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섬’ 13권을 완간한 이재언 작가 “유인도 446개 3번씩이나 답사”

최근에는 공개된 자료를 모아 '북한의 섬'을 집필 중 “불가능에 도전한 인간 승리”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1/10/08 [17:14]

이재언 작가가 쓴 “'한국의 섬' 표지. The cover of 'The Island of Korea' written by Lee Jae-eon.     ©브레이크뉴스

살아남으려면, 이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 무엇? 그 무엇을 찾아내야 한다. 이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 무엇을 위한 묵상...1990년부터 지금까지 31년 간 바다에 외로이 떠 있는 섬(유인도)들을 탐방하고 글을 써온 이재언 작가의 외곬 삶을 추적해본다.  

 

이재언(필명 이언. 69세) 목포과학대학교 해양레저디자인사업단의 섬해양 선임연구원은  ‘한국의 섬’이라는 제목의 저서 13권을 완간한 작가. 태고로부터 이어졌던 신비(神秘)와 처저한 외로움으로 숨어있었던 우리나라의 유인도(섬)들이 그에 의해서 드디어 완전한 모습, 화사한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 10월7일 필자와 만난 이재언 작가는 “'한국의 섬'이란 책은 2015년 6월 10일 신안군의 74개 섬을 1‧2권으로, 진도군 48개 섬을 3권으로, 영광군과 무안군, 목포시와 해남군의 29개 섬을 묶어 4권으로, 고흥군과 장흥군, 강진군과 보성군의 28개 섬을 5권으로 묶어 1차로 출간했다. 2016년 7월 27일에는 경남과 경북의 38개 섬을 6권으로, 통영시의 42개 섬을 7권으로, 그리고 충남의 32개 섬을 8권으로 묶어 2차로 출간했다. 지난 2017년 5월 29일에 전북의 31개 섬을 9권으로, 인천 경기의 43개 섬을 10권으로, 여수시의 48개 섬을 11권으로, 완도군의 57개 섬을 12권으로, 제주도의 13개 섬을 13권으로 묶어 출판했다”고 소개했다.

 

우리나라는 3400여개의 섬이 있고 한다. 이 가운데 446개의 유인도가 있다는 것. 이재언 작가는 이 섬들을 최소 3차례씩 답사, 발로 취재한 내용을 이 책에 담았다. 최근에는 공개된 자료를 모아 '북한의 섬'을 집필 중이라고 말했다.

 

한 잡지는 그를 “3번씩이나 전국 유인도를 답사한 것은 불가능에 도전한 인간 승리”라고 보도하기도 했다.

 

문일석 본지 발행인(오른쪽)과 이재언 작가(왼쪽). Il-suk Moon, publisher of this magazine (right) and writer Jae-eon Lee (left).   ©브레이크뉴스

 

이재언 작가는 50세가 넘어서야 중-고등학교 검정고시로 졸업한 이후 전문대학, 사이버대학, 대학원을 졸업했다. 만학도 출신인 것. 

 

“'한국의 섬'에 고스란히 담겨 있지만, 나는 지난 25년 동안 우리나라의 섬들을 탐사(探査)했다. 이런 가운데 여러 차례 죽을 고비를 넘기는 등 숱한 고난을 경험했다. 바다 한 가운데서 타고 다니던 탐사선 등대호가 고장이 나서 해경 경비정에 아홉 번이나 견인되기도 했다. 배가 3번이나 파선되어 물에 잠기고 말았다. 이때마다 죽을 고비를 간신히 넘겼다. 이 일로 순천 교도소까지 간 일도 있었다.”

 

전남 완도군 노화도라는 섬에서 태어난 이재언 작가는 한 편의 드라마틱한 영화 주인공처럼 굴곡 많은 인생을 살았다. 그리하여 끝내 ‘한국의 섬’ 총 13권 완간해낸 것. 이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 무엇, 그 무엇, 그 무엇을 위한 묵상과 탐색의 취재는•••계속됩니다.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발행인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Writer Jae-eon Lee, who completed the 13th volume of ‘The Island of Korea’, “Explore 446 Indo Islands 3 Times”

Recently, while writing 'North Korea's Island' by collecting publicly available data, "Human victory over the impossible"

-Moon Il-suk Publisher

 

In order to survive, what is the only thing in this world? what you need to find out. Meditation for something unique in this world... Let's trace the lonely life of writer Jae-eon Lee, who has been exploring and writing on islands (inhabited islands) floating alone in the sea from 1990 to now.

 

Jae-eon Lee (Pen name: Lee Eon, age 69) Senior Researcher of Island and Ocean at Mokpo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s Marine Leisure Design Project Group is the author of 13 books titled ‘The Islands of Korea’. Korea's inhabited islands (islands), which had been hidden from ancient mysteries and miserable loneliness, were finally revealed in their perfect and splendid appearance.

 

Writer Jae-eon Lee, who I met with the author on October 7, said, “The book ‘The Islands of Korea’ was published on June 10, 2015 in 1 and 2 volumes on 74 islands in Shinan-gun, 3 volumes on 48 islands in Jindo-gun, and Yeonggwang-gun and Muan-gun. , Mokpo-si and Haenam-gun were grouped into 4 volumes, and the 28 islands of Goheung-gun, Jangheung-gun, Gangjin-gun, and Boseong-gun were grouped into 5 volumes. On July 27, 2016, 38 islands in Gyeongnam and North Gyeongsang were published in 6 volumes, 42 islands in Tongyeong City in 7 volumes, and 32 islands in Chungnam in 8 volumes. On May 29, 2017, the 31 islands of Jeonbuk became 9 volumes, the 43 islands of Incheon and Gyeonggi became 10 volumes, the 48 islands of Yeosu city were 11 volumes, the 57 islands of Wando-gun were 12 volumes, and Jeju Island was It was published in 13 volumes on the 13 islands of

There are about 3400 islands in Korea. Of these, there are 446 manned islands. Writer Jae-eon Lee has visited these islands at least three times and covered them with their feet in this book. He said that he is writing 'North Korea's Island' by collecting publicly available materials. One magazine also reported that he “visited the inhabited islands three times across the country as a human triumph over the impossible.”

 

Writer Jae-eon Lee did not graduate from middle and high school until the age of 50, and then graduated from junior colleges, cyber colleges, and graduate schools. He is from Manhakdo.

 

“It is contained in 'Korea's Islands', but I have explored the Korean islands for the past 25 years. In the midst of this, he experienced many hardships, such as passing the hurdle of death several times. In the middle of the sea, the lighthouse probe broke down and was towed nine times by the Coast Guard patrol boat. The ship was wrecked three times and was submerged. Each time, he barely crossed the threshold of death. Because of this, I even went to Suncheon Prison.”

 

Born on the island of Nohwa-do, Wando-gun, Jeollanam-do, Lee Jae-eon lived a life full of twists and turns, just like the main character in a dramatic movie. Thus, in the end, 13 volumes of ‘The Island of Korea’ were completed. The coverage of contemplation and search for the one and only thing in this world. moonilsuk@naver.com

 

*Writer/Il-Suk Moon. poet. publish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