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미나 화보, 청초 미모부터 시크 분위기까지..팔색조 매력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0:34]

▲ 트와이스 미나 화보 <사진출처=얼루어 코리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미나가 단독 화보를 공개하고 팔색조 매력를 뽐냈다.

 

미나는 패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 11월호에서 청순미부터 도발적인 무드까지 다채로운 콘셉트를 소화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미나만의 우아하고 청초한 미모를 담아내는 것은 물론, 시크한 분위기를 완성해 '화보 장인'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진솔한 이야기를 전해 팬들을 감동케 했다. "트와이스가 해외 팬분들을 직접 만나 뵌 지 오래됐지만 영어로 된 노래를 글로벌 싱글로 처음 냈다. 6주년에 이렇게 새롭고 큰 시도를 할 거라고 상상도 못해서 많이 기대가 됐고 개인적으로도 좋은 추억이 됐다"고 밝혔다. 

 

또 그동안 발표한 앨범을 되돌아보며 "저희 노래를 들으면 준비했던 시기의 추억이 많이 떠오른다. '우리가 이렇게 많은 걸 했구나' 하는 뿌듯함과 만족감이 있다. 노래를 기준으로 몇 달씩 기억된다. 인생에 항상 노래가 있다"라고 애틋함을 표했다.

 

이어 트와이스로서 새롭게 해보고 싶은 게 있냐는 질문에 "클래식 장르의 느낌도 좋을 것 같다. 특히 클래식을 하면 안무도 더 예쁘게 나올 것 같다"라고 다양한 시도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고, "올해는 연말 콘서트도 있고, 그보다 정규 앨범 준비가 먼저다. 또 달려야 한다"며 당찬 포부를 밝혀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더 많은 미나의 이미지와 인터뷰는 패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 11월호와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다.

 

한편, 트와이스는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데뷔 6주년 위크를 진행하고 국내외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았다. 

 

풍부한 콘텐츠와 팬 참여형 이벤트를 마련한 이들은 지난 20일 네이버 V LIVE(브이 라이브)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TWICE 6th Anniversary: H6ME PARTY with 6NCE'(트와이스 6주년 기념: 홈 파티 위드 원스)를 온라인 생중계하고 글로벌 원스(팬덤명: ONCE)와 소통했다.

 

이 자리에서 오는 11월 12일 발매하는 정규 3집 'Formula of Love: O+T=<3'(포뮬러 오브 러브: O+T=<3)에 수록 예정인 신곡 'CANDY'(캔디)를 깜짝 선공개해 팬들을 기쁘게 했다.

 

트와이스는 2021년 하반기 맹활약을 이어간다. 오는 11월 12일 오후 2시(미국 동부시간 기준 0시) 정규 3집 'Formula of Love: O+T=<3'를 발매하고 약 5개월 만에 컴백한다. 이어 12월 15일에는 일본 새 싱글 'Doughnut'(도넛)을 발표하고 따뜻한 연말을 선사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Girl group Twice member Mina released a solo pictorial and showed off her colorful charms.

 

In the November issue of fashion lifestyle magazine Allure Korea, Mina captured her attention with various concepts ranging from innocence to provocative mood. In addition to capturing Mina's unique elegant and neat beauty, she showed off her 'picture master' side by completing her chic atmosphere.

 

In the interview that went along with the photo shoot, she moved her fans by telling her sincere story. "It's been a long time since Twice met overseas fans in person, but they released their first English song as a global single. said.

 

Also, looking back on the albums released so far, he said, "When I hear our songs, I remember a lot of the memories of the time when we were prepared. There is a sense of pride and satisfaction that 'we did so much.' There is," he expressed his affection.

 

Then, when asked if there is anything new he wants to try as a Twice, he expressed his enthusiasm for various attempts, saying, "I think the feel of the classical genre would be good. , more than that, the preparation for the regular album comes first. We have to run again,” he said, making the viewers happy by revealing his bold aspirations.

 

More Mina's images and interview can be found in the November issue of her fashion lifestyle magazine Allure Korea and her official website.

 

On the other hand, Twice held the 6th anniversary week of their debut from the 18th to the 22nd and built special memories with domestic and foreign fans.

 

The group, who prepared rich content and fan participation events, broadcast live online 'TWICE 6th Anniversary: ​​H6ME PARTY with 6NCE' (TWICE 6th Anniversary: ​​Home Party With Once) on Naver V LIVE and the official YouTube channel on the 20th. I communicated with Global ONCE (fandom name: ONCE).

 

At this event, a surprise pre-release of the new song 'CANDY', which is scheduled to be included in the 3rd regular album 'Formula of Love: O+T=<3', which will be released on November 12th. It made the fans happy.

 

TWICE will continue to be active in the second half of 2021. They will release their 3rd full-length album 'Formula of Love: O+T=<3' on November 12 at 2 pm (00:00 eastern time in the US) and make a comeback after about 5 months. Then, on December 15th, a new Japanese single 'Doughnut' is released and a warm end of the year is presented.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