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종부세 97만7000명 5조7000억원..다주택자·법인 부담↑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2:32]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올해 주택분 종합부동산세가 94만7000명에게 부과됐다. 이들은 총 5조7000억원을 납부해야 한다.

 

22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2021년 주택분 종부세 고지 인원은 94만7000명, 세액은 5조7000억원이다.

 

단, 최종 결정세액은 납세자의 합산배제 신고 등으로 고지 세액 대비 약 10%(2020년 기준) 감소되는 점을 감안할 때 약 5조1000억원 수준으로 전망되며, 전 국민의 98%는 과세 대상이 아니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2020년 66만7000명, 1조8000억원과 비교했을 경우, 올해는 28만명, 3조9000억원이 늘었다.

 

주택 가격과 공시 가격 현실화율과 공정 시장 가액 비율, 세율이 모두 오른 것을 반영했기 때문이다.

 

고지 세액 5조7000억원 중 다주택자(인별 기준 2주택 이상 보유자 48만5000명)가 2조7000억원, 법인(6만2000명)이 2조3000억원 등 세액(88.9%)의 대부분을 부담한다.

 

1세대 1주택자는 고지 세액 5조7000억원 중 3.5%(13만2000명, 2000억)를 부담한다. 전체 고지 인원 및 세액 중 1세대 1주택자 비중은 전년대비 감소했다.

 

전체 1세대 1주택자 인원 중 72.5%는 시가 25억원(공시가격 17억원, 과세표준 6억원) 이하자다. 평균세액은 50만원 수준이다.

 

시가 20억원(공시가격 14억원, 과세표준 3억원) 이하자의 평균세액은 27만원 수준으로, 1주택 자 중 44.9%를 차지한다.

 

기재부는 실수요자 보호를 위한 다양한 조치로 세부담은 크지 않은 수준이며, 세부담상한 1.5배 적용으로 과도한 세부담 증가를 방지했다”며 “특히, 고령층은 장기보유공제와 함께 최대 80%까지 세부담이 경감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종부세 세수는 전액 부동산 교부세로 지자체로 이전,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지방정부 재원으로 사용된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is year's tax for 977,000 people is 5.7 trillion won.. Multi-homeowners and corporations are burdened ↑ 

-Reporter Moon Hong-cheol

 

This year, a comprehensive real estate tax for housing was levied on 947,000 people. They will have to pay a total of 5.7 trillion won.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on the 22nd, there will be 947,000 people who will be notified of the property tax for housing units in 2021, and the amount of tax will be 5.7 trillion won.

 

However, considering that the final tax amount will be reduced by about 10% (as of 2020) compared to the declared tax amount due to taxpayers reporting aggregation exclusion, etc. The Ministry of Finance explained.

 

Compared to 667,000 people in 2020, 1.8 trillion won in 2020, 280,000 people or 3.9 trillion won increased this year.

 

This is because it reflects the increase in the realization rate of housing prices and published prices, the fair market value ratio, and the tax rate.

 

Of the 5.7 trillion won in the tax bill, multi-homeowners (485,000 people with two or more houses per person) pay 2.7 trillion won and corporations (62,000 people) pay 2.3 trillion won, most of the tax (88.9%).

 

A single homeowner in one household pays 3.5% (132,000 people, 200 billion won) of the 5.7 trillion won in tax bills. Among the total number of people notified and the amount of tax, the proportion of single-family homeowners decreased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72.5% of the total number of single-family homeowners have a market value of less than KRW 2.5 billion (public price KRW 1.7 billion, tax base KRW 600 million). The average tax amount is around Rs.

 

The average tax amount of those with a market price of 2 billion won or less (announced price of 1.4 billion won, tax base 300 million won) is 270,000 won, accounting for 44.9% of single house owners.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has taken various measures to protect end-users, so the tax burden is not large, and the tax burden is reduced by up to 80% with the long-term storage deduction for the elderly. explained.

 

On the other hand, the tax revenue from the property tax is transferred to the local government as a real estate grant tax, and is used as a financial resource for the local government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5대은행정기예금신용대출증감 2021/11/30 [13:48] 수정 | 삭제
  • 9203억원 227억원 2617 2647 6603 -3698 9926 -916
  • 5대은행정기예금신용대출증감 2021/11/30 [13:45] 수정 | 삭제
  • 자료:각은행종합 신용대출정기예금 *KB 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10월31일대비11월25일잔액기준 단위;억원전월대비정기예금신용대출 한은기준금리인상발표 자료: 각은행종합 *5대은행:KB 신한하나우리 NH국민은행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