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먹는 치료제 14일부터 투약..고령·면역저하자 우선 처방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2/01/12 [14:48]


▲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초도물량이 오는 13일 국내에 도입된다. 이번에 도입되는 먹는 치료제는 오는 14일부터 만 65세 이상 고령층 또는 면역저하자 중 재택치료자 및 생활치료센터 입소자에게 우선 투약한다.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화이자사의 코로나19 먹는 치료제(경구치료제) '팍스로비드'가 오는 14일부터 국내에서 처음 투약된다. 팍스로비드는 코로나19 확진 후 중증화를 예방하는 항바이러스 치료제로, 임상 결과 5일 이내 복용하면 입원 및 사망 위험을 88% 줄여주는 효과가 있다고 보고됐다.

 

정부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화이자사의 경구치료제 '팍스로비드' 도입 일정을 발표하며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고령층 위중증 환자에게 우선 처방하겠다고 발표했다.

 

정부가 확보한 경구치료제는 총 100만4000명분이다. 이 중 초도물량 2만1000명분이 13일 국내에 도착할 예정이며 하루 뒤인 14일부터 바로 처방·투약할 계획이다.

 

정부는 초도물량이 한정적인 만큼 중증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65세 이상의 코로나19 확진 초기환자 또는 면역저하자들에게 우선 투약할 방침이다. 투약 대상이라면 미접종자도 차별없이 무상 제공된다.

 

류근혁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은 이날 브리핑에서 "단순하게 계산하면 14일부터 투약을 한다 하면, 하루에 1000명 이상이 투약이 가능할 것"이라며 "실제 하루 1000명이 투약 대상일지 여부는 검토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임숙영 질병관리청 감염병위기대응국장은 "초도물량이 유행 상황을 고려했을 때 지금 발생하는 경증~중등증 환자(경증과 중증 사이) 가운데 65세 이상과 면역저하자에게 사용할 수 있는 충분한 물량"이라며 "도입 초기부터 일시에 소진될 것으로 보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팍스로비드를 처방 받은 환자라면 증상 발현 5일 내에 투약을 시작해야 하며 1회 3알씩 하루 12시간 간격으로 2번 복용해야 한다. 

 

특히 치료제와 함께 복용하면 안 되는 약물이 23가지 가량 있어 처방시 의료진에게 현재 복용 중인 약물을 모두 알려야 한다. 

 

임상시험에서 알려진 팍스로비드 부작용으로는 미각 이상, 설사, 혈압 상승 등이다. 정부는 경구치료제로 인한 부작용으로 입원 치료 등 중대한 피해가 발생할 경우에는 인과성이 인정되면 피해보상을 할 방침이다.

 

만약 의약품 사용 후 발생한 부작용에 대해서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홈페이지(www.drugsafe.or.kr)나 전화(1644-6223) 등을 통해 신고하거나 관련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From the 14th, medication for COVID-19 treatment... Prescription for the elderly and immunocompromised.

 

Pfizer's COVID-19-eating treatment (oral treatment) "Paxlovid" will be administered for the first time in Korea from the 14th. Paxrovid is an antiviral treatment that prevents severe symptoms after COVID-19 is confirmed, and clinical results have reported that taking it within 5 days reduces the risk of hospitalization and death by 88%.

 

The government held a briefing at the Sejong Government Complex on the 12th, announced the schedule for introducing Pfizer's oral treatment "Paxrobead," and announced that it would prescribe it first for elderly severely ill patients who have not been vaccinated.

 

The total number of oral treatments secured by the government is 1,04,000 people. Among them, 21,000 people will arrive in Korea on the 13th, and they plan to prescribe and administer them immediately from the 14th, a day later.

 

As the initial dose is limited, the government plans to first administer it to patients aged 65 or older or immunocompromised, who are likely to lead to severe symptoms. If you are subject to medication, unvaccinated people are also provided free of charge without discrimination.

 

Ryu Geun-hyuk, the first general coordinator of the Central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 Headquarters, said at a briefing that day, "If you simply calculate it, more than 1,000 people can be administered a day," adding, "It is necessary to review whether 1,000 people are actually administered a day."

 

Lim Sook-young, director of the Infectious Disease Crisis Response Bureau at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said, "Considering the epidemic, the initial volume is sufficient for those aged 65 or older and immunocompromised."

 

Patients prescribed paxrobead should start taking it within five days of symptom onset and take three tablets at intervals of 12 hours a day. 

 

In particular, there are about 23 drugs that should not be taken with treatments, so when prescribing, all drugs currently being taken should be notified to the medical staff. 

 

Side effects of paxrobead known in clinical trials include taste abnormalities, diarrhea, and increased blood pressure. The government plans to compensate for the damage if causality is recognized in the event of serious damage such as inpatient treatment due to side effects caused by oral treatment.

 

If the side effects that occurred after the use of the drug can be reported through the website of the Korea Drug Safety Management Agency (www.drugsafe.or.kr) or by phone (1644-6223), or related counseling can be receive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