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동현 변호사 "왜 지금 윤석열이 필요한가" ... '공정개혁 강원포럼' 특강

"공정과 상식, 법치의 대한민국을 새로 세우는데 윤석열이 시대적 요구다"

정성태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11/28 [11:33]


▲ '공정개혁 강원포럼' 특강에 나선 석동현 변호사  © 정성태 칼럼니스트

 

 

'공정개혁포럼 강원준비모임'(변지량 준비위원장)이 주최하는 명사초청 강연이 지난 27일 춘천 베드로 선교센터에서 그 첫번째 막을 올렸다. [대한민국의 미래,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나?]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석동현 변호사의 특강 및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됐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서울법대 동기이자 40년 지기로 알려진 석동현 변호사는 특강을 통해 "왜 지금 윤석열이 필요한가"에 대해 설파하며 열띤 호응과 큰 박수를 이끌어냈다. 그러면서 "공정과 상식, 법치의 대한민국을 새로 세우는데 윤석열이 시대적 요구다"라고 단언했다. 참석자들 또한 세상이 바르게 서야 한다며 정권교체에 대한 열망으로 뜨겁게 화답했다.

 

이날 행사를 주최한 공정개혁강원포럼은 한장수 전 교육감, 박환주 전 춘천시장 등 100여명의 중도개혁적 인사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오는 12월 중순 무렵 윤석열 대통령 후보가 참석한 가운데 창립대회를 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변지량 준비위원장은 "공정개혁강원포럼은 윤석열 대통령 후보의 정책싱크탱크로 지역현안에 대하여 끊임없는 토론을 통해 그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고 강조했다.

 

* 필자 : 정성태(시인 / 칼럼니스트)

 

▲ "왜 지금 윤석열이 필요한가" ... '공정개혁 강원포럼' 특강 참석자들  © 정성태 칼럼니스트

 

Lawyer Seok Dong-hyun, "Why do we need Yoon Seok-yeol now?" ... Special lecture on 'Gangwon Forum for Fair Reform'

"Yun Seok-yeol is the demand of the times to establish a new Republic of Korea with fairness, common sense and the rule of law."

 

- Columnist Jeong Seong-tae

 

The first lecture by celebrities hosted by the 'Fair Reform Forum Gangwon Preparatory Group' (Chairman Byeon Ji-ryang) was held at the Peter Mission Center in Chuncheon on the 27th. The event was held under the theme of [The Future of Korea, What Should We Do?]

 

Attorney Seok Dong-hyeon, who is known as Seok-Yeol Yoon's classmate at Seoul Law University and a friend for 40 years, gave a special lecture on "Why do we need Yoon Seok-Yeol now?" She also asserted that "Yun Seok-yeol is the demand of the times to establish a new Republic of Korea with fairness, common sense and the rule of law." The participants also responded enthusiastically with their desire for regime change, saying that the world should stand upright.

 

The Fair Reform Gangwon Forum, which hosted the event, is composed of about 100 moderate reform figures including former Superintendent Han Jang-soo and former Chuncheon Mayor Park Hwan-ju. .

 

In this regard, Byeon Ji-ryang, chairman of the Preparatory Committee, emphasized, "The Fair Reform Gangwon Forum is a policy think tank for President Yoon Seok-yeol, and we plan to present alternatives through constant discussion on local issues."

 

* Author: Jeong Seong-tae (Poet / Columnist)

 

▲ "Why do we need Seok-Yeol Yoon now?" ... Participants at the 'Fair Reform Gangwon Forum' © Columnist Jeong Seong-Ta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