident partners, service workers, and major customers. For this purpose, the purchase amount of local specialties alone amounted to KRW 4 billion, which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n this year's New Year's address, Hanwha Group Chairman Kim Seung-yeon said, "Hanwha should take the lead in creating a bright future where we can all live together with a deep sense of responsibility commensurate with our 70-year history." Let's actively practice Jeong-Do management and the value of sharing so that it can be spread."

 

In addition, major affiliates are also carrying out sharing activities for local communities that are more difficult due to COVID-19. Through welfare centers and volunteer centers, we are carrying out activities to support holiday sponsored items (food, lunch boxes, healing supplies, etc.) Face-to-face volunteer activities held every year on holidays are minimized to prevent corona infection.

 

On the 21st of this month, Hanwha Aerospace, Hanwha Techwin, and Hanwha Precision Machinery, three companies with business sites in Pangyo, held an event called ‘Sharing Rice Cake Soup with Hanwha’ together with the Seongnam Volunteer Center. Hanwha Aerospace CEO Shin Hyun-woo and executives and staff participated and delivered 500 sets of rice cake soup ingredients to poor families in the local community.

 

On the 25th, Hanwha Defense Changwon plant delivered 10 kg of rice to each 500 households in the region together with the Gyeongnam Volunteer Service Center, and on January 26, Hanwha General Insurance delivered cookies and snacks for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who are living in permanent rental apartments in Daebang-dong for the 50th generation. A massage stick kit will be produced and delivered.

 

Galleria Department Store operates stores in the Galleria Center City, Time World, and Gwanggyo department stores in order to ‘nurture support for the luxury of local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This is to support the sale of holiday sets through the Reumduri store in department stores, focusing on the excellent local specialties newly discovered through the fair.

 

Galleria Department Store's representative community-based shared life activity, which has been carried out since 2015 to revitalize the sales of excellent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in the region, recorded sales of 460 million won in the Lunar New Year in 2021. are d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