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영 “채명신 장군 8주기 추도식 참석 “참전 용사들에 5억원 수당지급 정책” 발표

“징병제는 폐지하며 모병제로 월 200만원 이상을 지급하는 정책을 시행할 예정”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6:20]
 

채명신 장군 8주기 추도식.  ©브레이크뉴스

 

국가혁명당은 11월25일 자 보도자료를 통해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통령 후보는 25일 오전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채명신 장군 8주기 추도식에 참석하여 '월남전과 6⋅25참전 용사들의 나라와 민족을 위한 헌신과 봉사에 감사드리며 대통령 당선 시 참전 용사들에게 5억원의 참전수당과 월 300만원의 애국수당을 지급하고 당사자 사망 시에는 유가족에게 지급  다'고 밝혔다”고 전하고 "허경영 후보는 앞으로 군의 정예화와 애국심을 고취하는 방안으로 참전군인과 전상으로 인한 상이용사 등에게는 참전, 애국수당을 지급함과 아울러, 복지를 획기적으로 개선한다. 아울러 징병제는 폐지하며 모병제로 월 200만원 이상을 지급하는 정책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고 알렸다.

 

추도식에는 미망인 문정인 여사와 유가족, 월남참전국가유공전우회 이화정 전우회장, 최승우 장군(전 예산군수) 및 오정근 서울시 단장과 전우가 참석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uh Kyung-young “Participation in the 8th anniversary of General Myung-shin Chae announced the policy to pay 500 million won to veterans”

“The conscription system will be abolished and a policy of paying more than 2 million won per month as a conscription system will be implemented.”

-Reporter Park Jeong-dae

 

In a press release dated November 25,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stated,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Huh Kyung-young attended the 8th anniversary memorial service of General Chae Myung-shin held at the National Cemetery on the morning of the 25th and said, ‘The dedication of the Vietnam War and the Korean War veterans for the country and nation and In gratitude for their service, he said, "As the president-elect, we pay 500 million won in war veterans' allowance and 3 million won a month in patriotism allowance to the veterans, and in the event of the death of the deceased, it will be paid to the bereaved family." As a way to inspire war veterans and war wounded veterans, pay patriotism allowance and provide patriotism allowances, as well as dramatically improve welfare, abolish the conscription system and implement a policy of paying more than 2 million won per month as an enlistment system He said he would do it.”

 

The memorial service was attended by widowed wife Mun Jeong-in and her bereaved family, Lee Hwa-jeong, president of the Vietnam Veterans Association, General Choi Seung-woo (former Yesan County Governor), and Oh Jeong-geun, head of Seoul and comrad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허경영이 정답 2021/11/28 [05:43] 수정 | 삭제
  • 허경영 후보 애국 보훈 공약이 정답입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