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배우 성추행’ 조덕제, 명예훼손도 실형..반민정 “오죽했으면 법정구속 했을까”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1/20 [13:59]


▲ 반민정 조덕제     ©브레이크뉴스,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조덕제가 자신이 성추행한 배우 반민정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실형을 확정받았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김선수 대법관)는 최근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조덕제의 상고심에서 징역 11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조덕제는 앞서 지난 2015년 4월 영화 촬영 중 상대 배우 반민정과 사전 합의없이 속옷을 찢고, 신체 부위를 만지는 등 강제 추행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조덕제는 재판 과정에서 반민정을 무고 혐의로 고소했으나 기각됐고, 이후 2018년 9월 대법원 판결을 통해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 40시간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확정받았다.

 

하지만 조덕제는 집행유예 기간에도 동거인 정모 씨와 함께 SNS, 팬카페, 유튜브 등에서 반민정과 사법부를 비하하고 허위 사실을 수차례 유포했다.

 

이에 1심 재판부는 조덕제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고, 2심에서는 1심보다 징역 1개월을 감형한 11개월을 선고했다.

 

한편, 조덕제의 명예훼손 실형 확정 소식을 접한 반민정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경을 고백했다.

 

반민정은 “명예훼손 범죄 등 처벌에 유한 한국사법기간에서 얼마나 악질적이기에, 오죽했으면, 전부 감옥으로 법정구속을 했을까”라며 “우리 사회가 이젠 조금 더 범죄자들에 대한 냉정한 시각과 판단, 피해자들에 대한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것 같다”는 글을 남겼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ctor Jo Deok-je was sentenced to death for defaming the honor of actor Ban Min-jung, whom he sexually molested.

 

According to the legal community on the 20th, the first division of the Supreme Court (Chief Justice Kim Sun-sun) confirmed the lower court sentenced to 11 months in prison in the appeal of Jo Duk-je, who was recently charged with violating the Act on Promotion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Network Utilization and Information Protection, etc.

 

In April 2015, Jo Deok-je was handed over to trial on charges of forcibly harassing her by ripping her underwear and touching body parts without prior consent with her partner, Ban Min-jeong, while filming in April 2015.

 

During the trial, Jo Duk-je sued Ban Min-jeong on charges of false accusation, but it was dismissed, and in September 2018, the Supreme Court ruled that he was sentenced to one year in prison, two years of probation, and 40 hours of sexual violence treatment program.

 

However, even during the probation period, Jo Deok-je, along with his co-habitant Jeong-mo, demeaned anti-min-jeong and the judiciary and spread false facts several times on social media, fan cafes, and YouTube.

 

Accordingly, the court of first instance sentenced Jo Duk-jae to one year in prison and arrested him, and in the second trial, sentenced him to 11 months, which was reduced by one month in prison.

 

On the other hand, Ban Min-jung, who heard the news that Jo Deok-je was sentenced to death for defamation, confessed his feelings through his Instagram on the 20th.

 

Ban Min-jung said, "How vicious was the finite period of the Korean judicial period for the punishment of defamation crimes, so if it had been too much, they would all have been arrested in court." I think I need a warm touc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