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Sticker’ 컴백 NCT 127, 글로벌 팬 사로잡을 업그레이드 매력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9/17 [11:56]

▲ 그룹 NCT 127(엔시티 127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 <사진출처=S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그룹 NCT 127(엔시티 127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이 정규 3집 ‘Sticker’를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매력을 선사하며 다시 한번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NCT 127은 17일 정규 3집 ‘Sticker’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 방지 및 예방 차원, 그리고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날 사회는 방송인 박선영이 진행을 맡았다.  

 

NCT 127의 정규 3집 ‘Sticker’는 예약판매 하루만에 선주문량 130만장을 넘은 데 이어, 지난 15일까지 212만장을 돌파하며 자체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특히 ‘Sticker’는 더블 밀리언셀러 등극을 예고하고 있어 독보적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정규 3집 ‘Sticker’에는 중독성 강한 타이틀 곡 ‘Sticker’를 비롯해 ‘Lemonade’, ‘Breakfast’, ‘같은 시선 (Focus)’, ‘내일의 나에게 (The Rainy Night)’, ‘Far’, ‘Bring The Noize’, ‘Magic Carpet Ride’, ‘Road Trip’, ‘Dreamer’, ‘다시 만나는 날 (Promise You)’ 등 다양한 장르의 총 11곡이 수록돼 있다. 

 

이번 타이틀곡 ‘Sticker’는 중독성 강한 시그니처 피리 소스 위에 강렬한 베이스 라인, 리드미컬한 보컬이 어우러진 힙합 댄스 곡이다. 특히 가사에는 복잡한 세상 속에서 중심이 되어주는 사랑하는 사람과 늘 곁에서 함께하며 두 사람만의 역사를 써 내려가겠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으며, 멤버 태용과 마크가 랩 메이킹에 참여해 매력을 더했다. 

 

▲ 그룹 NCT 127(엔시티 127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 <사진출처=S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이날 NCT 127은 정규 3집 ‘Sticker’로 컴백하게 된 소감을 묻자 “정말 오랜만에 인사드리게 됐다. 특히 NCT 127로서는 약 1년 반 만에 컴백하는 것이다보니 굉장히 떨리고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했다. 기다리고 있을 팬들도 이 시간을 즐겨줬으면 한다”며 “NCT 127의 정규 3집 ‘Sticker’에 대한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어 NCT 127은 “기대해도 좋을 만큼 다양하고 알찬 무대를 준비했다. 집중해서 지켜봐줬으면 좋겠고, 벌써 좋은 반응을 보내줘서 감사하고 감사하다. 더욱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을 보여드릴도록 하겠다”며 “너무나 설레는 순간이고, 무엇보다 활동 내내 즐기는 마음으로 할테니 좋은 에너지를 많이 받았으면 한다”고 전했다. 

 

NCT 127은 ‘Sticker’에 대해 “타이틀곡 ‘Sticker’를 비롯해 총 11곡이 수록된 정규 3집 앨범이다. NCT 127의 정규 2집 ‘영웅’이 큰 사랑을 받았다보니 걱정 아닌 걱정이 있었다. ‘영웅’을 뛰어넘을 수 있을까, ‘영웅’처럼 멋진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 있을까를 고민했었다”며 “그 걱정과 고민 속에서 등장한 것이 ‘Sticker’다.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고, 회사에서도 많은 노력을 해줬다. 확실히 더 발전된 NCT 127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특히 NCT 127은 정규 3집 ‘Sticker’의 선주문량이 212만장을 돌파한 것에 대해 “지금까지도 팬들이 큰 사랑을 보내줬는데 정규 3집 ‘Sticker’가 선주문량 212만장을 돌파했더라. 다시 한번 큰 사랑과 지지,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너무나 감사하고 고맙다. 정규 3집 ‘Sticker’로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더욱 발전된 NCT 127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NCT 127은 “숫자로 좋은 성과를 이루는 것도 큰 의미가 있지만, 1년 반이라는 긴 시간만에 나온 만큼 팬들에게 ‘정규 3집 ‘Sticker’는 정말 좋은 앨범이었다’는 기억이 남는 활동을 선보이고 싶다. NCT 127로서 팬들에게 후회없는 무대를 선보이고 싶은 바람이다”며 “그리고 팬분들이 재밌었으면 좋겠다. 요즘은 코로나19로 인해 외출이 힘들어 많이 심심하지 않나. 팬분들이 저희 NCT 127을 보면서 많이 웃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NCT 127 정규 3집 ‘Sticker’는 17일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기준)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되며, 타이틀곡 ‘Sticker’ 뮤직비디오도 유튜브 및 네이버TV SMTOWN 채널 등을 통해 동시에 만날 수 있다.

 

▲ 그룹 NCT 127(엔시티 127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 <사진출처=S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group NCT 127 (NCT 127 / Taeil, Johnny, Taeyong, Yuta, Doyoung, Jaehyun, Winwin, Mark, Haechan, Jungwoo) presents an upgraded charm through the 3rd regular album 'Sticker', once again the hearts of global fans. is going to capture

 

On the 17th, NCT 127 held a press conference to commemorate the release of their 3rd full album 'Sticker'. This event was broadcast live online as part of social distancing and prevention of the spread of COVID-19. The host of the day was broadcaster Park Seon-young.

 

NCT 127's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surpassed 1.3 million pre-orders in just one day of pre-order, and surpassed 2.12 million copies by the 15th, recording its own highest number. In particular, 'Sticker' is predicted to become a double million seller, realizing its unrivaled popularity.

 

The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includes the highly addictive title song 'Sticker', 'Lemonade', 'Breakfast', 'Focus', 'Tomorrow's Me (The Rainy Night)', 'Far', 'Bring' The album contains a total of 11 songs in various genres, including 'The Noize', 'Magic Carpet Ride', 'Road Trip', 'Dreamer', and 'Promise You'.

 

The title song 'Sticker' is a hip-hop dance song with a strong bass line and rhythmic vocals on an addictive signature flute sauce. In particular, the lyrics contain the message that they will always be by their side and write their own history with the person they love, who is the center of the complex world, and members Taeyong and Mark participated in the rap making, adding to the charm.

 

On this day, NCT 127 asked about their feelings about making a comeback with their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and said, "It's been a long time since I greeted you. In particular, as NCT 127 is making a comeback after about a year and a half, I prepared it with a very trembling and fluttering heart. I hope the fans who are waiting will also enjoy this time.” He said, “I hope you will send a lot of love and support for NCT 127’s 3rd full album ‘Sticker’.”

 

Next, NCT 127 said, “We prepared a variety of and fruitful stages that you can expect. I want you to pay close attention, and thank you and thank you for sending a good response already. I will show you how to work harder.” He said, “It is a very exciting moment, and above all, I hope that you will receive a lot of good energy because I will do it with a heart of enjoyment throughout the activity.”

 

Regarding 'Sticker', NCT 127 said, "It is the 3rd full-length album with a total of 11 songs, including the title song 'Sticker'. NCT 127's 2nd regular album 'Hero' received great love, so I was worried rather than worried. I was thinking about whether I could surpass ‘Hero’ or show a great performance like ‘Hero’” and “Among those worries and concerns, ‘Sticker’ emerged. I will show you an improved image, and the company put a lot of effort into it. I will definitely show you a more advanced NCT 127.”

 

In particular, about NCT 127's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which surpassed 2.12 million pre-orders, "Fans have sent great love until now, but the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surpassed 2.12 million pre-orders. Once again, I am so grateful and thankful to the fans who have sent me so much love, support and support. We plan to work hard with our 3rd full-length album ‘Sticker’, and we will always do our best to show the more advanced NCT 127 in the future.”

     

Finally, NCT 127 said, “Although it is very meaningful to achieve good results with numbers, as it came out after a long time of a year and a half, it will show fans a memorable activity that ‘The 3rd regular album ‘Sticker’ was a really good album’. want. As NCT 127, I want to show fans a stage without regrets.” “And I hope the fans have fun. These days, it is difficult to go out due to COVID-19, so you are very bored. I hope that the fans will laugh a lot while watching our NCT 127,” he added.

 

On the other hand, NCT 127's 3rd full album 'Sticker' will be released on various music sites at 1:00 pm on the 17th (Korean time), and the music video for the title song 'Sticker' can also be found on YouTube and Naver TV SMTOWN channels at the same tim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