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적2’ 강하늘 화보, 독보적 분위기+깊이 있는 눈빛..대체불가 매력 과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14:13]


▲ ‘해적2’ 강하늘 화보 <사진출처=엘르>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이하 해적2)의 강하늘이 독보적인 분위기의 <엘르> 2월호 화보를 공개했다.[감독: 김정훈 |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 제작: 어뉴, 오스카10스튜디오] 

 

한국 오락 블록버스터의 한 획을 그었던 <해적>의 귀환 <해적2>는 흔적도 없이 사라진 왕실 보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바다로 모인 해적들의 스펙터클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 

 

이번 <해적2>에서 강하늘은 자칭 고려 제일검이자 의적단 두목인 ‘무치’ 역을, 한효주는 해적선의 주인 단주 ‘해랑’ 역을, 이광수는 해적왕 꿈나무 ‘막이’ 역을, 권상우는 보물을 노리는 역적 ‘부흥수’ 역을, 채수빈은 타고난 사기꾼 ‘해금’ 역을, 오세훈은 백발백중의 명사수 ‘한궁’ 역을, 김성오는 ‘무치’의 오른팔 ‘강섭’ 역을, 박지환은 해적단의 돌주먹 ‘아귀’ 역을 맡았다. 

 

공개된 <엘르> 화보는 영화 속 ‘무치’ 캐릭터처럼 산과 바다를 오가는 강하늘의 자유분방한 매력과 독보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깊이 있는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흑백 사진 속 강하늘은 자칭 고려 제일검 ‘무치’ 역을 통해 펼칠 새로운 변신을 기대케 한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틱한 조명과 함께 이전에 보지 못했던 색다른 모습을 선보이는 강하늘은 ‘무치’ 역을 통해 보여줄 역대급 캐릭터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처럼 믿고 보는 대세 배우 강하늘의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화보 컷과 <해적: 도깨비 깃발>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긴 인터뷰는 <엘르> 2월호와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전 세대를 아우르는 대세 배우들의 만남, 차별화된 스토리와 스펙터클한 액션 볼거리로 화제를 모으는 영화 <해적2>는 오는 26일 개봉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ang Ha-neul of the movie <Pirates: Goblin Flag> (hereafter Pirates 2) has released a pictorial for the February issue of <Elle> with a unique atmosphere. [Director: Kim Jeong-hoon | Provided/Distributed by: Lotte Entertainment | Producer: Anew, Oscar 10 Studio]

 

The Return of <Pirates>, a Korean entertainment blockbuster <Pirates 2> is a movie depicting the spectacular adventures of pirates who gather in the sea to become the owners of the royal treasures that have disappeared without a trace.

 

In this <Pirates 2>, Kang Ha-neul takes on the role of 'Muchi', the self-proclaimed first swordsman of Goryeo and the leader of the bandit band, Han Hyo-joo plays 'Hae-rang', the owner of a pirate ship, Lee Kwang-soo plays the role of 'Makgi', the pirate king's dream tree, and Kwon Sang-woo takes on the treasure. Chae Soo-bin plays the role of 'Haegeum', a rebel, Chae Soo-bin plays the role of 'Haegeum', a born con artist, Oh Se-hoon plays 'Hangung', a white-haired and white-weight sharpshooter, Kim Seong-oh plays 'Gang-seop', the right arm of 'Muchi', and Park Ji-hwan plays the role of the pirate's stone fist. He took on the role of 'Aggi'.

 

The published <Elle> pictorial captures the attention with the free-spirited charm and unique atmosphere of Kang Ha-neul, who travels between mountains and seas like the character 'Muchi' in the movie.

 

First, in the black-and-white photo staring at the camera with deep eyes, Kang Ha-neul raises expectations for a new transformation through the self-proclaimed Goryeo first sword ‘Muchi’. In addition, Kang Ha-neul, who shows a different appearance that has not been seen before with dramatic lighting, amplifies expectations for the birth of an all-time character through the role of 'Muchi'.

 

The interview with the behind-the-scenes story of <Pirate: Goblin Flag> and a pictorial cut that captures the colorful charms of Kang Ha-neul, a popular actress who believes and sees like this, can be found in the February issue of <Elle> and the official website.

 

The movie <Pirates 2> is scheduled to be released on the 26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