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신임 대표이사 백정완 전무 내정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2/01/12 [13:37]


▲ 백정완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 대우건설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대우건설은 신임 대표이사에 백정완 전무(現 주택건축사업본부장)를 내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백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중흥그룹의 대우건설 인수 절차가 마무리된 이후 이사회 의결을 거쳐 정식 선임될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사업 경쟁력 강화와 미래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중장기 전략 수립은 물론, 인수에 따른 조직 안정화를 위한 적임자로 백 신임 대표이사를 내정했다고 설명했다. 

 

백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1963년생으로 한양대 건축공학과를 졸업하고 1985년 대우건설에 공채 입사했다. 대우건설이 시공한 주요 아파트 현장소장을 거쳐 2015년 1월 주택사업본부 임원으로 보임됐다. 2018년 11월부터 주택건축사업본부장을 맡고 있다. 역대 최대 성과를 올리고 있는 대우건설의 주택사업 부문을 이끌어오며 역량을 인정받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백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35년 대우건설맨으로서 대우건설의 지속가능한 성장은 물론, 인수를 앞둔 중흥그룹의 일원으로서 화합과 구성원들의 자부심을 성장시킬 적임자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woo E&C appoints Baek Jeong-wan as new CEO 

 

 

Daewoo E&C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had appointed Baek Jeong-wan (currently head of the Housing and Construction Division) as the new CEO.

 

After the Jungheung Group's takeover of Daewoo E&C is completed, Baek will be officially appointed through a resolution by the board of directors.

 

Daewoo E&C explained that the new CEO Baek was appointed as the right person to strengthen business competitiveness and establish mid- to long-term strategies to preoccupy the future market, as well as to stabilize the organization following the takeover.

 

Baek was born in 1963 and graduated from the Department of Architectural Engineering at Hanyang University and joined Daewoo E&C in 1985. He was appointed as an executive of the housing business division in January 2015 after serving as the site manager for a major apartment building constructed by Daewoo E&C. Since November 2018, he has served as the head of the home construction business. He has been recognized for his competence by leading the housing business division of Daewoo E&C, which is achieving the highest performance ever.

 

A Daewoo E&C official said, "As a 35-year-old Daewoo E&C man, the new CEO nominee Baek is the right person to not only achieve sustainable growth of Daewoo E&C, but also to grow harmony and pride of its members as a member of the Jungheung Group that is about to take ov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