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북 국회의원 “전두환, 진실 밝히고 단죄하는 게 5월 정신 완성”

진실을 밝히고 단죄하는 것이 5월 정신의 완성이다.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11/23 [16:18]

광주·전남·전북 국회의원 일동은 23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살인마 전두환이 오늘 오전 사망했다. 고인에 대한 애도보다는 허망하고 분한 마음이 앞선다”며, “전두환의 죽음으로 끝난 것이 아니다. 진실을 밝히고 단죄하는 것이 5월 정신의 완성이다”고 천명했다. 

 

기자회견은  “역사의 책임은 반드시 물어야 한다. 법원에서는 ‘공소 기각’으로 끝내는 것이 아니라,엄정한 진실 찾기를 통해 대한민국 역사에 정의의 판결을 내려줄 것”을 촉구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이어진 회견은 “전두환은 마지막 순간까지 반성도 사죄도 없었고 법원이 이제 처벌조차 할 수 없다는 사실에 분노가 치밀어 오른다”며, “내란 학살의 주범, 전두환의 죽음으로 ‘80년 5월, 헬기사격의 진실을 밝힐 기회도 소멸됐다.”고 통탄해 했다. 

 

그러나 “역사의 책임은 반드시 물어야 한다. 법원에서는 ‘공소 기각’으로 끝내는 것이 아니라,

엄정한 진실 찾기를 통해 대한민국 역사에 정의의 판결을 내려줄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군대를 동원해 국민들을 잔인하게 학살하고도 평생을 호의호식하며 천수를 누린 살인마 전두환의 마지막 길이 전직 대통령이었다는 이유만으로 국가장의 예우를 받는 일은 절대 있어서는 안된다”며, “다행히, 국가보훈처가 국립묘지법에 따라 내란죄 등 실형을 받은 경우, 국립묘지 안장 대상에서 제외된다는 입장을 밝힌 것은 당연한 조치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기자회견은 “그러나, 내란 학살의 주범, 전두환이 죽기 전에 국가장 법을 신속히 개정하지 못한 것에 깊은 안타까움을 느낀다. 이제 법적으로, 전두환의 국가장 여부는 국무회의 심의 등 정부의 판단으로 결정된다”며, “이 문제와 관련해, 윤석열 후보처럼 전두환을 추앙하는 일부 부역자들의 농간에 휘둘리지 않기를 바란다”고 역설했다. 

 

이어 “전 씨의 국가장은 가능이냐, 불가능이냐의 문제가 아니다. 국민을 총칼로 유린한 살인자에 대한 심판이자 절대 악의 처벌을 통한, 역사적 단죄의 문제이다.며, ”학살자, 내란의 주범, 전두환은 사망했지만, 진실은 잠들 수 없다. 진실과 책임을 끝까지 밝혀 단죄하는 것이

5월 정신의 완성이다“고 대내외에 천명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광주·전남·북 국회의원 김성주, 김수홍, 김승남, 김원이, 김윤덕, 김회재, 민형배, 서동용, 서삼석, 소병철, 송갑석, 신영대, 신정훈, 안호영, 양향자, 윤영덕, 윤재갑, 윤준병, 이개호, 이병훈, 이상직, 이용빈, 이원택, 이형석, 조오섭, 주철현, 한병도 의원이 참여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에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Gwangju, Jeonnam, and North Korean lawmakers, “Chun Doo-hwan, the murderer, must be held accountable for history”

Revealing the truth and condemning it is the completion of the May spirit.

 

Members of the Gwangju, Jeonnam and North National Assembly members held a joint press conference at the National Assembly Communication Hall on the afternoon of the 23rd and said, “The killer Chun Doo-hwan died this morning. A sense of vain and resentment takes precedence over mourning for the deceased. Revealing the truth and condemning it is the completion of the spirit of May.”

 

In the interview that followed, "Chun Doo-hwan did not reflect or apologize until the last moment, and his anger is rising at the fact that the court cannot even punish him anymore." The opportunity to reveal the truth is also gone,” he lamented.

 

However, “history must be held accountable. The court does not end with a ‘dismissal of the indictment’,

We will make a judgment of justice in the history of the Republic of Korea through the search for the strict truth.”

 

He also said, “It should never be the case that Chun Doo-hwan, a murderer who brutally slaughtered the people by mobilizing the army and enjoyed his life with kindness, was treated as a head of state just because he was a former president.” Fortunately, the Ministry of Veterans Affairs and Veterans Affairs If you are sentenced to prison sentences such as rebellion,

"I think it's natural to say that we are excluded from burials at national cemeteries," he said.

 

The press conference said, “However, it is deeply regrettable that Chun Doo-hwan, the main culprit of the insurrection and massacre, was not able to quickly amend the State Head of State Act before his death. Now, legally, whether or not Chun Doo-hwan is the head of state will be decided by the government's judgment, including deliberation by the State Council.

 

He continued, “It is not a question of whether it is possible or impossible. It is a matter of judgment for the murderer who ravaged the people with a gun and a matter of historical condemnation through punishment of absolute evil. Revealing the truth and responsibility to the end

It is the completion of the spirit of May,” he declared internally and externally.

 

Meanwhile, at the press conference on this day, Gwangju, Jeonnam, and North National Assembly members Kim Seong-ju, Kim Su-hong, Kim Seung-nam, Kim Won, Kim Yun-deok, Kim Hoe-jae, Min Hyeong-bae, Seo Dong-yong, Seo Sam-seok, So Byeong-cheol, Song Gap-seok, Shin Young-dae, Shin Jeong-hoon, Ahn Ho-young, Yang Hyang-ja, Yoon Young-deok, Yoon Jae-gap, Yoon Jun-byeong, Lee Gae-ho , Lee Byung-hoon, Lee Sang-jik, Lee Yong-bin, Lee Won-taek, Lee Hyeong-seok, Cho Oh-seop, Joo Cheol-hyeon, and Han Byeong-do participated.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