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 보고]아일랜드 조지안 시대의 그림 프린트

줄리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07/22 [12:05]

 

 

The Omval. Rembrandt van Rijn (Dutch, 1606-1669), 1645, printed in 2011 | Etching & Drypoint | Holl 209, H 210

 

 

영국의 오랜 속국이었던 아일랜드는 조지안 시대 -Georgian Period, 1714~1837의

아일랜드의 건축 유산과 장식 예술에 대한 예리한 관심과 존경을 보존하고 보호하고 육성하고

이러한 목표는 보존 프로젝트 및 계획 문제에 대한 지원을 통해 학술 및 보전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달성되며, 회원 및 활동을 통해 알려지는 일환으로 전시를 여는 곳이 있다.

물론 이 건물도 조지안 시대의 팔각형 구도를 가진 집을 전시장으로 바꾸었다.

 

 

그림의 원본에 대한 보존을 위하여 시작한 프린트지만 가격이 만만치 않으며 구하기 힘든

작품들이며 판매를 목적으로 하지 않기에 봉사자도 거의 퇴직한 변호사 등이 지식적 언변

역사적 사실 등을 알리고 있어 매우 흥미로웠다.

 

이 전시회에는 세잔느, 램브란트가 당연히 독보적인 작품에 속한다.

조지안 시대의 영국의 역사는 독일과 많은 믹스가 탄생된 시기일 것이다.

특히 눈에 띈 것은 남편 알버트가 죽고 검은 드레스만 입었던 빅토리아 여왕의 초상화

프린트가 있었다. 원본은 런던 알버트 박물관에 보존되어 있다.

 

영국의 지배를 길게 받았던 나라가 아일랜드, 인도다. 이러한 나라의 특징은

지금도 그 문화에서 깊게 영향을 받았고 그것을 배척하는 것이 아니라

역사적으로 잘 보존하고 후손에게 전하는 사명이 있다는 점에서

상당한 감명을 받았으며 배척과 훼손이 전부는 아니라는 점도 알게 된다.

 

 

이 투어 전시회는 화가상 수상자 협회(RE)의 창립자이자 초대 회장인

프란시스 시모어 하든(1818~1910)의 탄생 200주년을 기념한다.

현재의 RE 회원이 하덴에서 작업에 이르기까지 인쇄물의 선택은

사회의 결과와 그것이 받은 변화를 반영한다.

Samuel Palmer(1805-81) 또는 James Abbott,맥닐 휘슬러(1834~1903)를

포함한 19세기 말 하덴의 동시대 작품은 현재 회원들의

지문과 함께 13명의 RE 회장(1880년부터 오늘날까지)

모두 과거와 현재 사이에 가교의 역할을 하고 있는 작품들이다.

 

 

 


The vision of the Irish Georgian Society is to conserve, protect

and foster a keen interest and a respect for Ireland’s architectural heritage

and decorative arts. These aims are achieved through its scholarly

and conservation education programmes, through its support of conservation projects

and planning issues, and vitally, through its members and their activities.

 

This touring exhibition commemorates the 200th anniversary of the birth of the founder

and first President of the Royal Society of Painter-Printmakers (RE),

Francis Seymour Haden (1818–1910). The selection of prints, ranging 

from Haden to work by current RE members, reflects

on the achievements of the society and the changes it has undergone. Works

by Haden’s contemporaries at the end of the nineteenth century, including Samuel Palmer

(1805–81) and James Abbott McNeill Whistler (1834–1903), hang alongside prints

 by current members; prints by all of the thirteen RE Presidents

(from 1880 to today) form a bridge between past and present.

 

 

 

アイルランドのジョージア社会のビジョンは、アイルランドの建築遺産と

装飾芸術に対する関心と敬意を保ち、保護し、

育成することです。,これらの目的は、学術および保全教育プログラムを通じて、

保全プロジェクトと計画上の問題の支援を通じて、

またメンバーとその活動を通じて、不可欠に達成されます。

 

このツアー展は、画家賞受賞者協会(RE)の創設者で初代会長、

フランシス・シーモア・ハーデン(1818-1910)の誕生200周年を記念しています。

現在のREメンバーがHadenから作業に至るまでのプリントの選択は、

社会の成果とそれが受けた変化を反映しています。

,Samuel Palmer(1805-81)やJames Abbott McNeill Whistler(1834-1903)を

含む19世紀末のHadenの同時代の作品は、

現在のメンバーによるプリントとともにぶら下がっています。

13人のRE会長(1880年から今日まで)のすべてが過去と現在の間に橋渡しをしています。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