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 화보, 레전드급 아우라 발산..“여성 영화인들에 힘 실어주고 싶다”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11:23]

▲ 박희순 화보 <사진출처=하퍼스 바자>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박희순이 레전드급 아우라를 발산했다. 

 

24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패션지 ‘하퍼스 바자’ 12월 호와 함께한 박희순의 화보 A컷을 여러 장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박희순은 빨려 들어갈 듯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그는 손을 활용한 포즈를 자유자재로 선보여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또 다른 사진에서 박희순은 섹시함이 돋보이는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는 빈티지한 레더 재킷, 실크 셔츠 등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하는가 하면, 깨진 거울 안을 바라보며 특유의 카리스마를 더하고 있다. 이처럼 박희순은 화보 장인으로서의 면모를 제대로 발휘해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는 후문이다. 

 

박희순은 최근 큰 사랑을 받은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여성 원톱 작품이라는 점도 있었음을 밝혔던 바.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는 “여성이 주인공인 작품을 좋아한다. ‘히치하이크’도 그런 마음으로 진행비만 받고 출연한 작품이다. 작게나마 여성 영화인들에게 힘을 실어주고 싶다”라고 배우로서 소신을 드러냈다. 

 

한편, 박희순의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1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박희순이 출연한 영화 ‘경관의 피’는 오는 2022년 1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Park Hee-soon radiated a legendary aura.

 

On the 24th, her agency King Kong by Starship released several A-cuts of Park Hee-soon's pictorial with the December issue of her fashion magazine 'Harper's Bazaar'.

 

In the published pictorial, Park Hee-soon is staring at her camera with eyes that seem to be sucked in. In particular, he freely presented poses using her hands, creating a unique atmosphere.

 

In another photo, Park Hee-soon draws attention with her sexy visuals. He is stylishly digesting vintage leather jackets and silk shirts, while looking into a broken mirror, adding unique charisma. It is said that Park Hee-soon aroused the admiration of her field staff by properly demonstrating her aspect as a craftsman of her pictorial.

 

She revealed that Park Hee-soon had recently received a lot of love from her, and the reason she chose the Netflix series 'My Name' was that she was one of the top female works.

 

In an interview after her photo shoot, he said, "I like works in which women are the main characters. 'Hitchhike' is also a work in which she starred in her progress with such a heart. Although she may be small, she wants to empower female filmmakers,” she said, revealing her beliefs as an actress.

 

On the other hand, Park Hee-soon's pictorial and interview can be found in the December issue of 'Harper's Bazaar', and the movie 'Blood of the Police' starring Park Hee-soon is scheduled to be released in January 2022.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