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수도권 과열지역 1년 내내 집중조사 강력대응 할 것”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10:19]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기획재정부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정부가 부동산 투기 및 시장불공정행위에 대해 다시 한 번 강력대응을 예고했다. 수도권 과열지구 등에 대해서는 1년 내내 집중조사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7시 30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4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하며, 이 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최근 과천 지식정보타운 청약 과정에서 기획부동산 2곳을 포함한 부동산거래질서 위반자 178명이 적발됐다”며 “수도권 과열지역 등에 대해서는 부동산거래분석기획단의 실거래 분석 및 지자체 등과 협업을 통한 집중조사를 일년 내내 실시, 투기의심·불법의심·불공정·탈세 건에 대해서는 수사의뢰하는 등 예외없이 엄정 대응해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2.4 대책사업에 대한 제도 개선방안에 대해서는 “2.4 대책의 다수사업은 통상적인 정비사업과 달리 사업시행과정에서 공공이 주택을 수용하는 ‘공공매입’ 형태로 진행되므로 이 과정에서 발생 가능한 토지주와 사업시행자의 세제상 불이익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업참여 토지주는 공공에 토지납입(수용)후 완공된 주택을 취득시 현행 일반정비사업 수준으로 취득세를 감면하고, 사업시행자도 수용한 토지주 부동산 일체에 대해 종합부동산세를 면제한다는 것.

 

소규모 주택정비(재건축 기준 200세대, 1만㎡ 미만)도 보다 활성화될 수 있도록 세제 인센티브가 일반정비사업 수준으로 보강된다.

 

향후, 사업 참여 토지주는 현행 일반정비사업과 같이 1세대 1입주권의 경우 1세대 1주택 양도소득세 비과세가 적용되며, 분양 등 과정에서 발생한 소규모 정비조합의 소득·매출에 대해서는 일반 정비조합과 같이 법인세·부가가치세를 비과세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홍 부총리는 8.4 대책시 발표한 신규택지사업 진행을 점검하며 “국가소유부지중 용산 캠프킴은 올해 4월부터 토지정화 작업에 착수했다”며 “조달청 부지는 대체청사부지 확정(수서역세권 공공택지지구) 및 대체청사 신축 전 임시이전을 위한 청사수급관리계획 승인 등 조기공급을 위한 필요조치를 착실히 이행중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태릉CC도 하반기중 그간의 기초지자체 등 협의결과를 바탕으로 서울시 등과의 협의도 신속히 마무리한 후 필요절차 진행할 예정”이라며 “서울시 소관부지중 면목행정타운은 하반기 중 설계공모하고, 마곡 미매각지는 2020년 사업계획승인이 완료돼 내년 7월 착공하는 등 부지별 절차에 따라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ki Hong, “We will respond strongly to intensive investigations throughout the year in overheated areas in the metropolitan area”

-Reporter Moon Hong-cheol

The government has once again foreshadowed a strong response to real estate speculation and market unfairness. It plans to conduct intensive investigations throughout the year for overheating districts in the metropolitan area.


Deputy Prime Minister and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Hong Nam-ki held the ‘24th Ministerial Meeting for Real Estate Market Inspection’ at 7:30 on the 17th at the Government Complex in Seoul.


Deputy Prime Minister Hong said, “Recently, 178 violations of the real estate transaction order, including two planned real estate, were caught during the subscription process for Gwacheon Knowledge Information Town. It will be conducted throughout the year, and we will take strict measures without exception, including requesting investigations on suspected speculation, suspicion of illegality, unfairness, and tax evasion.”


In addition, regarding the system improvement plan for the 2.4 countermeasure project, “Many projects of the 2.4 countermeasure project are carried out in the form of 'public purchase' in which the public accepts housing during the project implementation process, unlike the usual maintenance projects. We will address the tax disadvantages of the implementers,” he said.


Land owners participating in the project will be exempted from the acquisition tax to the level of the current general maintenance project when acquiring a completed house after the land has been paid (accepted) to the public, and the project operator will also be exempted from the comprehensive real estate tax on all of the land owner's real estate accepted.


Tax incentives will be reinforced to the level of general maintenance projects so that small-scale home maintenance (200 households based on reconstruction, less than 10,000 m2) can be more revitalized.


In the future, the land owners participating in the project will be exempt from capital gains tax on one house per household in the case of one occupancy right as in the current general maintenance project. VAT will be waived.


In addition, Deputy Prime Minister Hong checked the progress of the new housing site project announced during the 8.4 measures and said, “Of the state-owned sites, Yongsan Camp Kim started land remediation from April of this year.” We are steadily implementing the necessary measures for early supply, such as approval of the government building supply and demand management plan for temporary relocation before new construction and alternative government buildings are built,” he explained.


He continued, “Taerung CC will also proceed with necessary procedures after promptly completing consultations with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based on the results of consultations with the local government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We plan to carry out the project without any setbacks in accordance with site-specific procedures, such as the approval of the 2020 project plan has been completed and construction will start in July next year,” he adde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