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충남도당위원장에 이명수 의원 당선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7/31 [18:35]
▲ 이명수 의원_충남도당위원장 당선     © 김정환 기자


31일 이명수 후보와 박찬주 후보의 양자 대결로 치러진 국민의힘 충남도당위원장 선거에서 충남 아산시갑 이명수 국회의원이 승리 하면서 차기 충남도당위원장에 선출됐다.
 
충남도당위원장에 당선된 이명수 의원은 “우선 코로나 팬데믹과 경제파탄이라는 이중고 속에서도 꿋꿋하게 당을 지켜주시는 당원동지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번 국민의힘 충남도당위원장 선거에서 함께 애쓰신 박찬주 후보님에 대해서도 승패를 떠나 동지로서의 존중과 위로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이 의원은 “당내 최다선 정진석 국회의원을 비롯한 충청권 국회의원, 당협위원장들, 그리고 당원동지들과 함께 늘 소통·화합을 통해 힘을 합쳐 충남의 발전을 이루겠다”고 말하며, “文 정권의 무능과 독선을 막고, 정권교체를 하라는 당원동지 여러분과 충남도민의 명령으로 알고 이를 받들겠다”며 정권교체와 지방선거 승리의 의지를 나타냈다.

 

특히 “오직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통 큰 결단을 내려주시고 충남도당이 화합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해 주신 김태흠 국회의원께도 감사드린다”며 특별한 고마움도 표시했다.

 

충남도당위원장에 당선된 이명수 국회의원은 제22회 행정고시 출신으로 충남 행정부지사를 역임하고, 충남 아산시갑에서 내리 4선을 한 국회의원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Rep. Lee Myung-soo elected as Chairman of the People's Power Chungnam Provincial Party]

 

On the 31st, in the election of the People's Power Chungnam Provincial Party Chairperson, which was held in a bilateral confrontation between Candidate Lee Myung-soo and Candidate Park Chan-joo, National Assemblyman Lee Myung-soo in Asan-si, Chungcheongnam-do was elected as the next Chungnam Provincial Party chairperson.
Rep. Lee Myung-soo, who was elected as the chairman of the Chungnam Provincial Party, said, “First of all, I would like to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to my comrades who continue to protect the party despite the double hardship of the corona pandemic and economic collapse. Regarding Candidate Park Chan-joo, regardless of victory or defeat, I would like to express my respect and consolation as a comrade.”

In addition, Rep. Lee said, “I will achieve the development of Chungcheongnam-do through communication and harmony with the members of the Chungcheong region, including the most-elected National Assemblyman Jeong Jin-seok, the party association chairpersons, and party members.” I will understand and obey the orders of the people of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d the party members to prevent self-determination and change the regime.”

In particular, he expressed his special thanks to National Assemblyman Kim Tae-heum, who made a big decision only with the spirit of an elected heir and laid the foundation for harmony among the Chungnam Provincial Party.

Lee Myung-soo, who was elected as the chairman of the Chungnam Provincial Party, graduated from the 22nd administrative examination and served as the administrative governor of Chungcheongnam-do.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