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제3차 당무위원회 “제3지대 정치 강화를 위한 자강노선 확인”

6월 18일 중앙위원회를 통한 지도부 구성 확정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14:26]

▲ 민생당  제3차 당무위원회. ©브레이크뉴스

 

민생당은 10일자 보도자료를 통해 “제3차 당무위원회의에서 오는 6월 18일 중앙위원회를 소집해 당 대표와 최고위원을 선출하기로 확정했다. 이에 따라 민생당은 당권탈취 시도 등을 포함하는 일련의 해당행위를 종식하고 제3지대 통합의 힘 있는 추진을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 민생당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은 6월 9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관 사파이어홀에서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 등 39명(재적 48명)의 당무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제3차 당무위원회의를 열어 이렇게 결정했다”고 전하고 “이수봉 당무위원회 의장 겸 비상대책위원장은 인사말에서 '지금 한국정치는 여전히 되돌이 걸음을 반복되고 있다고 진단하고, 특히 군사독재의 물리적 폭력정치는 이제 기득권담합체제의 담론적 폭력으로 바뀌었고 오히려 더 구조화되고 교묘하게 포장되어 있다'며 '그 결과는 노동가치의 종말이고 불로소득의 승리를 초래해, 한층 더 암담한 사회가 되었다”고 역설했다'“고 알렸다.

 

이수봉 민생당 비상대책위원장은 “4차 산업은 사실상 증오산업의 온상지이며, 거대 기득권카르텔의 이권산업으로 변질되어 가고 있다”며 “민주당과 국민의힘으로 상징되는 한국의 정치는 이러한 이권산업의 공통된 기반 하에 서있기에 제3지대 정치가 이를 대신해야 한다”고 말했다.또한 “민생당은 제3지대 정치 강화를 위한 자강노선 확인에 금번 제3차 당무위원회는 매우 중요하다”며 “우리가 뭉쳐서 조직력을 강화하고 하나하나 국민들에게 호소력 있는 정책들을 선보인다면 우리는 반드시 집권 가능한 정치세력으로 짧은 시기에 등장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은 “지난 제2차 당무위원회에서 해당행위자들을 징계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불법 민생당 사칭세력들이 당 정상화를 막고 있다”며 “새로운 지도부 구성을 위한 방침과 일정을 확정해 당의 정상화를 차질 없이 추진돼야 한다”고 말했다. 민생당 제3차 당무위원회의는 당헌 개정, 당규 제정, 중앙위원회 구성,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출 등을 의결했다. 이중 현재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를 종료하고 원만한 지도부 구성의 선출일정과 선거인단 구성, 이를 실무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구성했다. 민생당 당무위원회는 지도부 선출 방법에서 불법 민생당 사칭세력과 해당행위자, 일부 동조 당직자들에 의한 당원명부의 심각한 위·변조로 인하여 전 당원 투표는 물론이고 정상적인 전당대회 개최가 불가능하다고 판단하고, 전당대회 수임기관인 중앙위원회를 열어 선출하는 것이 당헌·당규에 근거한 가장 적절한 조치라고 결정했다. 이에 따라 민생당은 중앙위원회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구성하고 6월 18일 중앙위원회 개최를 통한 지도부 선출을 의결했다.

 

민생당은 불법 민생당 사칭세력에 가담·동조하여 당원명부를 위·변조하여 정상적인 당무의 진행을 방해한 장본인들을 상대로 업무방해죄로 서울 영등포 경찰서에 고소를 제기해 놓은 상태다. 이외에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추가 고소할 예정으로 있다. 당무위원회는 새로운 지도부 체제의 안착과 제3지대 선도적인 통합 추진을 위해 일부 비대위원, 시도당위원장 직무대행, 당사 불법점거 등에 가담·동조하거나 받아들이기 힘든 폭언 등을 한 자 등에 대한 비상징계를 승인하고 불법 민생당 사칭세력과 엄정한 단죄의 의지를 확인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The 3rd Party Affairs Committee of the Minsaeng Party “Confirmation of the Self-Governing Route to Strengthen Politics in the Third Zone”

Jun. 18 Confirmation of leadership composition through the Central Committee

-Reporter Jeong-dae Park

 

In a press release on the 10th, the Minsaeng Party said, "At the 3rd Party Affairs Committee meeting, the Central Committee will be convened on June 18 and it has been decided to elect the party's representative and top member. Accordingly, the Minsaeng Party put an end to a series of relevant acts, including attempts to seize party power, and provided an opportunity for powerful promotion of the 3rd Zone integration. Minsaeng Party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Chairman Lee Soo-bong held the 3rd Party Committee Meeting at 2 pm on June 9 at the Sapphire Hall of the National Federation of Businesses in Yeouido, Seoul, with 39 members (48 members) including Mr. Lee Su-bong, the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Chairman in attendance. In his greetings, Lee Soo-bong, chairman of the party affairs committee and chairman of the emergency countermeasures committee, said, “I have decided that Korean politics is still taking a step back, and in particular, the politics of physical violence under the military dictatorship is now discursive violence in the system of collusion with vested interests. It has been changed to a more structured and cleverly packaged 'and the result is the end of the value of labor and the triumph of unearned income, resulting in a more gloomy society'" he said.

 

Lee Soo-bong, chairman of the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of the Minsaeng Party, said, “The 4th industry is in fact a breeding ground for hate industries, and it is degenerating into an industry with the interests of a huge vested cartel.” “Korea’s politics, symbolized by the Democratic Party and the people’s power, is the As we stand on a common ground, the politics of the 3rd Zone should take its place.” He also said, “The 3rd Party Committee is very important for the Minsaeng Party to confirm the path to self-reliance to strengthen the politics of the 3rd Zone.” If we strengthen our organizational power and introduce policies that appeal to the people one by one, we can emerge as a political force capable of taking power in a short period of time.”

 

“Despite the 2nd Party Affairs Committee disciplinary action against the perpetrators, the illegal Minsaeng Party impersonation groups are still preventing the normalization of the party,” said Subong, chairman of the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The normalization of the party is hindered by confirming the policy and schedule for the formation of a new leadership. It should be done without it,” he said. The 3rd Party Affairs Committee of the Minsaeng Party voted to amend the party constitution, enact party rules, form the Central Committee, and elect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Among them, the current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system was ended, and the election schedule and the electoral college were formed to ensure a smooth leadership composition, and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was formed to implement it in practice. The Minsaeng Party Party Committee decided that it was impossible to vote for all party members as well as hold a normal party convention due to the serious forgery or falsification of the party membership list by illegally impersonating the Minsaeng Party, relevant actors, and some sympathetic party officials in the method of selecting the leadership. It was decided that the most appropriate measure based on the party constitution and bylaws was to open and elect the Central Committee, the governing body of the convention. Accordingly, the Minsaeng Party formed the Central Committee and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and decided to elect the leadership through the Central Committee held on June 18.

 

The Minsaeng Party has filed a complaint with the Yeongdeungpo Police Station in Seoul for obstruction of business against those who have interfered with the normal progress of party affairs by forging or altering the party membership list by participating in and cooperating with the illegal Minsaeng Party impersonation forces. In addition, they plan to file additional complaints for violating the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Network Act. In order to establish a new leadership system and lead the integration of the 3rd Zone, the Party Affairs Committee approves emergency disciplinary action against some non-commissioned members, acting chairpersons of provincial and provincial party leaders, and those who engage in or agree with the company’s illegal occupation or use unacceptable abusive language, etc. It confirmed the will of the illegal Minsaeng Party impersonation and strict condemnati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민생당 2021/06/18 [16:09] 수정 | 삭제
  • 민생당 보도에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를 정정하여주시기 바랍니다. - 민생당 -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