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신인 걸그룹’ 규진, ‘My Oh My’ 커버 영상 공개..‘K팝 다크호스’ 예고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9/17 [16:14]

▲ ‘JYP 신인 걸그룹’ 규진, ‘My Oh My’ 커버 영상 공개..‘K팝 다크호스’ 예고 <사진출처=JYP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2022년 2월 선보이는 신인 걸그룹의 멤버 규진이 커버 영상에서 'K팝 다크호스' 활약을 예고했다.

 

JYP는 최근 카디 비(Cardi B)의 'Press'를 댄스 커버한 첫 프로모션 영상을 신규 유튜브 채널 'JYPn'에 게재하고 새 걸그룹 멤버 지니, 지우, 규진을 최초 공개했다. 

 

규진은 해당 영상에서 능숙한 표정 연기와 제스처로 차기 '무대 장인'의 가능성을 뽐내며 전 세계 K팝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어 17일 0시 게재된 새 솔로 콘텐츠 'My Oh My Cover | QUALIFYING'(마이 오 마이 커버 | 퀄리파잉)에서는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의 히트곡 'My Oh My'를 가창하며 매력적인 음색과 탄탄한 가창력을 선보였다. 

 

규진은 표정을 자유자재로 바꾸며 넘치는 끼를 보여줬고 동시에 상큼 발랄한 에너지를 뿜어내며 다시 한번 완성형 아이돌미를 드러냈다.

 

JYP 차기 걸그룹 데뷔 프로젝트 'JYPn'은 글로벌 관심 속에서 순항하며 '걸그룹 명가'가 선보일 차세대 주자에 대한 기대를 드높이고 있다. 'JYPn'의 공식 유튜브 채널 개설 약 한 달 만인 16일 기준 첫 프로모션 영상, 지니와 설윤의 개인 커버 콘텐츠, 비하인드 클립 등의 누적 조회 수는 500만 뷰를 돌파했다. 

 

또한 현재까지 공개된 멤버 지니, 지우, 규진, 설윤이 노래와 춤 실력 그리고 비주얼까지 세 박자를 모두 갖춰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고 JYP 걸그룹 성공 신화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지난 7월 "GRAB YOUR FUTURE(미래를 쟁취하라)"라는 슬로건 아래 열흘간 국내외 음반 사이트에서 판매된 데뷔 앨범 한정반 '블라인드 패키지'는 그룹에 대한 어떠한 정보도 공개하지 않은 상황에도 선주문량 6만 1667장을 달성했다. 

 

2022 신인 걸그룹 데뷔를 위해 신설된 JYP 아티스트 4본부는 거센 기세를 몰아 공식 티징 홈페이지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프로모션을 펼치고 있다. 이들은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팀 구성과 콘셉트를 비롯해 신인 걸그룹과 관련된 정보를 순차 공개할 예정이다.

 

next, now, new, 미지수 'n' 등 여러 의미를 뜻하는 'JYPn'은 무궁한 가능성을 품은 n과 함께 강한 파동을 전하며 K팝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Gyujin, a member of a rookie girl group to be released in February 2022 by JYP Entertainment (hereafter referred to as JYP), foreshadowed the 'K-Pop Dark Horse' performance in the cover video.

 

JYP recently posted the first promotional video of a dance cover of Cardi B's 'Press' on the new YouTube channel 'JYPn' and unveiled the new girl group members Genie, Jiu, and Gyujin for the first time.

 

In the video, Gyujin captured the attention of K-pop fans around the world by showing off the potential of the next 'stage craftsman' with his skillful facial expressions and gestures.

 

Her new solo content 'My Oh My Cover | In 'QUALIFYING' (My Oh My Cover | Qualifying), she sang Camila Cabello's hit song 'My Oh My', showing off her charming tone and strong singing ability.

 

Gyu-jin freely changed her expression, showing her overflowing talent, and at the same time exuding fresh and lively energy, revealing the beauty of a complete idol once again.

 

JYP's next girl group debut project 'JYPn' is cruising amid global interest, raising expectations for the next-generation runners to be introduced by 'Girl Group Myeongga'. As of the 16th, about a month after the opening of the official YouTube channel of 'JYPn', the cumulative number of views such as the first promotional video, Genie and Seolyun's personal cover content, and behind-the-scenes clips exceeded 5 million views.

 

In addition, the members Genie, Jiu, Gyujin, and Seolyun, who have been released so far, have all three beats, including singing, dancing skills, and visuals, and are heating up the internet, and it is expected that the success story of the JYP girl group will gain more momentum.

 

Previously in July, under the slogan "GRAB YOUR FUTURE", the limited-edition debut album 'Blind Package' sold on domestic and foreign record sites for ten days under the slogan of "GRAB YOUR FUTURE" had a pre-order volume of 61,667 even though no information about the group was disclosed. chapter has been achieved

 

JYP Artist 4 Headquarters, which was established for the debut of a new girl group in 2022, is driving strong momentum, opening the official teasing website and carrying out full-scale promotions. They plan to release information related to the new girl group, including the team composition and concept, sequentially through the website.

 

'JYPn', which means multiple meanings such as next, now, new, unknown 'n', etc., is expected to bring a new wind to the K-pop market by delivering a strong wave with n, which has endless possibilitie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