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12개 시․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5/15 [13:49]
▲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 개최     © 김정환 기자


천안시를 포함한 12개 시장·군수와 소속 국회의원들이 서해안 서산부터 동해안 울진까지 동서축을 연결하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한목소리로 강력히 촉구했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을 위한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가 14일 국회의사당 앞 산림비전센터와 국회의사당 광장에서 개최됐다.

 

이번 회의는 지난 4월 22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공청회에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가 신규 반영사업이 아닌 추가 검토사업으로 포함됨에 따라 사업의 국가계획 반영 촉구를 위해 열렸다.

 

회의는 12개 시․군 소속 국회의원 12명, 시장․군수 12명, 시․군 의회의장 12명 등 국회의원 4명을 제외한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간절한 시․군민의 의지를 전달하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을 국가계획에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참석자들은 신규 사업으로 반영되지 못하고 추가 검토사업으로 포함된 것에 대해 성토하고, 19대 대통령 공약 이행 촉구 등 전 구간 신규 사업 반영을 결의했다.

 

앞서 12개 시․군 협력체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촉구하는 온라인 서명을 함께 추진했으며, 앞으로도 오프라인 공동서명 운동을 꾸준히 진행해 추후 3개 도·12개 시군 300만 국민의 염원이 담긴 서명부를 국토부에 제출하는 등 남은 기간 국가계획 반영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는 서산∼천안∼영주∼봉화∼울진을 잇는 총연장 330km 길이, 약 3조 7000억 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대규모 국책사업이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가 완성되면 서해안 신산업벨트와 동해안 관광벨트를 연결해 국토균형 발전을 획기적으로 이루고, 지역경제 견인으로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지역 접근성 개선, 관광단지 개발 촉진 등 수도권에 집중된 경제구조를 벗어나 국토 중앙에 지역경제권을 수립해 대한민국 발전의 새로운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Urged to reflect national plans for the East-West Transit Railroad in 12 cities and counties in Chungcheongnam-do]


Twelve mayors and counties including Cheonan City and their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strongly urged in one voice to reflect the national plan for the construction of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which connects the east-west axis from Seosan on the west coast to Uljin on the east coast.

On the 14th, a curb meeting and resolution meeting for the construction of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were held at the Forest Vision Center in front of the Parliament Building and the Parliament Building Square.

This meeting was held at a public hearing for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on April 22, as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was included as an additional review project rather than a new reflection project. .

The meeting was attended by 12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from 12 cities and counties, 12 mayors and counties, and 12 presidents of the City and Guns, excluding 4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It emphasized that it should be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Participants decided to reflect the new project in all sections, including the fact that it was not reflected as a new project but included as an additional review project, and urged the implementation of the 19th presidential pledge.

Previously, the 12 city-gun cooperation organizations promoted online signing to urge the reflection of the national plan of the East-West Transit Railroad Construction Project in the central region. We plan to make every effort to reflect the national plan for the remainder of the period, such as submitting a signed copy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is a large-scale national project that connects Seosan-Cheonan-Yeongju-Bonghwa-Uljin with a total length of 330km and costs about 3.7 trillion won.

When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is completed, the new industrial belt on the west coast and the tourism belt on the east coast are connected to achieve the balanced development of national territory. It is expected to be a new driving force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by establishing a regional economic zon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