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 의원 “인천국제공항공사, ‘19~’21년 매출 –84%, 영업이익 –181%감소 전망”

부채비율도 ‘19년 31%에서 ’23년 119%까지 치솟을 것으로 예상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10/13 [23:16]

인천공항공사의 재무상태가 코로나19 이후 급격히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송석준 의원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공항이용수요 및 영업환경 변화를 면밀하게 분석하여 공항수익증대를 위한 대안을 마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효율성이 떨어지는 사업부문 조정 등 재정상태가 더 악화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13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민의힘 송석준 의원(경기 이천시)에게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인천국제공항공사의 매출이익은 지난 2019년 2조7,592억에서 2020년 1조978억, 2021년에는 4,426억(추정)으로 급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수치는 2019년 대비 2020년에는 △60.2%, 2019년 대비 2021년(추정)은 △84%가 감소한 것이다.

 

특히 심각한 분야는 영업이익이다. 2019년 1조2,878억에 달하던 영업이익은 2020년 △3,705억으로 급감하더니 2021년에는 △1조427억으로 주저앉을 전망이다. 2019년 대비 2020년 △128.8%가 감소한 수치고, 2019년 대비 2021년에는 △181%(추정)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당기순이익도 2019년 8,660억의 흑자에서 2020년 △4,268억, 2021년에는 △8,334억으로 악화될 전망이다.

 

2019년 1조2,878억에 달하던 영업이익은 2020년 △3,705억으로 급감하더니 2021년에는 △1조427억으로 주저앉을 전망이다. 2019년 대비 2020년 △128.8%가 감소한 수치고, 2019년 대비 2021년에는 △181%(추정)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이에 따라 당기순이익도 2019년 8,660억의 흑자에서 2020년 △4,268억, 2021년에는 △8,334억으로 악화될 전망이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이런 재무상태의 악화로 인해 인천국제공항의 부채비율도 2019년 31.1%에서 2020년 46.5%, 2021년 73.4%에 달하고 2023년에는 118.9%까지 치솟을 전망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재무상태 악화는 코로나19로 인한 영업환경 악화가 주된 원인이지만, 위기에 봉착한 항공업계 임대료 감면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문제는 앞으로 재정지출 요인이 더 많다는 점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제2여객터미널 확장 등 4단계 사업(4조 8,000원)과 ‘21∼‘25년까지 총 6.3조원의 대규모 투자 계획(공항 운영, 공항경제권 개발, 해외사업 투자)등 재정부담 요인이 산재하고 있어 특단의 조치가 없는 이상 재무상태가 더 악화될 우려가 있다는 지적이다.

 

따라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경우 4단계 확장사업이 국책사업인 만큼, 1~2단계 확장사업처럼 국고지원이 일부 필요하다는 지적과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여 경영상황이 정상화되더라도 악화된 재정 상태를 조기회복하기 위해서는 정부에 내는 배당금을 일정기간 감면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송석준 의원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공항이용수요 및 영업환경 변화를 면밀하게 분석하여 공항수익증대를 위한 대안을 마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효율성이 떨어지는 사업부문 조정 등 재정상태가 더 악화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Rep. Song Seok-jun,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s sales are expected to decrease by –84% and operating profit by –181% in ‘19~’21”

The debt-to-equity ratio is also expected to soar from 31% in 2019 to 119% in '23.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s financial condition has deteriorated sharply after the COVID-19 outbreak.

 

According to the data submitted by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to Representative Song Seok-jun (Icheon-si, Gyeonggi-do) of the National Assembly’s Land and Transport Committee on the 13th, the revenue of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was 1.97.8 trillion won in 2020 from 2.75 trillion won in 2019. In 2021, it is shown that it is rapidly declining to 442.6 billion (estimated). This figure is a decrease of △60.2% in 2020 compared to 2019 and △84% in 2021 (estimated) compared to 2019.

 

A particularly serious area is operating profit. Operating profit, which reached 1.287.8 trillion won in 2019, plummeted to 370.05 billion won in 2020, and is expected to sink to 1.427 trillion won in 2021. It is a decrease of △128.8% in 2020 compared to 2019, and is expected to reach △181% (estimated) in 2021 compared to 2019.

 

Accordingly, net profit is also expected to deteriorate from a surplus of KRW 866 billion in 2019 to KRW 426.8 billion in 2020 and KRW 833.4 billion in 2021.

 

Due to this deterioration in financial condition,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s debt ratio is expected to rise from 31.1% in 2019 to 46.5% in 2020, 73.4% in 2021, and soar to 118.9% in 2023.

 

The worsening financial condition of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is mainly due to the deterioration of the business environment due to the Corona 19, but it is also interpreted that the reduction in rent in the airline industry, which is facing a crisis, has an effect.

 

The problem is that there are more factors for future fiscal spending.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has a financial burden such as the 4th phase project (4,8,000 won) including the expansion of the second passenger terminal and a large-scale investment plan of 6.3 trillion won from '21 to '25 (airport operation, airport economic zone development, overseas business investment) It is pointed out that there is a risk that the financial condition may deteriorate further unless special measures are taken due to a number of factors.

 

Therefore, in the case of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orporation, since the 4th phase expansion project is a national project, it is pointed out that some government support is necessary like the 1st and 2nd phase expansion projects. It is also pointed out that it is necessary to reduce the dividend paid to the government for a certain period of time to do so.

 

Rep. Song Seok-jun said, “It is more important than anything to come up with alternatives to increase airport profits by closely analyzing the demand for airport use and changes in the business environment in the post-corona era. We have to make sure it doesn't get worse."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