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관석 “해외주식 소수점거래액 3년간 100배 이상 증가..총 12억5천만 달러”

서비스 1년차 거래금액 1천만 달러에서 3년차 10억8천만 달러로 폭발적으로 증가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1:58]

해외주식 소수점거래 서비스가 시작된 지 3년 만에 누적사용자 71만5천 명, 누적 거래금액 12억 5천 달러(약 1조5천억원)를 달성하면서 100배 이상 폭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윤관석 의원은 “해외주식 소수점거래가 투자자에게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국내주식 소수점거래 도입으로 자본시장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확대되고, 금액 단위 주문 등 혁신적인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윤관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인천남동을)이 금융위원회를 통해 받은‘혁신금융서비스 지정 증권사의 해외주식 소수점거래 실적’자료에 따르면, 1천만 달러 수준이던 서비스 1년차(2018년 10월∼2019년 9월) 거래금액은 2년차에 1억6천만 달러 수준으로 15배 증가하더니, 3년차에는 10억8천만 달러로 2년차에 비해 7배 증가했다.

 

월별 1인당 평균 거래금액은 최소 141달러(약 16만5천원)에서 최대 1,039달러(약 120만원) 수준으로 나타났다.

 

신한금융투자가 해외주식 소수점거래를 처음 선보인 이래 지난 2018년 10월부터 미국 주식을 소수점 2자리까지 나눠서(0.01주)로 매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했고, 2년차 증가세를 주도했다.

 

한국투자증권은 지난해 8월 1,000원부터, 최대 소수점 6자리까지 나눠서 해외주식에 투자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대열에 합류했다. 한투증권이 신한금투보다 2년 늦게 시작했지만, 신한금투보다 4배 많은 투자자가 거래에 뛰어들었고, 3년차 거래금액의 84%를 차지하면서 거래금액 증가세를 이끌었다.

 

3,500달러인 아마존 주식을 매매할 경우 한국투자증권은 1,000원으로도 구매할 수 있지만, 신한금융투자는 0.01주에 해당하는 35달러(약 4만1천원)가 필요한 상황이다.

 

두 증권사는 2019년 금융위원회로부터 해외주식 소수점거래를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받아 운영하고 있다. 신한금투와 한투증권에서 거래 가능한 종목 수는 각각 386개, 430개 수준이다.

 

13일 금융위원회는‘국내외 소수단위 주식거래 허용 방안’을 발표하면서 해외주식과 함께 국내주식의 소수단위 거래를 확대하기로 했다. 세부 제도설계, 전산구축 및 테스트 등 소요시간을 고려해 해외주식은 올해, 국내주식은 내년 3분기 중 서비스를 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윤관석 의원은 “해외주식 소수점거래가 투자자에게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국내주식 소수점거래 도입으로 자본시장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확대되고, 금액 단위 주문 등 혁신적인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로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wan-Seok Yoon, “The total amount of decimal trading of overseas stocks has increased more than 100 times in 3 years to $1.25 billion”

The transaction amount in the first year of service exploded from $10 million to $1.08 billion in the third year


It was found that the number of accumulated users of 715,000 and the accumulated transaction amount of $1.25 billion (about 1.5 trillion won) increased more than 100 times within three years of the start of the overseas stock decimal point trading service.


According to the data of 'Innovative Financial Service Designated Securities Company's decimal trading performance' received through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by Rep. Yoon Kwan-seok (also Secretary General of the Democratic Party, Incheon Nam-dong),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s Political Affairs Committee, the first year of service (2018) From October to September 2019), the transaction amount increased 15-fold to 160 million dollars in the second year, and then to 1.08 billion dollars in the third year, a 7-fold increase compared to the second year.


The average transaction amount per person per month ranges from a minimum of $141 (about 165,000 won) to a maximum of $1,039 (about 1.2 million won).


Since Shinhan Financial Investment first introduced decimal point trading in overseas stocks, it started a service that allows you to buy and sell US stocks by dividing them to two decimal places (0.01 shares) from October 2018, leading the increase in the second year.


Korea Investment & Securities joined the ranks by launching a service that allows you to invest in foreign stocks in August last year, starting at 1,000 won and dividing up to 6 decimal places. Although Hanto Securities started two years later than Shinhan Investment, four times more investors than Shinhan Investment entered into the transaction, accounting for 84% of the transaction amount in the third year, leading to an increase in the transaction amount.


If you buy and sell Amazon stock, which is $3,500, you can purchase Korea Investment & Securities with 1,000 won, but Shinhan Investment & Securities needs $35 (about 41,000 won), which is equivalent to 0.01 share.


The two securities companies have been designated and operated as innovative financial services by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in 2019. The number of stocks that can be traded on Shinhan Investment & Securities is 386 and 430, respectively.


On the 13th,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announced a plan to allow domestic and foreign minority stock trading, and decided to expand minority trading of domestic stocks along with overseas stocks. Considering the time required for detailed system design, computer construction and testing, it is expected that overseas stocks will be able to start service this year and domestic stocks in the third quarter of next year.


Rep. Yoon Kwan-seok said, "Overseas decimal point trading seems to be receiving explosive response from investors. With the introduction of decimal point trading in domestic stocks, it is expected that access to the capital market will be dramatically expanded and innovative services such as order by amount will be provided." .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