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의 후반기 양상이 매우 특이하다!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시절에도 극심한 불안정과 낮은 지지율이 특징으로 드러나

황흥룡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06/06 [15:10]

▲ 황흥룡 칼럼니스트. ©브레이크뉴스

백신 수급 문제가 해결되어 접종에 속도를 내면서 최근의 논란이 많이 정리되었다.

 

재보선 결과가 참패였고 그 즈음해서 국정 지지율이 30%로까지 떨어졌다가 지금은 많이 회복했다. 오래 끌었던 검찰개혁 논란이 잦아들었고 한미정상회담으로 국정운영의 새로운 모멘텀을 만들었다.

 

돌이켜보면 한국정치에서 정권 후반기는 갈등과 분열의 아수라였다. 여기에 우리 사회의 모든 문제점이 남김없이 노출되었다.

 

이승만 후반기는 전대미문의 부정선거와 4월 혁명이 장식했고 대통령은 인사말도 없이 미군이 제공한 헬기를 타고 하와이로 망명해야 했다. 그리고 5년 후 고인으로 돌아왔다.

 

박정희 후반기는 유신철권통치로 방어되었지만 부마항쟁이 유신의 철갑을 뚫었고 그 사이로 충복 김재규의 총알이 날아들었다. 겹겹이 쌓인 모순이 총알로 해결되어야 할 만큼 후반기 상황이 심각했다.

 

1960년 이승만 후반기에 이어 1987년 전두환의 후반기와 2016년 박근혜의 후반기 역시 거리에서 만들어졌다. 6월 항쟁은 단순한 정권 문제를 넘어 우리 사회의 민주화를 추동하는 거대한 힘의 원천이 되었다. 촛불혁명은 이명박, 박근혜 두 보수정권 9년 세월의 적폐가 분출되고 정리되는 계기였다.

 

이런 점에서 1960년 4월 혁명, 1987년 6월 항쟁, 2016년 촛불혁명은 한국현대사를 만든 역사적 사건이며 독재와 불의에 저항한 국민적 상징이다. 이 저항이 30년 주기로 나타나고 있다는 것도 특이하다.

 

현대정치는 정당정치, 선거정치, 의회정치로 대표되지만 정당, 선거, 의회가 모든 문제를 해결하지는 못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오히려 문제를 누적시키기도 한다. 이럴 때는 결국 국민들이 나서게 되는 것이다. 국민들이 주권자여서 나서는 것이 아니다. 주권자든 상놈이든 노예든 나선다.

 

그 후에 대통령 직선제가 제도화되고 5년 주기로 대선이 치러져도 정권 후반기는 늘 소란했다. 노태우 후반기의 공안통치, 김영삼 후반기의 IMF가 그랬다.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시절에도 극심한 불안정과 낮은 지지율이 특징으로 드러났다.

 

문재인 대통령 후반기가 이와 다른 모습이기에 특이하다는 것이다. 이 상대적 안정이 우리나라 정치발전의 효과이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대신 두 가지 고려사항은 남아 있다. 잦아들었지만 부동산 폭등 문제는 해결되지 않았다. 언제든지 폭발할 뇌관이다. heungyong57@hanmail.net

 

The second half of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is very unique!

Kim Dae-jung, Roh Moo-hyun, and Lee Myung-bak were also characterized by extreme instability and low approval ratings.

-Hwang Heung-ryong, columnist

 

A lot of recent controversies have been resolved as the vaccine supply and demand problem has been resolved and vaccination has been speeded up.

The result of the re-election was a disastrous defeat, and around that time, the approval rating for the state government had fallen to 30%, but now it has recovered a lot. The long-standing controversy over prosecutorial reform has subsided, and the Korea-US summit has created new momentum for state management.

In retrospect, the second half of the regime in Korean politics was a chaos of conflict and division. All the problems of our society were fully exposed here.

The second half of Syngman Rhee was marked by unprecedented fraudulent elections and the April Revolution, and the president had to flee to Hawaii without a greeting in a helicopter provided by the US military. And five years later he returned to the deceased.

The latter half of Park Jeong-hee was defended by the Yushin Iron Fist rule, but the Buma Rebellion broke through Yushin's iron armor, and the bullets of his loyal servant Kim Jae-gyu flew through it. The situation in the second half was so serious that the layered contradictions had to be resolved with bullets.

Following Syngman Rhee’s second half in 1960, Chun Doo-hwan’s second half in 1987 and Park Geun-hye’s second half in 2016 were also made on the street. The June Uprising went beyond a simple regime issue and became a huge source of power that drives the democratization of our society. The Candlelight Revolution was an opportunity for the nine years of corruption under the two conservative governments, Lee Myung-bak and Park Geun-hye, to erupt and be sorted out.

In this regard, the April Revolution of 1960, the June Uprising of 1987, and the Candlelight Revolution of 2016 are historical events that shaped modern Korean history and are national symbols of resistance to dictatorship and injustice. It is also unusual that this resistance appears every 30 years.

Modern politics is represented by party politics, election politics, and parliamentary politics, but political parties, elections, and parliaments do not solve all problems, and in some cases rather accumulate problems. In this case, the people will eventually come forward. It is not because the people are sovereign. Sovereign, trader, or slave.

After that, the direct presidential system was institutionalized and presidential elections were held every five years, but the second half of the regime was always noisy. This was the case with Roh Tae-woo's second half of public security rule and Kim Young-sam's second half of the IMF. Kim Dae-jung, Roh Moo-hyun, and Lee Myung-bak were also characterized by extreme instability and low approval ratings.

The second half of President Moon Jae-in is unique in that his appearance is different. I hope that this relative stability will have an effect on the political development of our country.

Instead, two considerations remain. Although it has subsided, the problem of real estate soaring has not been resolved. A detonator that will explode at any time. heungyong57@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