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전면 포진’ 이재명 첫 지역선대위 28일 광주서 출범

오후 3시 광주 서구 치평동 김대중컨벤션센터 4층 컨벤션홀서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0:33]

▲ 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주요 당직자 일괄 사퇴 관련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1.11.24.     ©뉴시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의 첫번째 지역선대위가 28일 광주에서 출범한다.

 

광주 선대위는 이재명 후보의 중앙선대위에 쇄신 의지에 발맞춰 2030 청년들이 선대위원장에 전면 포진했다.

 

10명의 공동선대위원장 중 송갑석 광주시당위원장을 제외한 9명 모두 청년으로 구성됐으며, 만18세로 선거권을 가진 고등학교 3학년 학생도 포함됐다. 여성 5명, 남성 5명으로 남녀 비율도 균형을 맞췄다.

 

선대위원장 뿐만 아니라 실질적으로 선거를 지휘할 상임선대본부장에는 강수훈(38) 광주시당 대선공약기획실장을 배치했으며, 대변인단 등 주요 직책에도 청년들이 대거 포진했다.

 

송갑석 광주시당위원장을 제외한 6명의 광주 지역 국회의원들은 선대위 상임고문 위치에서 지역 활동을 책임지며 젊은 선대위를 뒷받침하기로 결정했다.

 

박광태 전 광주광역시장,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 조영택‧전갑길 전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들은 명예선대위원장을 맡았으며, 지난 경선 당시 이재명 후보와 경쟁했던 이낙연‧정세균‧김두관 후보측 지지 인사들을 총망라해 용광로 선대위를 구성했다.

 

이재명 후보가 직접 참석하는 광주 선대위 출범식은 오는 28일 오후 3시 광주 서구 치평동 김대중컨벤션센터 4층 컨벤션홀에서 개최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2030 Full-scale herpes’ Lee Jae-myung’s first regional election commissioner launched in Gwangju on the 28th

3pm at the 4th floor of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in Chipyeong-dong, Seo-gu, Gwangju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The first regional election committee of the Democratic Party's presidential candidate Lee Jae-myung will be launched in Gwangju on the 28th.

In the Gwangju election committee, in line with Candidate Jae-myung Lee's will to renew the central election committee, young people in their 20s and 30s were fully deployed as the election chairperson.

Of the 10 co-election chairpersons, except Song Gap-seok, chairman of the Gwangju City Party, 9 were all young men, including a third-year high school student who was 18 years old and had the right to vote. The gender ratio was also balanced with 5 females and 5 males.

In addition to the election chairperson, Kang Soo-hoon (38), head of the Gwangju Party's presidential election campaign planning office, was assigned to the permanent election headquarters who will actually lead the election, and a large number of young people were placed in key positions such as the spokesperson group.

Except for Song Gap-seok, chairman of the Gwangju City Party, six Gwangju local lawmakers decided to support the younger members of the committee by taking responsibility for regional activities in the position of standing advisor to the election committee.

Major figures such as former Gwangju Metropolitan City Mayor Park Kwang-tae, former Blue House political affairs chief Kang Ki-jung, and former National Assembly members Cho Young-taek and Jeon Gap-gil served as honorary election chairpersons. did.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the Gwangju election committee, attended by Candidate Jae-myung Lee in person, will be held at 3 pm on the 28th at the 4th floor convention hall of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in Chipyeong-dong, Seo-gu, Gwangju.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