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경마중단 손실 눈덩이..온라인마권발매법 통과 역량 총동원해야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13:08]

▲ 한국마사회 본관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김승남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한국마사회 국정감사에서 “코로나19로 경마 중단이 장기화 되면서 말 산업 피해규모가 커지고 있다”며 “온라인마권발매법안 통과를 위해 마사회가 가진 역량을 총 동원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국마사회가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 발생 이후 경마중단으로 인해 마사회가 입은 경마매출 손실액은 약 10조 9984억원으로, 2020년 한 해동안 입은 당기순손실만 4368억원에 달한다.

 

정부·지자체 세수 1조8535억원이 감소했을 것으로 추정하며 유관단체, 경마산업 관련 종사자 모두 1000억원 이상의 매출이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

 

지난 5일 열린 기획재정부 국정감사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온라인 마권 판매에 대해 연내 검토하겠다고 밝히면서 상대적으로 소극적인 농식품부의 태도가 도마위에 오르고 있다. 지난 6월 열린 법안소위에서 농식품부가 온라인마권발매와 관련한 사회적 인식 개선 등에 대한 연구용역을 맡기겠다고 했으나 현재까지 아무런 진척이 없는 상황이다.

 

한편, 경륜과 경정은 올해 8월 온라인발매가 도입되며 모바일과 PC를 통한 서비스를 개시했다. 온라인마권발매와 마찬가지로 경륜·경정도 도박 확산 또는 서비스중복가입 등 부작용을 우려했지만 일 평균 가입인원 460명으로 증가세가 둔화되는 반면, 2019년 평균 매출액 대비 경륜 30%, 경정 40%이상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김 의원은 “청와대와 국회 앞에서 말산업 종사자들이 수차례 열린 집회와 1인 시위 등을 통해 생존을 절절히 외치고 있다”며 “마사회가 나서서 말산업 종사자들의 아픔을 돌아보고 온라인마권발매 법안이 연내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나서야한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orean Horse Racing Society Horse Racing Suspension Loss Snowball.. We must mobilize all our capabilities to pass the online betting ticket sales bill

-Reporter Jeong Min-woo

 

Kim Seung-nam, a member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during a state audit of the Korean Horse Racing Association, "The scale of damage to the horse industry is increasing as the suspension of horse racing due to COVID-19 is prolonged."


According to the data submitted by the Korea Horse Racing Association, the loss in horse racing sales suffered by the Horse Racing Association due to the suspension of horse racing after the outbreak of Corona 19 was about 10,9984 billion won, and the net loss in 2020 alone amounted to 436.8 billion won.


It is estimated that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 tax revenues have decreased by 1.85 trillion won, and both related organizations and those engaged in the horse racing industry have seen a decrease in sales of more than 100 billion won.


At a government audit held b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on the 5th, Deputy Prime Minister of Economy Hong Nam-ki announced that he would review online betting ticket sales within the year. In the so-called bill subcommittee held in June,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said that it would entrust research services on improving social awareness related to online betting, but no progress has been made so far.


On the other hand, bicycle racing and racing were introduced online in August of this year, and services through mobile and PC were started. Similar to online betting, there were concerns about side effects such as the spread of gambling or overlapping service subscriptions, but the increase slowed to 460 people per day on average. appeared to be


In response, Rep. Kim said, “The horse industry workers are desperately crying out for survival through several rallies and one-man demonstrations in front of the Blue House and the National Assembly. We have to be proactive in making it happen,” he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